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rles Schwab 계정에서 Fraud 수표 사고 발생건 공유합니다.

코스, 2021-05-05 17:31:32

조회 수
1168
추천 수
0

혹시 도움이 되는 분이 있을까 하고 사고 발생건 공유합니다. 

쓰다보니 좀 기네요..

 

찰스슈왑의 Check 가 무료라 주로 사용했는데요, 2월 초에 수표가 몇장 안남았길래 온라인으로 order 를 했습니다.

수표는 무료지만 배송비는 빠른 배송은 좀 비싸고, 무료는 좀 오래 걸리더군요..

별일 있겠나싶어 무료 배송을 선택합니다. 한달에 한장도 안쓰는 수표 천천히 와도 상관없으니까요.

 

2월말의 토요일날 집 계약이 있어 돈을 충분히 넣어놓고 기다립니다. -(수표는 그 전주 화요일날 미리 주었습니다.)

토요일 새벽2시 잠에서 깨어, 올해 들어 매주 하던대로 체킹 계좌의 잔액을 확인합니다.

잔액만 체크하기 때문에 평소같았으면 몰랐을건데 왠일인지 그날은 계좌의 상세내역도 봅니다.

$500 수표가 전주에 clear 가 되어 인출되었습니다.

P2가 썼나 싶다가도 수표로 사용하기에는 큰 액수라 상세이미지를 눌러봅니다. 모르는 여자 이름이 나옵니다.

gift 라고 써 있네요.

 

갑자기 손이 덜덜 떨립니다. 이게 무슨일인지. 말로만 듣던 Fraud 로 보입니다.

저는 받지 못한 새로 주문한 수표가 다른 사람의 손에 있는 것 같습니다. 무려 50장.

몇장의 수표가 돌아올지 확인이 안됩니다.

 

일단 계좌에 들어있던 집 계약금을 투자 계좌로 옮깁니다. 

찰스슈압에 전화를 겁니다. 과 채팅을 합니다.

새벽이라 (저희 시간으로는 3시, 상담자는 동부라 5시) 전화는 채팅은 바로 연결됩니다.

상황을 설명합니다. 

알아들은것 같습니다.

문제는 찰스슈압의 뱅킹파트에서 처리해줘야 하는 일이라 아침이 되야 처리가 가능하답니다.

Fraud 담당자가 연락을 할거라 기다리랍니다. 

일단 계좌에서 돈이 빠져나가지 못하게 (어차피 다 옮겼지만) 조치를 해줍니다.

 

상담하다 갑자기 전화가 채팅이 끊어집니다. Double check 하는 중이였는데 갑자기 통화가 채팅이 끊어져 당황합니다.

다시 전화를 겁니다 채팅을 시도합니다.. 그 전 상담자가 누군지 모르겠지만 다시 연결해달라고 요청합니다.

그런 사람 없다고 합니다. 이게 무슨 소리인지???

방금 통화채팅한 사람이 없다니.. 한참을 이야기하다 그 상담자가 night shift 라 퇴근한것 같다고 합니다.

그 사람이랑 통화를 원하면 월요일 밤에 전화를 하라고 하겠답니다. 이런...

 

어쨌든 전화받은 새로운 사람과 double check 를 합니다. 조치는 다했는데 실제 일은 아침이 되어야 한다고 합니다.

아침에 사람들이 출근하면 기존계좌 홀드하고 새 계좌를 열어 돈을 넘겨주겠다고 합니다.

 

상담하다 아침이 밝아옵니다.

계약날인데 미리 준 수표는 더이상 사용불가니 발등에 불이 떨어졌습니다.

온 집안을 다 뒤져 거의 10년된 Wells Fargo 수표를 찾았습니다. 처음 계좌 만들때 받은 거라 이름도 쓰여있지 않은 수표지만

너무 감사합니다. 처음 받은 3장중 마지막 중입니다. 2번째 장도 작년에 엎어진 집 계약때 사용했습니다. 이건 무슨 운명의 장난인지.

계약하면서 수표를 바꾸고 설명을 합니다. 이런일이 많은지 별로 상관하지 않습니다.

 

하루종일 계좌가 언제 생기는지 확인합니다.

제 수표를 가지고 있는 사람들이 집에 몰려오는 악몽을 꿉니다. 너가 나한테 준거라고 우기면 어떻게 해야할지...

 

토요일에는 결국 아무일도 생기지 않습니다.

월요일 점심때쯤 전화가 옵니다. Fraud 담당자라고 합니다. 

설명을 합니다. 받은적도 없는 수표다, 사인이 분명다를거다. 알겠다고 합니다.

수표는 정지시키겠다고 합니다. 새로운 계좌에 수표를 보내주겠다고 합니다.

안쓸생각이여서 필요없지만 충성스러운 고객으로 보이기 위해 그러라고 합니다.

 

그날 계좌가 생기고, 돈이 옮겨집니다.

내 돈은 언제 받을수 있냐고 했더니 조사해봐야 한다고 합니다.

 

밤마다 수표를 든 사람들이 몰려오는 꿈을 꿉니다. 평소에 죄지은게 많았니 봅니다.

목요일날 Fraud 담당자가 전화를 합니다. 신고서류를 작성해서 공증을 받아 보내달라고 합니다.

공증비는 별도로 보내줬습니다.

 

그리고 한달이 지나도 아무  소식도 없습니다. 

아, 중간에 메일이 한번 옵니다. 너 수표는 "6개월동안 정지다" 더 길게 하고 싶으면 다시 연락해라.

이건 또 뭔소린가요 @@@

 

Fraud 담당자에게 조심스레 이메일 한번 보내봅니다.

6개월정도 걸린다고 하지 않았냐는 면박성 답이 옵니다. 알았다고 합니다.

그리고 2주후 드디어 돈이 들어왔습니다.

아무도 모르게 돈을 옮겨 봅니다. 계좌가 홀드되어 있어 옮길수가 없습니다.

 

혹시 자동으로 옮겨지나 싶어 이틀을 기다려봅니다. 예상대로 아무일도 발생하지 않습니다.

지난번처럼 채팅을 합니다. 한참을 듣더니 그건 뱅킹쪽문제라 전화를 해야한답니다.

 

전화를 겁니다. 왠일인지 바로 연결됩니다. 설명을 합니다. 돈을 옮기고 기존것을 닫아라.

알았다고 합니다. 근데, 담당 부서에 연락이 안된다고 합니다. 조치할테니 기다리라고 합니다

다음날 돈은 옮겨갔습니다. 그런데 여전히 올드 계좌는 그대로입니다.

다시 전화를 합니다. Fraud 부서에서 조사하고 있어 계좌를 닫을수가 없다고 합니다.

 

현재 여기까지입니다.

 

제 보기 싫은 올드 계좌는 언제 닫히려나요?

Gift 라고 쓰고 Wells Fargo 본인 계좌에 당당히 입금한 그 분은 무슨 생각이셨을까요?

왜 $500만 썼을까요?

 

(5/6/2021)하나더 추가하자면, 새로운 체크가 오기전에 또 필요해서 다시 2년전 Citibank 열면서 받은 체크를 학교 물품 사는데 사용했는데,

은행에서 bound 되었다고, fee 랑 벌금해서 $50 달러를 더 내라는 연락을 받았습니다.

나중에 Citibank 에 연락해보니 너 체크가 security 문제가 있어서 holding 중이라고 하더라고요. 아마 처음 받은 체크를 한동안 사용하지 않고

새로운 체크 주문도 하지 않아서 홀드된게 아닌가 싶습니다. 어쨌든 실질적인 손해는 현재까지는 이 $50 입니다.

 

8 댓글

정혜원

2021-05-05 17:37:26

그 여자분이 오백불에 인생을 걸었나 봅니다. 수표는 추적이 쉬워서 훔치는 실익이 없을 텐데 최소한 수표 주인은 여러모로 괴롭군요. 시간이 지나면 다 해결될터이니 스트레스 받지 마시기 바랍니다.

코스

2021-05-06 15:59:53

감사합니다.  자기 통장에다 (그것도 무려 Wells Fargo) 넣다니. 그나 저나 어떻게 제 수표를 습득했는지 그것도 궁금합니다. 스트레스 받지 말아야지 하면서도 문득문득 걱정되고 그러네요.

마일모아

2021-05-05 17:50:16

와 이거 일이 보통 복잡한게 아니군요. 고생이 많으십니다. 모쪼록 어서 해결되기를 바랍니다. 

코스

2021-05-06 16:01:19

감사합니다. 네 수표라는게 편한 것도 있는데 진짜 신용을 담보로 하는 거라 위험도 크네요. 현재로서는 다 끝난거 같은데, 앞으로 살면서 무슨일이 생길지 걱정입니다. 

라이트닝

2021-05-05 18:11:39

경찰에 신고는 하셨나요?

체크 도용은 Misdemeanor 보다는 Felony로 취급되는 범죄입니다.

온라인으로 로컬 경찰서에 신고가 가능하시면 신고를 하시는 것이 좋으실 듯 하네요.

https://www.lawfirms.com/resources/criminal-defense/criminal-offense/check-fraud.htm#:~:text=Check%20fraud%20in%20America%20can,combination%20of%20both%20punitive%20actions.

 

코스

2021-05-06 16:02:10

감사합니다. 아직 경찰에 신고는 하지 않았습니다. 신고해야하나라고 생각도 못해봤습니다. 댓글 보고 검색을 해봤더니 ID Fraund 신고하는 곳이 있네요. 좀 더 알아보고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Fender

2021-05-05 19:07:41

저도 2009년에 유학생으로 처음 미국와서 체이스에서 어카운트 만들고 첫 첵 오더를 하자마자 이런 사고를 당했었어요. 금액도 1천불 가까이 되었었구요. 로컬 샵에서 뭔놈에 피자를 그리도 많이 사먹던지...정말 신기했어요 제 손에 사용하지도 않은 새 첵이 똑같이 사용되어지고 싸인까지 되서 쓰이고 있다는게 이해 안되었죠. 이게 왜 골치아프냐면 은행에서 돈은 바로 돌려주고 계좌도 바로 없애줘서 긴급조치는 문제가 없는데..몇주뒤에 컬렉션 회사로부터 편지가 무지하게 날아옵니다. 그 사람이 쓰고 다녔던 모든 가게, 회사에서 저를 컬렉션으로 넘겨버린거에요. 아무리 상황 설명하고 연락해도 돈 내라는 이야기만해요.. 추후 지인이 학교에 법률 서비스 같은게 있으니 상담 받아보라고 해서 상황 설명 후 학교 변호사가 "이젠 내가 핸들할께 걱정마"라고 한 뒤 신기하게도 모두 해결되었고 컬렉션 회사에서도 연락이 안오더라구요. 증거자료 될만한 것들 잘 모아놓으시는게 나중에 일처리를 위해서도 좋을거라 생각합니다 잘 처리되시길 바랄뿐입니다 ㅠ

코스

2021-05-06 16:04:45

오시자마자 고생이 많으셨네요. 저도 이런 부분들이 걱정이 많이 됩니다. 요즘에는 보통 eCheck라고 해서 바로 유효한지 확인은 되는 것 같은데, 어둠의 세계에서 사용되면 그냥말로 문제가 크지요. 집주소도 있으니. 처음에는 밤마다 수표들고 쫒아오는 악몽을 꾸었습니다.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목록

Page 173 / 3173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12360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11/1/21)

| 정보 144
ReitnorF 2020-06-24 49893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85002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17443
  90030

맥북을 쓰는 이유가 무엇인가요?

| 질문 141
코사인업보너스 2021-05-03 6873
  90029

EB-2 PERM 영주권 타임라인

| 후기 26
Alpha 2020-03-09 2580
  90028

모기지 비용 좀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질문-기타 13
  • file
Blackstar 2021-04-17 1637
  90027

세미 DIY플랫폼 opendesk.cc소개드립니다.

| 정보-DIY 3
reflect9 2021-05-07 465
  90026

도지 산 순간(도지 킬앤하이드 삽입곡)feat. 머스크

| 잡담 3
Ednaeve 2021-05-06 1518
  90025

(5/7/21까지 매일 리셋) Chipotle BOGO Free, 퀴즈풀고 BOGO 코드 받으세요!

| 잡담 105
  • file
24시간 2020-08-26 7609
  90024

3년후에 20만 달러정도가 필요해서 저축을 해야하는데 어디가 좋을까요?

| 후기 21
후륵 2020-12-20 5740
  90023

나만의 DIY ETF 만들어 소수점매수로 정기저축하기 (Feat. M1 Finance)

| 정보-은퇴 29
  • file
쌤킴 2021-04-19 3001
  90022

엇, 저도 드디어 발빠른 디밸류 뉴스? 루프트한자 lufthansa 5월 9일부터 새 차트

| 정보-항공 26
  • file
얼마에(구.얼마예요) 2019-01-24 1773
  90021

카드 쓰고 주식/ETF/펀드 사자 - Fidelity 피델리티 리워드 크레딧 카드

| 정보 15
  • file
KoreanBard 2021-05-06 1773
  90020

최근 비행기 예약 후 항공사에서 일정 바꾸신 분 계신가요?

| 질문-항공 19
Eminem 2021-05-04 1095
  90019

스테이블코인... 8% interest?

| 질문-기타 12
꿈돌이엑스포 2021-01-07 2402
  90018

화이자 와 모더나중에 선택할수있다면...

| 질문-기타 27
뱅커갬성 2021-05-06 4100
  90017

수퍼에서 산 아마존 기프트 카드로 amazon.com 기프트 카드 살 수 있나요?

| 질문-카드 2
poooh 2021-05-06 681
  90016

금요 짤방 - 월리를 찾아라 (COVID 에디션)

| 잡담 7
  • file
오늘도우리는그냥go 2021-04-16 1884
  90015

BOS-ICN 올여름 댄공 가격 $2300 너무 비싸네요. 발권 조언 부탁드립니다.

| 질문-항공 3
nzb 2021-05-06 2070
  90014

Amex Offer: Chewy Spend $49+, get 1,500 MR 집사님들 줍줍하세요

| 정보 16
  • file
따봉도치 2021-05-04 1183
  90013

테넌트 후보 중 고민 중인데요 조언 부탁드릴게요

| 질문-기타 52
Spica 2021-05-02 3945
  90012

코인베이스에서 가장 싸게 현금화 아니면 고정화 하는 방법은 없나요?

| 질문-기타 2
  • file
canonus 2021-05-06 758
  90011

▶ Charles Schwab 계정에서 Fraud 수표 사고 발생건 공유합니다.

| 잡담 8
코스 2021-05-05 1168
  90010

글로벌 엔트리 인터뷰 후 Denied! 후기

| 잡담 5
blue_sky 2021-05-04 2052
  90009

추가 (Update) 한국 에어비엔비 (Airbnb) 환불 정책 (사기?)

| 정보-호텔 38
  • file
디자이너 2021-04-30 2645
  90008

첫집구매: 카운터 오퍼를 받았는데, As-Is 질문있습니다

| 질문 12
레첼 2021-05-06 1845
  90007

한국에서 송금한 돈이, 수취인 불가로 다시 되돌아 갔다네요. 어쩌죠..

| 질문-기타 25
momo99 2016-07-14 3571
  90006

코비드 양성 판정 이후 백신 후유증

| 후기-백신 2
고기굽는행복 2021-05-06 2301
  90005

Amazon giftcard 를 가장 싸게 살수있는 팁 있나요?

| 질문 4
레고고고 2021-05-06 1034
  90004

시계 중고 거래: $11K 은행 와이어 트랜스퍼로 받으면 안전한가요?

| 질문-기타 19
JDC 2021-05-04 1652
  90003

하와이 백신 접종자에게 10일격리/pcr음성 없앨 예정

| 정보-여행 24
위히 2021-04-12 6139
  90002

chase 샤프 다들 킾 하시나요?

| 질문-기타 30
Eminem 2020-06-04 4722
  90001

Federal Direct Subsidized Loan 신청 필요성

| 질문-기타
조이힐 2021-05-06 1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