8/25 업데이트: 

 

많은 분들께서 추천해주신 덕에 이사 업체 스무 군데 정도를 연락해 보았습니다. 혹 뉴욕 내에서 이사하시는 분들 도움이 되실까 하고 각 업체별 견적을 올립니다. 

 

견적은 모두 7월에 전화로 문의하였고, 원베드룸에 침대/식탁/TV/박스 스무 개, 맨하탄 내 엘리베이터 건물에서 약 2마일 거리에 있는 4층 계단 건물로 이사를 기준으로 여쭈었습니다. 

 

예상치 못한 복병이 Certificate of Insurance (COI)더군요. 한국 이사 업체들이 전반적으로 싼 편이었습니다만, 원래 살던 건물과 새로 이사갈 건물 모두 COI를 요구한다고 하니 추가 금액 $50-100을 요구하는 업체가 꽤 되었습니다. 아예 COI를 제공 안 하는 업체도 있었고요. 제 원래 살던 건물의 COI 요구 사항이 까다로운 편이었는지, 기본적인 insurance는 제공해도 제 건물의 umbrella coverage 요구 사항을 만족시키려면 추가 요금 $150을 더 달라는 곳도 있어서 결국은 한인 이사 업체가 아니라 NYC moves 라는 업체를 사용했습니다.

NYC moves는 견적이 $590 였는데, 제가 전화 문의했던 것보다 이사 당일 짐이 훨씬 많아져서 $650으로 올랐습니다. 스무 상자 예상에서 서른 여섯 상자가 되었으니 가격을 올릴만 했다고 생각합니다. 장정 네 명이 두 시간 반만에 깔끔하게 이사를 끝내주었습니다. 

 

다른 업체들의 견적은 다음과 같습니다 (COI 추가 요금은 제가 깜빡하고 적어두지 않았습니다): 

 

성심: $700

까치: $600

곰이사: $750

moving4u: $650

달인 포장이사: $350, COI 제공 안 함

새누리: $600

파발마: $600, COI 제공 안 함

man with van: 일꾼 세명 두시간 기준으로 $500, 두 시간 넘으면 30분마다 $99 추가

NYC movers: 일꾼 두명, $800

NYC moves (한 글자 차이로 다릅니다): 위에 서술한, 제가 사용한 업체입니다. COI 포함 $590

Twin brothers: 시간당 $155, 3시간 미니멈, 트럭 주차한 곳에서 제 건물까지 이동 시간 포함, 계단 추가 비용 $60

New York Nomads: $648

Capital city moving: $1300

Veteran movers: 퇴역군인들이 운영. $1213.88

Transdimension: LGBTQ friendly. 시간당 $200, 2시간 미니멈, 계단 추가 비용 $120, COI 제공 안 함. 

 

이 외에도 thumb tack을 이용해서 몇 군데 더 알아보았는데 견적을 적어놓지 않았네요.

 

약 스무 군데 전화하면서 배운 점은, 

1) COI 제공하는가 

2) 시간 당 가격을 매긴다면 이삿짐 센터 차고에서 내가 사는 건물까지 이동 시간 포함인가 (차고가 뉴저지에 있으니 뉴욕 들어오는 toll 비용까지 내라는 곳도 있었습니다) 

3) walk up 이면 추가 비용 있는가 

를 확인해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원글에 댓글 달아주신 분들 모두 감사합니다. 

 

 

----------------------------------------------------------------------------------------------------

이 시국에 맨하탄 내에서 이사를 가게 되었습니다. 

 

예전에 Oz moving과 man with van 등 이사 업체를 이용해 보았지만 딱히 좋은 기억이 없어서, 한인 이사업체를 찾아보고 있는데 리뷰를 찾기가 쉽지 않네요. 달인 포장이사, 새누리, 파발마 등 견적은 여기 저기 알아보고 있습니다만 혹시 맨하탄에서 추천할만한 이사업체 이용해보신 분 계신지요? 

 

 

27 댓글

우찌모을겨

2020-07-13 06:11:21

오래전에 성심이삿짐을 몇번쓰고 괜찬았는데..요즘은 모르겠네요..

penne

2020-07-13 06:15:32

와 신속 답변 감사합니다. 오늘 한 번 성심이삿짐에 전화해 보겠습니다.

unigog

2020-07-13 10:21:41

저 아는 분도 성심했는데 만족한다고 하시더라구여

penne

2020-07-14 02:20:39

리뷰를 찾아보니 성심이 유명한가 봅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노아애비

2020-07-13 06:27:59

두달전 까치이사짐을 통해 뉴욕에서 뉴저지로 이사하면서 대만족하였습니다. 

penne

2020-07-13 10:22:11

감사합니다. 내일 꼭 전화해보겠습니다. 제 조카 이름도 노아인데, "노아애비"님을 만나니 반갑네요^^;

겐트리

2022-07-08 14:59:58

 저도 까치이삿짐을 단거리(왕복 50마일) 장거리 (왕복 250마일) 총 4번정도 사용해봤습니다.  

아주 만족하고 가장 마지막에 이사했던곳은 인셔런스도 필요한 곳이었는데 전화해서 문의하면 insurance add 할 수 있고요 물론 50불인가 더 금액 지불해야했고요

일단 까치 이삿짐은 정해진 가격에서 짐이 더 많다고 올리는 경우가 없고,까치에서는 한분은 꼭 한국 아저씨가 오신다고 하시더라고요. + 외국인 2-3분.  아 물론 제가 다른 많은 업체들 가격을 알아봤을떄 몇군데 조사?!했을땐 까치가 가격이 그중에 좋았고요 

중간중간에 한국 리더 아씨가 "생각보다 짐이 많다" 하여서 팁을 넉넉히 챙겨드렸어요. (짐이 많긴하지만, 패턴으로 아저씨들이 항상 생각보다 짐이 많네요! 라 하시는거같아요) 

macgom

2020-07-13 11:14:20

포장이사는 아니지만 복이사 여러번 문제없이 사용했습니다

penne

2020-07-14 02:21:43

포장이사 아니라도 됩니다! 직접 포장할 수 있는 튼튼한 두 손이 있습니다^^; 복이사 한 번 연락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macgom

2020-07-14 02:44:42

원래 미국에서 한국에서하는것같은 포장이사는 어차피 불가합니다 (제경험으론) 

복이사 전화받으시는분 좀 무뚝뚝한데 원래 말투가 그러세요 ㅎㅎ 여러번 사용한 사람이 추천했다고 하면 신경써서 해주지 않을까 싶어요. 이사 잘하세요. 

춘천

2020-07-13 13:49:37

무빙4유라는 한인업체에 반포장과 이사를 맡겼는데요 한국분 세분 오셔서 후다닥 포장에 후다닥 짐 옮기고 가셨습니다. 이사도 완벽했고 기분도 너무 좋은 이사였네요, 웹사이트를 한번 찾아보세요.

penne

2020-07-14 02:22:25

무빙4유 웹사이트가 정말 잘 되어있네요. 웹사이트 만큼은 가히 한인업체 중 최고가 아닌가 합니다. 전화해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춘천

2020-07-14 07:18:12

좀 비싸긴햐도 포장이사 신세계네요 ㅎㅎ

poooh

2020-07-14 12:02:30

견적 받아보려 전화 했었는데, 이 달은

꽉 찼다 하시네요

BeingCheerful

2020-07-14 11:39:12

성심 그리고 까치 개인적으로 둘다 이용해봤는데요 전 사실 좀 별로 였습니다. 한국 업체로 한 가장 큰 이유는 한국분들이 일처리가 깔끔하게 빠르다는 거였는데.. 바쁠때여서 그런지 밑에 일하는 남미직원들만 왔더라구요.. 사실 그것도 그렇게 상관은 없습니다 일만 잘하면.. 일을 잘 못하더라구요 전화드렸더니 일이 겹쳐서 그런다 자기가 말하겠다 하시지만 솔직히.. 다행이 예전에 알바할때 배운 스패니쉬로 더듬거리면서 소통하면서 했는데 좀 실망했습니다. 한 2~4년전인데 요즘은 다른가보네요 위에 분들 댓글보니까

penne

2020-07-15 12:04:17

저도 일만 잘 하면 한국분이 아니라도 상관없는데, 일을 잘 못 한다니 고민이 되네요. 후기 감사합니다. 

modernboy

2020-07-14 12:12:36

만약 비한인업체도 상관없으시다면 thumbtack.com에서 업체 찾아보시는 것도 추천드려요. 저는 저지 시티 내에서 이사 준비하고 있는데 여기에서 loading/driving/unloading까지 포함하는 서비스를 제공해 주는 업체를 찾아서 예약했습니다. 포장이사 원하시면 그것도 여기서 찾아보면 있을 것 같아요. 

 

여기 플랫폼에 등록된 경쟁 업체들이 여럿 있고, 그리고 무엇보다 좋았던게, 제가 한 업체를 찾아 컨택 하니까 아래로 비슷한 업체들 리스트에 동시에 견적을 보낼 수 있게 만든 플랫폼이더라고요. 덕분에 검색 시간도 줄였고, 답장 빨리 오는 업체들 사이에서 견적 비교를 한 다음에 바로 원하는 업체를 선정, 바로 deposit 보냈습니다. 아파트에 제출해야 하는 COI도 잘 받았구요.

 

찾아보진 않았지만 아마 맨하탄 내에서도 영업하는 업체들이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순탄한 이사준비 되시길 바랍니다.

penne

2020-07-15 12:12:17

와 이 웹사이트 굉장히 잘 되어있네요. 이삿날로 필터해서 그 날 가능한 업체만 보여주고 참 효율적입니다. 우선 한 업체에 연락해보았으니, 견적 기다려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BigApple

2020-07-16 23:56:30

와.. 저지시티로 이사 고려중인데 도움 많이 됐습니다 감사합니다. 

 

CEO

2020-07-17 01:38:25

제가 알기로 뉴욕,뉴저지에서 하는 한인 이삿짐업체 대부분이 한 업체로 알고있습니다.

물론 이건 4-5년전 정보라 그 이후엔 이사를 한적이 없어서 바뀌었는진 모르지만 다 제각각 다른 이름으로 

광고하고 트럭에 이름은 다르지만 거의 전부가 한업체에서 여러가지 이름으로 광고하고 영업하는것 같았습니다.

 

전 회사가 아니라 어떤분이 오시느냐에 따라서 만족도가 갈리는것 같습니다ㅏ.

penne

2020-07-17 12:27:07

아.. 이건 생각도 못 했습니다. 그렇다면 정말 복불복이겠군요. 그냥 다 내려놓고 적당한 가격으로 quote해주는 곳 골라잡아서 이사가면 되는 겁니까! ㅎㅎ 은근히 마음이 편해지는군요. 댓글 감사합니다. 

우찌모을겨

2020-08-25 16:01:30

이 내용을 지금 봤는데..사실이 아닌듯 합니다만..

몇몇 업체가 서로 바쁠때 일을 나눠서는 하는듯 합니다.

같은 업체는 아닌거로 알고 있습니다.

오해의 소지가 있는듯하여..

저도 잘은 모르지만 확인이 필요할듯 합니다.

책읽까

2020-07-17 13:05:56

위에 언급된 성심에서 3년 전에 이사서비스 받았습니다.  남미분 2명과 한국인 사장님이 오셔서 이사해주셨습니다.  생각보다 짐이 많아서 오래 걸렸는데 친절히 불평없이 해주셨고 아이키아 옷장 팩스 2개도 다 풀어 옮기고 재조립까지도 해주고 가셔서 너무 감사했었습니다.  포장이사처럼 깔끔하진 않았지만 전반적으로 묵묵히 친절히 마쳐주셔서 매우 좋은 기억으로 남아있습니다. 

성심 추천합니다.

BeMyMelody

2022-07-06 14:51:19

뉴욕시티 내에서 이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맨하탄에서 브루클린으로 8월 이사 예정입니다. 혹시 최근에 이사업체 사용해보신분들 있으신가요? 업데이트 있으면 좀 나눠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한인업체 아니어도 상관없습니다. 현재 알아본 곳은 flat rate 으로 책정하는 미국업체인데 $500 정도 더라구요. 

modernboy

2022-07-06 15:11:10

저는 Thimb tack에서 Just4move NYC라는 상호명의 이사업체 이용했습니다. 견적 비용이 제일 저렴해서 골랐고, 처음 약속해둔 시간범위 내에 이사업무 잘 마쳤습니다. 그래서 팁도 잘 드렸고요. 

BeMyMelody

2022-07-08 14:20:49

감사합니다 한번 검색해볼게요!!

Hoosiers

2022-07-08 15:43:06

3일전 Tony moving 이사 했습니다.

한국 회사이고, 보통 외국 사람들 상대를 많이 한다 하더라구요. 

일 처리 정말 잘하시구, 대 만족 이였습니다.

양쪽 아파트가 COI 까다롭게 요구 하는 곳인데, tony 서 알아서 다 해결 해서 전 신경 쓸 필요가 없어서 편했습니다.

 

예약 하면, 우선 직원 분이 방문 하셔서, fixed rate 견적을 주셔서, 나중 surprise 나 hidden cost 가 없어서 좋았습니다.

 

 

 

 

 

 

목록

Page 192 / 3467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게시판의 암묵적인 규칙들

| 필독 60
bn 2022-10-30 16538
  공지

리퍼럴 글은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50966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1/13/23)

| 정보 172
ReitnorF 2020-06-24 106809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7
  • file
봉다루 2014-02-22 215842
  98273

내일밤 비행기 United 항공사에서 딜레이나 켄슬 할수있다는 이멜

| 질문-항공 30
Monica 2022-06-22 4955
  98272

[7/8/22] 발느린 늬우스 - 마일+포인트=무한대... 인데 요즘 좌석이 왜 이리 안나오나요 ㅠㅠ

| 정보 28
shilph 2022-07-08 2721
  98271

스캠으로 개인정보 보낸 후 조치할 사항은?

| 잡담 6
까망콩 2022-07-07 863
  98270

UR 샤프 포인트를 하얏이나 싸웨로 옮기려고 하는데 질문이 있습니다

| 질문 5
Opensky 2022-07-08 1218
  98269

[7/8 업데이트: 일단 일단락] 카드 사용 내역 자주 확인하세요: $9천불 fraudulent charge

| 잡담 86
마일모아 2022-06-30 5957
  98268

한국에 있는 아이 교정치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 질문-기타 8
아웃라이어 2022-07-07 928
  98267

비지니스 체킹/세이빙 보너스 질문드립니다.

| 질문-카드 5
쎈서블원 2020-09-27 627
  98266

캡원X카드 소유자, 다저스 구장 올스타전 맞이 엘에이 컨벤션센터에서 하는 이벤트 초청

| 정보-기타 3
  • file
쌤킴 2022-07-08 659
  98265

뉴저지에서 파리 가는 비지니스 항공 티켓 질문이요.

| 질문-항공 9
Kai 2022-07-01 1759
  98264

영주권 EB2 PERM 승인전 프로모션 받을경우 처음부터 다시 해야 하나요?

| 질문-기타 10
잘쓰는방법 2022-07-07 1155
  98263

▶ 뉴욕 이사 업체 고민 중입니다. (업데이트: 이사 업체 견적 및 후기 포함했습니다)

| 질문-기타 27
penne 2020-07-13 8163
  98262

[Expired] 돈 놓고 돈 먹기: SoFi 에서 돈 빌리고 보너스 $600 먹기

| 정보-기타 49
  • file
헬로구피 2022-06-28 5574
  98261

항공편 지연, 취소에 따른 대응 (한국일보 기사,7/7/22)

| 정보-항공 1
calypso 2022-07-08 1414
  98260

내 아이폰 찾기에서 아이폰 위치가 엉뚱한데 가있는 경우?

| 질문-기타 9
  • file
도전CNS 2022-07-08 1131
  98259

캐피탈원 카페에서 따땃한 라테 한잔: 카드 보유자 50% 할인

| 잡담 47
  • file
샤이베리아 2022-06-05 4824
  98258

다른 주 면허를 매사추세츠주 면허로 바꾸기-로드 테스트 필요한가요?

| 질문-기타 9
  • file
Anastasia 2022-07-07 882
  98257

citi premier 크레딧 카드 리젝 받았습니다

| 질문-카드 11
wowgreat 2022-01-07 2860
  98256

이보다 리얼한 공룡다큐는 없었다 - Prehistoric Planet (Apple TV+)

| 잡담 9
밍키 2022-07-07 1914
  98255

한국 방문 짧은 후기 (부동산상속, 매복사랑니발치, 건강검진)

| 여행기 65
  • file
Heesohn 2020-02-07 8103
  98254

MVNO로 통신사 전환 Prioritization 때문에 고민됩니다

| 질문-기타 36
호크아이 2021-05-17 2223
  98253

ICN > YVR > SEA, 벤쿠버 skyteam 라운지 이용 불가능한가요?

| 질문-항공 9
마누아 2022-07-07 512
  98252

대한항공 비지니스 업그레이드 웨이팅이신분들 공항 체크인시 다시 물어보세요.

| 후기-발권-예약 2
Colorless 2022-07-06 2383
  98251

(다음주) 라스베가스 호텔 예약 및 티어 질문

| 질문-호텔 6
꿍뎅이 2022-07-06 1351
  98250

하와이 오아후 후기 (north / east shore 위주)

| 정보-여행 8
  • file
아웃라이어 2022-07-06 1451
  98249

글로벌엔트리 인터뷰: 가족 한 사람 약속 잡혔는데 다른 사람들이 같이 가도 될까요?

| 질문-기타 8
리리코 2022-07-07 1207
  98248

mature전에 no-penalty CD 닫기 (ally vs. marcus)

| 정보-기타 2
쭈욱 2022-07-07 552
  98247

한국 다녀오면서 비행기 4번 못탈뻔한 이야기

| 잡담 32
라센타 2022-07-06 3711
  98246

이민변호사 추천부탁드립니다 (오레곤주 + 근방)

| 질문-기타 8
척추박사 2022-07-07 1473
  98245

[맥블 출사展 - 67] 부모님의 뒷모습

| 잡담 61
  • file
맥주는블루문 2022-07-03 3291
  98244

4인 가족 간단한 Global entry 신청 후기 입니다

| 정보-기타 4
태풍 2021-10-07 16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