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권자 한국 자가격리 (에어비앤비) 후기

어퓨굿맨, 2020-08-17 11:47:30

조회 수
3535
추천 수
0

어퓨굿맨입니다. 입국전, 마모에서 많은 도움을 받고, 한국입국해서, 지금 에어비앤비에서 자가격리중입니다.

저도 준비하고 경험한 것들을, 마모에 함께 나눕니다. 또 제게 도움을 주신 마모님들 모두 감사드려요.   

 

1. 유심주문

한국 핸드폰이 없는 관계로, 제 미국핸폰에 넣을 유심을 출국전 미리, 미국에서 주문해야 했습니다. 

저는  KT Shop에서 선불유심을 구입했고, 요즘 3만원유심(180일/무료통화100분)을 단돈 천원에 구입할수 있습니다. 

한국지인주소로 유심을 배달시킨후에, 그 지인이, 제가 에어비앤비에 들어가는 날짜에 맞추어, 유심을 보내주었습니다. 호스트에게 받아달라고 미리 부탁했고, 숙소에 들어가니, 방안에 와 있었습니다. 이 유심을 주문할때, 본인인증하는 작업이 필요한데, 본인 명의의 한국신용카드에 연결된 한국 핸폰번호가 있거나, 범용공인인증서가 필요합니다. 저는 한국신용카드+한국핸폰 다 없어서, 제 거래은행인, 국민은행에서, 범용공인인증서를 1년수수료(4천 얼마 합니다..)를 내고 발급받았고, 유심주문후, 취소하고  환급(7일이내) 그대로 다 받았습니다. 

 

2. 뉴욕JFK 공항검색대

제가 출발전에, 손소독제와 소독wipe에 대한 질문을 이렇게 드렸는데요. https://www.milemoa.com/bbs/board/7778392

달아주신 댓글처럼, 어떠한 규제도 없었습니다. 손소독제는, Purell 8oz(알콜70%)가지고 탔고, 와입도 넉넉하게 30장정도 지퍼락에 담아 탔습니다.

 

3. 댄공이코노미

진짜, 널널하게 갔습니다. 한 30~35%정도만 좌석이 찼구요. 3열좌석 모두 제가 사용했습니다. 제 뒤에는 승객이 있었는데, 뒤쪽을 보니, 앞뒤로도, 여유가 있는 좌석들이 눈에 많이 보였습니다..

공항에서는, kf94을 쓰고, 기내에서는, 일회용마스크를 쓰고 있었는데, 장 시간 마스크를 쓰고 있으니, 귀가 많이 아팠습니다. 

미리, 마스크 스트랩을 준비했으면 좋을 뻔 했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https://www.ebay.com/itm/383650503887 @테디데디님 추천입니다. 

비행기안에서, 마스크를 교체하시거나, 또 처음 탔을때, 비행기 좌석이나, 앞에 모니터, 리모콘, 식판등을 소독하기 위해 사용한 와입을 버리실려면, 쓰레기 담을 지퍼락하나 가지고 타시면 도움이 됩니다. 

비행기 타고, 얼마안되서, 검역과 몸 상태에 대한 서류를 작성하는데, 작성할때, 한국에 머물 주소에 대해, 작성하실때, 모두 자가격리할 장소를 쓰셔야 합니다. 

저는 2주 자가격리후, 머물 친척집 주소를 적었다가, 인천공항에 내려서, 검색할때, 수정하고, 다시 자가격리할 에어비앤비 주소를 써야 했습니다. ㅠㅠ

 

4. 인천공항 검색대

예정보다 30분 일찍 도착하고, 또 비행기안에 승객이 별로 없어서, 일찍 공항을 나갈것이라고 생각했으나,

막상 나가보니, 검색대를 통과하는 줄이 장난아니게 길었습니다. 그 줄에서만, 3시간 이상을 기다렸습니다. 

그러니, 비행기 내리기전에, 미리 화장실 갔다오시고, 내리자마자, 서두르셔서, 빨리 줄을 서시기를 추천드립니다. 

저는 3시간이상 기다리다, 리무진 버스막차를 놓치게 되었는데, 사정을 얘기하니, 매표소에서, 전화를 하고, 직원이, 버스를 붙들어주셔서, 시간이 조금 지났음에도, 다행히 마지막으로 막차를 탈수 있었습니다. 직원들이 참 친절하더군요..

 

5. 보건소 하차.

거의 밤 9시 다되어, 리무진버스로 보건소에 하차하니, 보건소앞에 직원이 대기중이었습니다. 

행정차량으로 에어비앤비숙소까지 데려다 주었습니다. 

다음날 보건소에가서 코로나검사 받고, 그 다음날 오전 10시에 "음성"으로 결과 받았습니다. 보건소갈때, 어떤 구는 마스크쓰고 택시타고 오라는 구도 있는데, 저희 구는, 자차나 도보만 허용되서, 저는 마스크쓰고, 15분거리를 걸어서 갔다왔습니다. 

 

6. 에어비앤비 숙소생활

제 명의의 한국카드가 없는 저로서는, 로켓프레쉬 상품을 주문할수 있는 로켓와우에 가입할수가 없었습니다. 미국신용카드는 사용할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지인찬스를 써서, 그들의 어카운트로 햇반과 즉석식품들을 주문해서 먹고 살수 있습니다. 배달의 민족도, 미국카드를 사용할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자기명의의 한국카드가 없는 분들은 지인들 찬스를 쓰셔야 할 것 같습니다. (이 부분은 저도 지금 처음 배우는 단계라 확실치 않습니다. 제 경험만 나눕니다)

자가격리가 답답하기도 하고, 식사를 하는 것도 애로가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개인적으로 저는 가장 어려운 점이, 음식물 쓰레기를 처리하는 것이었습니다.

왜냐하면, 자가격리자의 쓰레기는, 재활용이든, 일반 쓰레기든, 음식물쓰레기든, 다 밖으로 배출하지 못하고, 자가격리자가 실내에 가지고 있어야 하기 때문입니다. 

쿠팡에서 주문을 하먄 할수록, 박스와 쓰레기가 계속 늘어만 갔고, 무엇보다 생기는 음식물 쓰레기로, 여름이고, 냄새가 날까봐, 고민이 되었습니다. 

그러다, 검색을 하다가 음식물 쓰레기를 냉동실에 얼려 보관하는 것이 깔끔하게 보관할수 있는 한 방법이라고 했는데, 정말 좋은 방법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새로 생긴 고민이, 점점 음식물 쓰레기가 늘어갈수록, 냉동실 공간이 좁아져서, 이제는 냉동식품을 주문하지 못하고, 냉장보관이나 실온보관이 가능한 식품을 주문하고 있습니다. 에어비앤비 숙소를 정하실때, 냉장고의 크기, 냉동실의 크기가 여유있는 좀 넓은 숙소를 선택하시면 자가격리를 좀 수월하게 하실수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저는 혼자고, 비용이 아까워, 작은 원룸에서 자가격리를 하는데, 조금 많이 답답하고, 불편한 상황입니다. 

 

저의 경험만 나누었습니다.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23 댓글

IceBerg

2020-08-17 11:52:04

배달의민족 같은경우는, naver 계정이 있으시면 해외카드 사용이 가능합니다.

Paypal을 통해 Naver Pay 충전을 하고, Naver Pay로 배민 결재가 가능하거든요.

 

음식물 쓰레기 때문에 마당있는 독채를 추천합니다. 주황색 봉투에 넣어서 그냥 밖에다가 냅두면 되거든요.

냄새가 너무 심하게 나면 담당 공무원에게 전화해서 수거해달라고 부탁을 할 수도 있구요.

어퓨굿맨

2020-08-17 11:58:48

아이고 그렇군요..그럼, 페이팔 계정만 있으면, 한국에서 미국카드로 네이버 페이충전을 할수 있는 건가요? 좋은 방법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미국에서 출발할때, 음식물 쓰레기문제를 생각못해서, 그저 혼자 있고, 비용도 아낄겸, 작은 원룸을 했는데, 마당있는 독채라면, 정말 그렇게 처리하면 되겠군요.족족 냉동보관을 해서, 냄새문제는 없는데..점점 냉동실공간이 부족해......좋은 팁 감사합니다!

IceBerg

2020-08-17 22:28:17

한국에서는 원칙적으로 네이버페이에서 페이팔 충전 옵션이 뜨질 않습니다.

미국에서 미리 페이팔 통해 충전해서 가시거나, 부득이하게 한국에서 충전할려면 VPN을 사용해야 합니다 ㅠㅜ

어퓨굿맨

2020-08-18 07:55:39

아이고, 그렇군요..한국에 있는 저로서는....ㅠㅠ

크레오메

2020-08-18 08:53:56

vpn하시면 되어요! 크롬 익스텐션으로 시도해보세요 엄청 느리지만 할만합니다!!

EY

2020-08-17 12:00:44

간만입니다 상츄님~~ ^^ 제가 있던 구는 2주 격리해제 후, 본인이 주황색 봉투를 일반 종량제 봉투 구입 후 넣어서 버리라는 말을 들었습니다(주황색 봉투만으론 수거해가지 않는다는 답변을 받았습니다). 구마다 다를수 있을 것 같습니다. 늘 건강하세요~~

어퓨굿맨

2020-08-17 12:09:51

네 맞습니다. 저도 담당공무원으로부터, 주황색봉투 두장을 받았는데, 나중에, 종량제 봉투에 다시 넣어서 버리라고 하더라구요. 아..주황색봉투만으로는 수거를 해가지 않는군요..제 호스트에게 알려줘야 겠군요..쿠팡배송때문에, 박스가 많이 나왔는데, 그것도 다 주황색 폐기물봉투에 넣어야 하는거지요? 다 안들어갈 것 같아서...좀 고민되네요.. 

EY

2020-08-17 12:39:20

그러게요.. 음성이 나와도 자기 것은 자기가 처리해야하는 시스템이라..

IceBerg

2020-08-17 22:32:35

저랑 같은 고민을 하시는군요 ㅎㅎ

전 박스를 일부러 물에 젖게해서 최대한 압축 후 물기를 짜고, 잔여 물기가 마르면 봉투에 답으니 용량 세이브가 되더라구요.

그래도 아기 포함 3인 가족이 20리터 주황색 봉투 15장 가량 사용한 듯 합니다.(배달음식의 플라스틱 용기는 아무리 가위로 자르고 하더라도 많은 용량을 차지하더라구요). 담당 공무원에게 부탁하면 추가 주황색 봉투 가져다 줄거에요.

어퓨굿맨

2020-08-18 07:56:37

오..주황색 봉투를 더 달라고 할수도 있군요..오늘 당장 전화해야 겠네요..감사합니다! 

IceBerg

2020-08-17 22:30:18

안녕하세요 EY님, 간만에 뵙는 듯 합니다. 잘 지내시죠?

EY님께서 정확히 알고 계십니다.

원래는 2주 격리 후 최종 음성 판정시 종량제 봉투에 다시 담아 버리는건데, 2주가 안되더라도 부득이하게 종량제 봉투에 넣어 격리가 끝나기전 담당 공무원에게 부탁하면 특수 처리반(?)이 와서 수거해 갈 수도 있습니다.

마일모아

2020-08-17 11:57:47

고생 많으십니다. 

어퓨굿맨

2020-08-17 12:02:18

아이고 마모님 감사합니다. 사실 고생은 괜찮은데, 저는 이렇게 힘들게 자가격리 하고 있는데, 일부 비상식적인 행태로, 한국에 코로나 확진이, 요 며칠새 심각하게 늘고 있는 중이라 사실 좀 속이 상합니다 ㅠㅠ 조심해서, 일보고 미국 들어가야지요^^

마일모아

2020-08-17 12:04:06

그러게 말입니다 ㅠㅠ

 

미국서 못 먹는 맛난 거 많이 시켜 드시고 오세요. 

어퓨굿맨

2020-08-17 12:05:59

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Jung

2020-08-17 12:19:44

저도 한국 가고 싶은데 자가격리때문에 무서워서 못가고 있네요

잘 버티셔서 한국가서 행복하게 보내세요

어퓨굿맨

2020-08-17 12:31:59

네, 자가격리 쉽지 않은데..그래도 할만 하고요..그런데 지금 상황이 별로 안 좋아서..그게 더 걱정이에요..감사합니다!

Superfresh

2020-08-17 12:29:27

후기 감사합니다. 자가 격리 잘 마치시길 바랍니다. 

 

1. 유심주문에서 한국 신용카드 + 한국 핸드폰(신용카드회사에 등록된)이 있으셔야 합니다. 

본인명의의 한국 신용카드가 있으셔도, 본인인증 하시려면 ARS 인증을 받아야 합니다. (아마) 신용카드 회사에 등록된 번호로 ARS 인증을 받아야 되는데 

저는 신용카드는 있지만, 한국 핸드폰으로 ARS 인증을 받을수 없어서 구입을 할 수 없었네요. 

범용공인인증서를 눌러보니 저는 범용공인인증서가 없어서인지 진행이 안되네요. 

어퓨굿맨

2020-08-17 12:33:42

아, Superfresh님 말씀이 맞습니다. 댓글 주셔서 감사합니다. 제가 기억을 잘못했군요..수정하겠습니다. 범용공인인증서는, 만드실수 있으실텐데요..왜 안되시는지 모르겠네요.. 

크레오메

2020-08-18 08:54:43

네이버페이 관련한 제글 끌어옵니다 꼭 성공하세요!!

 

https://www.milemoa.com/bbs/board/6909074

어퓨굿맨

2020-08-18 12:01:40

오..알겠습니다.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한번 해볼께요~~^^

삼성

2020-08-30 01:24:59

안녕하세요 이번에 가입하게 된 신입입니다 ^^ 

 

저도 올해말에 한국방문때문에 에어비엔비를 예약하려고 하는데 구하실때 호스트에게 메세지로 자가격리 가능한지 확인하고 예약하신건가요? 아님 카페같은데서 예약하신건가요? 

 

몇몇군데 메세지 돌려보다 너무 오래걸려서 여쭤봐여 

 

감사합니다

어퓨굿맨

2020-08-30 01:52:36

카페는 모르겠고요, 메세지로 먼저 확인하고 예약했습니다. 미리 자가격리자 받지 않는다는 호스트만 아니면, 왠만하면, 허용해주시더라구요..요즈음, 상황이 더 안 좋아져서 앞으로는 어떻게 될지 확신할수는 없고요...잘 예약하시기를 바랍니다.

목록

Page 380 / 3178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12847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11/1/21)

| 정보 144
ReitnorF 2020-06-24 50542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85317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17974
  83944

트레일러, 그리고 이사

| 정보-기타 36
블랙핑크 2020-08-28 1860
  83943

Refinance 진행중 - 30년 3% 노 클로징 코스트

| 정보-기타 1
  • file
은퇴덕후EunDuk 2020-08-30 829
  83942

401k (CARE ACT) 사용하여 출금하기

| 정보-은퇴 28
Stacker 2020-08-06 3526
  83941

공지: 회원 가입 일시 중지 + 상호존중 + 게시판 기능 (특히 댓글 검색) 업글 완료

| 필독 51
  • file
마일모아 2014-04-18 8785
  83940

어떤 자동차 딜러와의 감정노동

| 잡담 72
shine 2019-02-14 6202
  83939

나뭇잎이 이상해요

| 질문 7
  • file
설탕가득도너츠 2020-08-21 2312
  83938

은준위 기초: 저축의 우선순위와 비상금 확보

| 정보-은퇴 101
  • file
도코 2020-04-08 13764
  83937

(리마인더) 본보이 브릴리언트 크레딧

| 정보-카드
꿈돌이88 2020-08-30 467
  83936

시끄러운 이웃 어떻게 방법이 없을까요?

| 질문-기타 10
  • file
doomoo 2020-08-29 2149
  83935

[레딧 펌] 카드를 계속 쓰려면 이건 하지 마세요.

| 정보-카드 25
프로애남이 2020-08-29 4734
  83934

(업데이트: KE로 출국) LA 공항에서 인천 출국을 못하고 있어요: AA 항공

| 질문-항공 38
꽃순이 2020-08-24 6942
  83933

한국 (아직까진) 무사 도착했습니다. (feat. 강아지비행)

| 후기 26
  • file
이심전심 2020-08-28 2547
  83932

알래스카 날씨에 대해 좀 여쭤보고 싶습니다.

| 질문-여행 16
고시생3 2020-08-29 1682
  83931

▶ 영주권자 한국 자가격리 (에어비앤비) 후기

| 정보-기타 23
어퓨굿맨 2020-08-17 3535
  83930

XC90 Volvo 리스 봐주시면 안될까요?

| 질문-기타 103
  • file
셔니보이 2018-05-28 8720
  83929

아멕스 팝업 이후 골드카드가 안보입니다

| 질문-카드 4
민아사랑 2020-08-29 623
  83928

Government Stimulus Check 입금 (4/10)

| 정보-기타 397
us모아 2020-04-10 38609
  83927

트래블 잡 오퍼를 수락했습니다. 선택의 홍수가 밀려옵니다,

| 잡담 8
김철슈철슈 2020-08-29 2565
  83926

2019년 가입인사는 이 글에 댓글로 올려주세요

| 자기소개 1182
마일모아 2019-02-01 5777
  83925

[업뎃]렌트 screening에서 ssn verification 문제

| 질문-기타 6
바닐라맛초 2020-08-13 765
  83924

재융자 후기

| 후기 4
시크릿가든 2020-08-27 1320
  83923

마일모아 Fantasy Football - 추가모집

| 잡담 23
체리 2020-08-24 1639
  83922

뉴저지 주치의 관련 질문있습니다

| 질문-기타 1
wowgreat 2020-08-29 443
  83921

아멕스 그린카드 1년이 안되어 해지하기

| 질문-카드 19
lemilemoamoa 2020-08-29 1352
  83920

제가 스마트폰에 이메일이나 카톡 올때 소리로 사용하는 알림 음원입니다

| 후기 7
  • file
EY 2020-08-29 865
  83919

[맥블 출사展 - 50] 캠핑 2020 - Kalaloch campground, Olympic National Park

| 여행기 43
  • file
맥주는블루문 2020-08-27 1769
  83918

뉴저지 지역 한국행 배송대행 업체 추천 부탁드립니다

| 질문-기타 22
BigApple 2020-05-28 1868
  83917

이 정도 pay stub 이면 인컴이 어느정도 인가요?

| 질문-기타 16
  • file
Sjc 2020-02-13 5055
  83916

Citi 만료되는 Thankyou point 처리 제한사항

| 후기-카드 23
2차전 2020-02-18 1322
  83915

전기가 나갔을 때 GFIC 리셋해 보세요.

| 정보-기타 6
미인다복 2020-08-22 14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