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글에서 넘어옵니다. https://www.milemoa.com/bbs/board/8525170

------------------------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그래서 마침내 그토록 기다리던 티구안을 샀습니다.

 

하루만에 딜서칭, OTD 받기, 기존차량 클리닝 후 카맥스 트레이드인 어프레이절, 딜러방문, 협상, 파이낸싱, 결제까지...!

(본격 번갯불에 콩구워먹기)

KakaoTalk_20210505_000240879.jpg

 

우리 P2님이 그토록 바라던

흰색, SE, 가죽시트, 7인승, 파썬, ACC가 모두 들어있는.

 

2021 VW Tiguan SE w/moonroof 

MSRP: 30,374 (Destination Charge 포함)

Price: 25,694

Tax&Fees: 2,440

OTD: 28,134

 

-----------------------------------

지난 글에 퍼시피카 이야기 잠깐 했는데, 퍼시피카 보기전에도 어쨌든 P2의 강력한 needs에 부응하여 티구안을 알아보고 있긴 했습니다.

퍼시피카 보러가서 받은 우리차(2017 tiguan 4motion) 트레이드인 밸류가 $13.5k 였기 때문에, 적당히 5천불 정도 얹어서 살 수 있는 중고를 봤어요 처음에는.

 

그런데, 제 차가 좋은 중고값을 받을 수 있다는건, 다른 중고차들도 비싸다는 뜻이었죠.

작년에 18K 정도 하던 중고차가 여전히 18K 정도 하고 있는 것을 보면서, 중고를 팔아서 중고를 사는게 현시점의 마켓에서는 적합하지 않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그리고 신차를 보기 시작했어요.

 

트루카에 P2님 원하시는 조건을 넣어 (SE, 7인승, 흰색, 썬루프) 견적을 주변 딜러에 뿌렸고 전화가 어마어마하게 오기 시작합니다.

(깜박하고 메인 이메일 주소와 본 전화번호를 넣었습니다.... 안살 차들 메일리스트 OPTOUT하느라 고생..)

 

그리고 괜찮은 차를 한대 발견합니다.

티구안 딜.png

 

$26,138이면 세금이랑 대충 해서 $29K~30K 정도 나오겠더라구요.

2000불 가까이 저렴한 딜도 있었지만, P2님 원하시는 파썬을 존중하여 전화를 걸었습니다.

 

저: "가격만 맞으면 차 살거야 돈 한 50% 있고 나머지는 파이낸스, OTD 얼마 가능?"

점원: 보스한테 물어보고 연락줄게.

 

진지하게 파이낸스만 나오면 차를 살 생각이었고, 안나와도 꼭 사고 싶은 오기가 생겼기 때문에 계산기를 두드리기 시작했습니다.

 

지금 차 (VW TIGUAN 2017 WOLFSBURG EDITION 4MOTION, 39K MILES) 카맥스 트레이드인 밸류: $15,600니까 대충 외관 까서 $15,000 정도면 성공적이라 치고.

1) 나머지 $15K만 어떻게 파이낸스를 해보기.

2) 안될 경우 최대한 동원할 수 있는 현금 끌어다가 일단 사고 보기.

(잠시 정신이 나간게죠)

대충 계산해보니

트레이드인 $15,000

카드결제 $3,000, 

현금보유 $3,000,

통장잔고 $3,500

 

어떻게 한 5천만 있으면 파이낸스 안해줘도 사겠더라구요.

그렇게 주판을 튀기고 있던 차에 딜러에서 연락이 왔습니다.

점원:"(BLABLA) 그래서 파이널 프라이스는 $29372야"

나: "어 그럼 그냥 TRUE CAR PRICE에 FEE합친거네? 간다 콜"

 

그래서 어떻게든 차를 사보고자, 제가 만 1년간 차를 두번이나 팔도록 좋은 조언(?)을 주셨던 동료 모모씨에게 문자 합니다.

나: "3천불만 꿔주세요 뿌잉뿌잉"

그: "돈빌려주는거는 마누라 허락 받아야 되는데"

나: "그럼 일단 빌리고 내가 캐쉬 쓰게되면 원화로 쏴줄게 당장 융통좀.."

그: "ㅇㅋ"

 

그리고 또다른 동료에게 3천불을 또 꿔서 (...감사합니다 두분 모두)

혹시나 파이낸스를 안해줘도 차 살 만반의 준비를 합니다.

 

그리고 카맥스에 갔습니다.

청소비라도 덜 깎였으면 해서 부리나케 한시간동안 내외관 세차 열심히 했는데,

차 출발과 동시에 후두둑 떨어지는 소낙비에 비에젖은 생쥐마냥..

KakaoTalk_20210504_164602664.jpg

(인스펙션중인 우리 구안이)

 

그리고 잠시 후 메일이 도착합니다. 뙇!

KakaoTalk_20210504_170613312.jpg

 

오.. 열심히 세차한 보람이 있었습니다!

이제 협상력이 생겼으니, 차를 살 시간입니다.

 

-----------------------------------------------------------

딜러십에 도착한 시각은 저녁 6:20이었습니다.

이 딜러십은 8시에 문을 닫기 때문에, 2시간안에 끝내자 하고 들어갔습니다.

 

굉장히 일처리가 마음에 드는 딜러십이었습니다.

히든피도 하나도 없고, 가격협상의 결과를 듣는데도 몇분이 채 걸리지 않았습니다.

KakaoTalk_20210505_015426612.jpg

최초로 받아든 ITEMIZED DESCRIPTION입니다.

할인율은 MSRP(상품가격+운송비) 대비 약 13% 적용된 상황.

 

10분정도 기다리고, 트레이드인 밸류가 $13,500으로 나왔습니다.

 

나:"카맥스에서 $15,600 받았는데 매치업 가능하니?"

점원:"기다려봐 될거 같음"

 

1분만에 Okay 싸인이 떨어집니다. 순조롭습니다.

 

와이프는 좀더 깎고 싶어했어요.

이미 주변 딜러들보다 1~2% 가격을 잘 주는 상황이라 쉽지는 않아보였는데..

그래도 물어는 보겠다는 점원.

결과는 단칼에 거절당합니다.

 

혹시나 싶어서 물어봤습니다.

나:"혹시 extended warranty 사면 더 깎아줌?"

점원: "잠시 기다려봐... (3분뒤) $250 빼준대."

 

일단 $250 빼준다니까 어떤 패키지 살 수 있나 들어는 보기로 했습니다.

 

어쨌든 $29,372에서 $15,600을 뺀 나머지 $13,772에 대해 론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서두에도 언급했듯이, 저는 F-1학생입니다. 다음주에는 졸업식이 있습니다.

정상적인 상태에서는 론이 잘 나오지 않습니다.

 

역시나 VW 론은 거절되었고, 서드파티 론을 진행합니다.

세군대 견적을 내어, 두군데는 영주권을 요구했고, 한곳만이 (A*** 론) 신용도만으로 융자를 내줍니다.

 

조금있다가 파이낸스 매니저가 오셨습니다. 놀랍게도 한국분..(!)

 

매니저: 저.. 이율이 좀 비싼데 괜찮으시겠어요? 

나: 얼마에? 

매니저: 6.5%인데..

나: 페이오프는 언제요?

매니저: 3개월 후에는 다 갚으셔도 됩니다.

나: 그럼 고 하겠습니다.

 

그리고 잠시 기다려 파이낸스 방으로 서류작업과 결제 마무리를 위해 이동합니다.

대충 대화의 흐름은 아래와 같았습니다.

 

나: 일단 제가 현금을 좀 가져왔어요 선생님

매니저: 네 3천불 정도 다운 하시면 됩니다.

매니저: 아까 우리 언니(세일즈 퍼슨) 말 들어보니까 익스텐디드 워런티 관심있다고.

나: 네 좀 더 깎아주신대서..

매니저: 어디보자.. 7년 10만마일에, 5년 동안 메인터넌스 해서, 이자 포함 월 $240 정도 내시면 되겠네요.

나: 네, 할부기간이??

매니저: 72개월로 일단 견적 냈습니다.

나: 네..잠시만요... $17,280...? 4천불이나 되나요 워런티가?

매니저: 너무 센가요? 그래도 72개월로 나눠내면 큰돈은 아닌데...

나: (속으로... 난 호갱이 아니라규) 아 너무 비싸요 그럼 그냥 안할게요.

매니저: 아 그럼... 메인터넌스는 빼고 7년 7만마일로 견적 내봅시다...

 

인생에서 가장 큰 지출 해보는 중이라(그리고 첫 새차 구입이라) 머리속이 하얗게 되어 P2에게 SOS를 칩니다.

그리고 딜러님들이 자주하시는 잠깐만 기다려라 상의좀 해보자를 세번정도 했습니다.

 

나: 선생님, 제가 시골 가서 살 예정이라 extended warranty가 있으면 좋겠긴 한데, 7만은 너무 짧고, 10만이 맞는데, 금액이 제가 생각하는거랑 너무 안맞아요..

매니저: 아 그럼.. 한국분인데 서로 상부상조해야죠. 일단 제가 가격도 한 $500 빼보고, 이자도 1% 빼서 금액 맞춰드리겠습니다.

나: 네 그럼 견적이...

 

최종견적은 3천 다운페이에 카드결제 2천불 추가해서 총 5천불 다운페이하고 (그렇게 아골 스펜딩을 끝냈습니다.)

차값 잔여분 약 8000불에 워런티 2900불을 더하여 10521에 대한 72개월의 론을 시작하는 것으로 마무리하였습니다.

이래저래 집에와서 맞춰보니, 처음 제시한 가격에서 총 -750이 할인되었고, (최초 $250 할인에 파이낸스 매니저님 할인 $500 추가), 이율도 최초 제시보다 1% 빼주셔서 나쁘지 않게 받아왔다 싶습니다. 그리고 세금도 VA 세금(판매액 기준)이 아닌 DC 세금(중량 기준)이 반영되어 처음 견적보다 약 $500 정도 감소, OTD 프라이스 기준 처음 제시된 가격에서 $1,250을 더 저렴하게 가져왔습니다.

 

(Final price는 글의 서두에 기록해두었습니다.)

----------------------------------------------

Epilogue

새차가 좋긴 좋네요. 와이프도 좋아하고. 오래오래 타려고 합니다. 10년 후 다음차는 전기차를 꿈꾸며..

(전시된 id4를 만져보면서 군침만 흘리고 왔습니다.)

 

몇가지 앞으로 고려해야 되는 사항들이 있어 조언 여쭙고자 합니다. (여기까지 보셨다면 정말 감사드립니다...)

1) 론 페이오프는 언제쯤 하면 좋을가요?

현재 원금은 $10521.52로 설정되어있고, 72개월 만기시 총 finance charge는 $1915.76입니다.

이제 하반기부터는 소득도 발생하고 해서, 갚으려고 하면 좀더 빠르게 끝낼 수 있을 것 같기는 합니다만..

어느정도 갚다가 페이오프를 해야 제 크레딧에 도움이 될지요.?

 

2) extended warranty 어떻게 하는게 좋을까요?

집에 와서 윈도우즈 스티커를 읽어보니 VW new vehicle limited warranty가 4년/5만마일이네요. 당연히 3년/36,000마일이라 생각하고 구입한건데 약간 계획이 틀어졌습니다. 4년 5만마일이면 충분히 오래타는 기간이라 생각이 되고, 사실 그때가서 워런티를 다시 사도 괜찮다는 생각도 들구요 어차피 서드파티이니.

7년/10만마일에 $2,900인데, 기본 워런티를 빼고 보면 마일당 6CENT 꼴입니다. 범퍼투 범퍼라고 하니까 나쁘지 않은것 같기도 하고.. 어떻게 해야하나 싶네요. 아마 주행거리는 7년내에 10만 마일은 무조건 채울 것으로 생각됩니다.

위에 써놓은대로 예상에 없던 할인도 제법 받았고 해서, 30일내에 취소하는건 바람직하지 않아보이고, 할인해주신분께 감사하는 마음에서라도 일정기간 유지후 해지해서 약간이라도 아자씨께 이득을 드리고 싶은 마음도 있고 그런저런 생각이 드네요. 이용약관에는 30일 후의 경우 기간과 마일리지에 따른 PRORATED 환불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KakaoTalk_20210505_000638561.jpg

 

자세한 차량 사용기는 천천히 타보고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일단 1세대 대비 첫인상은

 

1) 공간: 무지 넓다

2) 내장 인테리어 및 기능: 트림에 따라 다르게 들어가는 부분을 제외하고 보자면..

콕핏 내부 lcd가 흑백->컬러로 업그레이드, 더 넓어진 전면부 윈드실드, 더 크고 길어진 파노라마 선루프(문루프)

3) 외장: 더길고 더 크고, 회전반경 길어지고, LED DRL들어가고(종전은 할로겐 DRL), led 후면램프.

4) 드라이브트레인: 1세대 대비 더 크고 더 무거운 차를 끌기 위해 쉼없이 변속하는 변속기가 고생이 많다는 생각. 변속기가 뭔가 딱 물고가는 느낌은 약하다는 느낌이었습니다. 스펙상 1세대가 마력은 더 높고 (200 VS 184) 토크는 2세대가 더 높습니다( 207lb-ft vs 221lb/ft) 그러나 차 크기의 차이 때문에 1세대가 더 잘 나간다는 느낌입니다.

 

5) 연비및 기름값: 압도적 향상! (1세대 프리미엄휘발유&4MOTION ->2세대 일반 휘발유&FWD의 조합이 워낙 불공평한 비교이긴 합니다)

6) 주행성능: 아무래도 짧고 가볍고 하체도 단단한 1세대가 좀더 마음에 듭니다. 2세대는 그야말로 '가족차'가 된것 같은 느낌입니다.

 

어떻게 끝내야 할지 모르겠네요..

 

아 네.. 이번 차는 저희에게 여러 의미가 있습니다.

첫째, 와이프가 미국올때부터 그토록 노래부르던 차종, 트림, 옵션을 완벽히 갖춘 차의 구입 (이제 다음은 진심 제가 원하는 차(하치로쿠)를..!)

둘째, 저희 가족 만 5년만에 첫 새차 (그리고 영끌)

셋째, 우리 아기 첫돌기념 널찍한 차 (새차 타니까 막 소리지르면서 좋아하더라구요 우연의 일치겠지만)

넷째, 둘째 아기 맞을 준비(이건 제 생각일 뿐입니다..)

다섯째, 일단 대학원 졸업하는 자신에게 주는 선물(그리고 빚)

 

F-1학생에게 덜컥 론을 내주신 서드파티 회사 여러분들께 다시한번 감사를 드립니다.

이제 이거 잘 갚고 신용이력 만들어서, 다음번에는 자녀들을 위해 집을 한채 살 신용이 생기면 좋겠네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스크롤 넘기신 분들을 위한) 한줄요약

MSRP 대비 15.5% 할인받았습니다. 이율은 5.5%, 첫 오토론이고 F-1신분이기 때문에 (베스트는 아니지만) 그래도 할부가 잘 열려 차를 샀음에 만족합니다.

41 댓글

erestu17

2021-05-05 01:57:41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새차 뽑으신거 축하드려요.

somethingGood

2021-05-05 01:59:08

"매니저: 아 그럼.. 한국분인데 서로 상부상조해야죠. 일단 제가 가격도 한 $500 빼보고, 이자도 1% 빼서 금액 맞춰드리겠습니다."

 

전형적인 앞에서 빼주는 척 뒤에서 통수치는 라인인데.. ㅎㅎ 그 파이낸스 방에서 딜러쉽에서 돈을 제일 많이 벌거든요.

제가 배운 바로는 딜러쉽에서 새 차를 살 때 extended warranty를 구매하는 것이 아니라고 배웠거든요. 다른 분들 의견이 궁금하네요.

 

다 떠나서 새로운 차 구매 축하드립니다!! 차 예쁘네요!! ㅎㅎ

음악축제

2021-05-05 02:06:50

네 사실 기대값으로 계산해보면 대충봐도 거의 2배정도 손해 보는 딜이긴 할겁니다.

그래도 오래탈 차이고, 타다가 큰 고장이라도 나면 속상할듯해서 (보험이 다 그렇듯이) 불안감을 잠재우려 구입한 것..

그래도 그렇게 해서 할인 넣어주셨기 때문에 언제라도 제가 발빼면 저는 할인을 남길 수 있으니까요..

그냥 그런저런 생각이에요 감사합니다!

somethingGood

2021-05-05 02:25:10

"위에 써놓은대로 예상에 없던 할인도 제법 받았고 해서, 30일내에 취소하는건 바람직하지 않아보이고, 할인해주신분께 감사하는 마음에서라도 일정기간 유지후 해지해서 약간이라도 아자씨께 이득을 드리고 싶은 마음도 있고 그런저런 생각이 드네요."

 

마음씨가 정말 착하신 분 같아요. 하지만, 파이낸스 매니저들 특징이 앞에서 잘해주는 척하면서 할인 많이 해주는 척하면서 순식간에 2-3천 달러 수익을 내고 그러거든요. 숫자 놀이니까요. 이게 안 되면, 이렇게 해볼까? 저렇게 해볼까? 계속 돌리면서 돈 벌 궁리를 합니다. 웃는 강도예요. 정말로요. 밑지는 장사 안 하고, 완전 고단수 강도들이라고 보는 것이 딱 맞습니다. 그렇기에.. 할인을 넣어줬다고 고마워할 필요가 없는데, 그렇게 생각하셔서 글 쓴 분이 좋은 분이라는 생각이 먼저 들더라고요. 오히려 매니저가 오늘 자기 실적 내줘서 쾌재를 불렀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할인이라는 것이 정가가 정해져 있어서 거기서 할인을 해주는 구조가 아니에요. 500달러짜리를 $3,000에 떠봤다가 반응 영 안 좋으니까 그러면 할인해서 $2,500에 줄게. 이런 느낌이라면 이해가 좀 가실까요? 파이낸스 매니저 연봉이 딜러쉽에서 제일 높은 이유가 있습니다. 저라면, 똑같은 워런티를 다른 딜러쉽에서 얼마에 파는지 전화 쭉 돌려보고 워런티 환불 결정할 거 같습니다. 지금까지 할인이라고 생각했던 것이 그게 아닐 가능성이 99%에 500원 걸어봅니다.

 

"일단 제가 가격도 한 $500 빼보고, 이자도 1% 빼서 금액 맞춰드리겠습니다."

 

룸이 이렇게 크게 있다는 것을 생각해보시면 이해가 쉬워요. '도대체 얼마나 수익을 붙였길래, $500을 빼주고 이자도 1%나 빼줄까?' 이런 생각이죠. 마치 선심 쓰듯 할인해주는 것처럼 이야기하지만, 철저하게 뒤에서 숫자놀이로 아주 손쉽게 돈을 벌고 있다는 사실이거든요. 그래서 새 차를 살 때 Extended Warranty 사지 않는 방법이나 어떻게 No라고 하는지에 대한 글들도 엄청 많아요. 딜러쉽에서는 여기서 쏠쏠하고 많이 남기는데, 그건 곧 소비자의 주머니에서 털리는 돈이니까요.. 그래서 우스갯소리로 세일즈 친구랑 딜 다 잘해놓고, 다시 파이낸스 룸에서 다 털려 먹는다는 말이.. 있습니다. 여기 파이낸스 룸 들어갔다 나오기 전까지는 딜이 끝난 것이 아니니 절대 긴장 풀지 말라고 하거든요..

 

"혹시나 싶어서 물어봤습니다.

 

나:"혹시 extended warranty 사면 더 깎아줌?""

 

그래서 이게 자동차 구매 협상에서는 사실 거의 자멸에 가까운.. 라인인데요.. 딜러쉽에서 그렇게 팔려고 푸쉬하고 쏠쏠한 Extended Warranty를 소비자가 알아서 달라고 하는.. 음!!

 

그냥 경험에서 나오는 이야기라 혹시나 해서 적어봤고요. 반도체 칩 부족으로 신차 구매 협상이 굉장히 힘든 시기에 MSRP 15.5%나 내려서 사셨으면 결코 나쁜 딜은 아닌 거 같습니다. ㅎㅎ 다시 한번 축하드려요!! 저도 첫 새 차 샀을 때 그 설렘이 떠오르는 밤이네요..

 

https://www.creditkarma.com/auto/i/extended-car-warranty

https://www.consumerreports.org/car-repair/get-an-extended-warranty-for-your-car/

음악축제

2021-05-05 06:54:01

보장받는게 6만마일일 때랑 5만마일일 때랑은 또 팩터가 제법 달라서, 그래서 저도 고민되어서 글에 첨부해보았습니다.

 아직 한달 시간 있으니 천천히 생각해볼게요. 고맙습니다

brookhaven

2021-05-05 07:38:52

축하드립니다! 차 사기 전 차 보러다니는거 만큼 설레고 기분 좋은 일은 없는거 같아요 ㅎㅎ 무사고 + 고장없이 오래오래 잘 타시길 바랍니다

음악축제

2021-05-05 09:25:32

감사합니다 조심조심 다닐게요- 새차니까 1만마일은 발끝만..!

캡틴M

2021-05-05 08:25:56

계속해서 차 보시더니 드디어 사셨네요. 안전운전하시고 좋은 추억 많이 만드세요.

음악축제

2021-05-05 09:26:09

네 $150 리스보고 있었는데 이게 무슨 상황인지 아직 얼결이긴 합니다.. 감사합니다

포트드소토

2021-05-05 08:32:03

코로나 시국, 반도체 부족 사태에도 MSRP - 할인 5천불 받으셨네요. 축하드립니다. 요즘도 딜이 되긴 하는군요. VW은 나름 고유한 멋과 느낌이 있더라구요.

된장찌개

2021-05-05 09:15:04

+1

음악축제

2021-05-05 09:27:06

아무래도 동급 차량대비 주행보조 기능이 약간 부족한 부분과, 곧 연식변경이 예정된 부분 등이 비수기의 할인을 이끈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에반

2021-05-05 08:42:35

좋은 딜하셨네요 졸업도, 차량구매도, 포지션 받으신것도, 둘째도(?) 축하드립니다!!!

음악축제

2021-05-05 20:53:58

감사합니다. 특히 마지막 축하 압도적 감사!

랑조

2021-05-05 08:53:31

좋은 차 사신거 축하드려요!  ^^

음악축제

2021-05-05 20:53:34

감사합니다!

확률이론

2021-05-05 09:13:29

좋은 차 사신 것 축하드립니다! 21년식에는 SE 트림에도 ACC가 달려있나요? 혹시 차선까지 유지되는 시스템인지 궁금합니다. ㅎㅎ

그리고 저도 관심이 많아서 혹시 구매한 지역이 어디신지 쪽찌로 여쭈어 볼 수 있을까요? 

음악축제

2021-05-05 09:22:07

네. 21년식의 변화가 SE부터 ACC를 넣어주는거에요.

아쉽게도 차선유지/조향보조는 아직 SEL부터 입니다.

구입은 VA에서 했습니다. 궁금하신거 있으면 쪽지 주세요.

지큐

2021-05-05 09:43:42

축하드립니다~

전 미국와서 첫 중고차이며 지금도 현역으로 몰고다니는 어코드 살때 extended warranty 5년짜리 600불대에 얼떨결에? 산적 있었는데 그 당시는 그래도 워런티 내용도 그렇고 가격도 좋았다고 하더라고요.

음악축제

2021-05-05 20:53:19

어마어마하네요 잘 사셨습니다.. 저도 리컨을 한번..

스팩

2021-05-05 12:23:36

원하시는 차 사신거 축하드립니다. 파이낸스방에서 아무것도 추가로 구매하지않는걸 권장하지만.. 독일차가 잘못걸리면 잔고장이 많아서 늘 고민은 되더라구요.. 저는 1년된 아우디 사면서 extended warranty 를 $1500 인가에 팔려는걸 딜해서 그냥 무료로 받았습니다. 근데 진짜로 3년후부터 별에별 잔고장이 나서 독일차는 워런티가 필요하다고 생각은 하지만.. 뭐 복불복이니까요... 

음악축제

2021-05-05 20:52:46

네 독일차인 부분도 감안을 했습니다.. 일단 한달의 시간동안 무료 철회 가능하고, 그다음에도 prorated refund가 가능하다 하니, 충분히 조사해보고 잦은 고질병도 파악해보고 그렇게 하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JoshuaR

2021-05-05 14:29:06

혹시 다음번에도 자동차 론 받으실 일이 있으시다면, 미리 preapprove 받아서 들고가시는게 APR 면에서도 유리하고 인쿼리도 낭비하지 않을 수 있는 좋은 방법입니다. preapprove 나오는거는 하드 인콰이어리 없이 소프트풀로도 가능한 곳이 많거든요. 그리고 진짜 내가 원하는 다양한 곳들에서 다 APR 비교를 해볼 수도 있고요.

음악축제

2021-05-05 20:51:50

네.. Penfed에서 이전 인스톨먼트 부재로 프리어프로브 거절당한 것 때문에, 인쿼리 좀 쓰더라도 회사에서 승인만 내주면 사온다 모드로 진행한 부분이 있네요- 나중에 리파이낸스할때 잘 참고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macgom

2021-05-05 14:33:25

차값 정말 딜 잘하신거 같은데요? 축하드립니다. 

음악축제

2021-05-05 20:50:31

감사합니다 :)

Californian

2021-05-05 15:55:07

새차 사신것 축하드려요..

 

저는 무엇보다 Happy Wife!, Happy Family 라서 피투님 원하시는것 산것 제일 잘한것 같습니다.. 

음악축제

2021-05-05 20:50:19

네 이제 정말 다음차는 제가 원하는걸..^^

저도 이차좋습니다. 오늘 한시간 정도 거리 나들이 다녀왔는데 쾌적하고, 연비도 잘 나오고, 힘은 좀 딸리지만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덕에 제가 앞차 추돌할 걱정도 전혀 없고 장점이 아주 많네요.

flyhigh

2021-05-05 16:20:04

엔진 힘은 괜찮은가요? 

7인승에도 기존 2.0T, 184마력이면 힘이 부족하지않나요?

음악축제

2021-05-05 20:49:13

엔진힘은 본문에도 썼지만 티구안 1세대의 200마력 대비 약합니다.

가족용 차 탄다는 느낌이 강하구요.

마력이 낮아진건 프리미엄 가스 ->레귤러 가스 로의 튠 조정의 영향도 있습니다.

대신 토크가 더 높아서 차가 커진건 어느정도 보상이 됩니다.

빠릿빠릿하게 타시려면 S모드를 디폴트로 두고 타시면 될거 같아요~

케켁켁

2021-05-05 17:15:47

새차 축하드려요~

근데 파노라마 썬루프 있어서 어떤게 좋으시나요?

제 차에도 파썬이 있는데 전 맨날 운전만 하니까 뭐 파썬 있다고 좋은게 하나도 없어요. 

가끔 뒤에 타는 사람은 좋다고 하긴 하지만... 

음악축제

2021-05-05 20:47:48

1차적으로는 함께 타는 가족을 위한 것이죠.

그리고 아무래도 차에 빛이 들어와서 내부가 더 밝으니까 덜 답답한 느낌도 있고.

전반적으로 헤드룸 (머리 위 공간)이 더 높아져서 생기는 이점도 있습니다.

축하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세운전자상가

2021-05-05 17:26:34

새 차 구매 축하합니다. 저 가격에 ACC가 들어가다니 좋은데요

음악축제

2021-05-05 20:46:45

네 아무래도 다른 차종들이 할인을 안하다보니 좀더 가격대비 구성의 장점이 좋아보이네요. 감사합니다.

콜드브루

2021-05-06 01:43:03

새차 구매 축하드려요. 저도 비슷한상황으로 포닥전에 새차구매하려는데 f1이 론이 잘 안나오는줄 몰랐네요. 신용점수만 조회하는줄알았어요.....저도 7인승+파썬보는중인데 후기가 많은 도움이될것같아요!

음악축제

2021-05-07 20:35:22

차 잘 구하시기 바래요- 궁금한거 있으시면 쪽지 환영합니다!

박건축가

2021-05-06 09:38:46

축하드립니다. 티구안이 7인승까지 나오는지 몰랐네요. 제가 알던 티구안의 크기라면 7인승을 빼기 힘들텐데.. 폭과 길이가 모두 커졌나봐요. 저도 첫 오토론일때 이율 생각하면 눈물이 앞을 가립니다 흑흑..그래도 신용 점수는 팍팍 올라가더라구요. Happy wife happy life! 현명한 선택하셨습니다!

무지렁이

2021-05-06 09:46:21

네. 얼마전에 페이스리프트하면서 커졌더라고요.

저는 2011년식 타고 다녀서, 새 티구안 볼때마다 저게 투아렉인지 티구안이지 헷갈려서 깜짝깜짝 놀랍니다.

음악축제

2021-05-07 20:36:24

저는 마지막 1세대인 2017년식에서 넘어와서 그런지 원가절감도 몇가지 보이더라구요.. ㅎㅎ 그래도 와이프가 좋다니까 그저 만족합니다!

캉Kang

2021-05-06 09:45:49

축하드립니다. 2020년식 화이트 티구안 se (파썬x, 7인승x) 모델로 구매했는데~가격 잘 구매하신 것 같아요 그리고 사실 extended warranty는 필요없다는게 제 개인적인 생각이라 구매안했습니다 ㅎㅎ

음악축제

2021-05-07 20:36:44

감사합니다 잘 산것 같아서 마음이 조금 놓이네요~

목록

Page 137 / 3143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8907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10/2/21)

| 필독 141
ReitnorF 2020-06-24 45424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82864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14368
  90196

주방 수도에서 외벽으로 뭔가 새고 있는걸까요?

| 질문 4
  • file
푸른수염 2021-05-08 930
  90195

부모님, 내 돈 굴려(불려/투자) 주실수 있나요?

| 질문-은퇴 20
은퇴덕후EunDuk 2020-10-28 5898
  90194

lax 유나이티드 클럽 라운지 및 아시아나 스루체크 후기

| 후기 25
  • file
라크루아 2021-05-03 1433
  90193

(3/26, 아플 2만MR/$2k, up to 8만) (Amex AU 보너스) [그린 2.5k MR/ $500][아골 5k MR/ $500] [힐튼 5k/ $250] [델타 2.5k/ $500] [Everyday 2.5k MR/ $250] [매리엇 2.5k/ $500]

| 정보-카드 247
  • file
24시간 2019-02-20 19171
  90192

타임쉐어 강매투어 방어 후기

| 정보-여행 7
에덴의동쪽 2021-05-08 2235
  90191

미국 x ray 가격

| 잡담 36
정혜원 2020-12-31 4822
  90190

[부동산] 급하게 첫 집을 사려다가 배운 것들, 느낀 것들, 팁 등등...

| 후기 30
강풍호 2021-05-07 4209
  90189

Amex Extended Warranty - AU 가 구매한 핸드폰도 가능할까요?

| 질문-카드
MountainSan 2021-05-08 260
  90188

Restaurant Revitalization Fund by SBA

| 정보-기타
Ednaeve 2021-05-08 267
  90187

백도어 세금보고 질문.

| 질문-은퇴 1
  • file
아무거나 2021-05-08 340
  90186

영주권 485 들어간지 1년 반인데 무소식이네요. 이 상황에서 할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인지 조언 부탁드려요~

| 질문-기타 12
소녀시대 2021-05-07 1847
  90185

[5/7] 발빠른 늬우스 - 갤럭시 버즈 프로 같은 인이어 이어폰 사용시 외이도염 주의

| 정보-기타 10
shilph 2021-05-07 1372
  90184

[5/7] 발느린 늬우스 - 5월이라는 봄의 Symphony를 느끼면서...

| 정보 28
shilph 2021-05-07 1200
  90183

모더나 백신 접종 후기 - 2차 접종 다음날 휴가 필수

| 후기-백신 71
김박사 2020-12-28 33753
  90182

사는 지역이 맘에 드시나요?

| 잡담 8
럭키 2021-05-07 2322
  90181

체이스에서의 refinance suggestion

| 질문-기타 22
blueaurora 2020-12-23 3454
  90180

BMW 커스텀 오더는 딜이 안 되나요?

| 질문-기타 6
강태공 2021-05-07 1309
  90179

혹시 포켓몬 고 (Pokemon Go) 하시나요?

| 잡담 39
Cactus 2020-09-04 2466
  90178

Home Chef 150$ + 2000 MR offer/order (max 8000 MR) 확인해 보세요.

| 정보-카드 10
행복한여정 2021-01-12 1541
  90177

월마트 주차장에서 운전자 없는 차가 와서 살짝 받았습니다.

| 잡담 5
우산바위 2021-05-07 2554
  90176

New construction은 보통 언제 모기지 쇼핑을 시작하나요?

| 질문-기타 3
배추 2021-05-07 623
  90175

[업데이트] 스펙트럼 인터넷 해지시 하루를 써도 한달치 내야 - 바뀐 듯

| 정보 67
  • file
오하이오 2020-08-20 5967
  90174

[레퍼럴릴레이/12,000원할인] 한국에 계신 부모님/가족/지인 선물용 꽃 (해외번호/페이팔가능)

| 정보-기타 230
  • file
프라푸치노 2020-05-03 7769
  90173

(업데이트)산지 한달된 애플 워치 스크린에 큰 스크래치가 생겼습니다. 아플 워런티로 커버가 가능할까요?

| 질문-기타 8
gravechoi 2021-04-27 1900
  90172

▶ 2021년식 티구안 신차 구매후기 2 (부제- F-1, 파이낸스. 졸업선물, 성공적)

| 후기 41
  • file
음악축제 2021-05-05 3765
  90171

한국에서 양도소득세 낸 후 캘리에서 얼마를 더 내야 하는것인가요?

| 질문-기타 9
kiaorana 2021-05-07 1015
  90170

Collection Agency에 리포트 된 이름이 실제 이름과 다른 경우 크레딧 리포트는 어떻게 되나요

| 질문-기타 2
고양이알레르기 2021-05-07 293
  90169

뉴욕에 집을 사기 위한 준비

| 질문-기타 71
셀린 2020-10-05 9526
  90168

말도 안되는 어닝서프라이즈가 나왔는데 주가가 하락하면 사야겠죠?

| 질문-기타 25
주매상20만불 2020-10-30 8797
  90167

체이스 메리엇 50K 숙박권으로 예약후 취소뒤 문제 발생

| 후기-발권-예약 15
카드사냥 2021-05-06 1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