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 Update] 모아야 할 마일은 안모으고 계란을 모았습니다.

잭울보스키, 2018-02-09 15:48:21

조회 수
9658
추천 수
0

 

[Q/A업데이트]

 

한가한 금요일 저녁에 눈요기나 하시라고 글을 올렸는데 자고 일어나니 많은 분들이 과하게 칭찬을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로 궁금한 점을 질문하셨는데,

 

  1. 닭들은 추위에는 견딥니다. 예전에는 슬립핑백이나 베개를 따듯한 닭털로 만들기도 했지요. 더위는 견디기 힘들기 때문에 무더운 여름에는 쉴수 있는 그늘을 제공해주어야 합니다. 닭장 바닥에 모래를 깔아놓으면 자기들이 알아서 시원하게 sand bath 합니다.

  2. 닭장을 처음 만들어 봤는데 주위 사람들이 퇴직하고 아예 길로 나서지 ? 라고 합니다. 저희집으로 닭들을 딜리버리 해주신 아주머니가 제가 지은 닭장을 보더니 자기도 똑같이 하나 만들어 달라고 하더군요.  농담인줄 알았는데 자기가 재료를 대주고 인건비는 자기가 투어 컴퍼니를 운영하는데 투어 패키지 두개를 주겠다고 하네요.  제가 풀타임 잡이 있어서 힘들 같다고 정중히 거절했는데 티메님 말씀처럼 마일로 달래볼걸 그랬나 ? 하는 생각이 듭니다.

  3. 저는 금손이 아닙니다.  미국에서 집을 가지고 살다보니 집을 관리하는데 필요한 연장들을 많이 가지고 있어서 도움이 많이 됐습니다.   한달동안 퇴근후와 위크엔드에 뒷마당에서 블루문 맥주한잔 하면서 Alexa 에게 Fifties music 플레이 하라고 하며 닭장을 만들던때가 행복했습니다. 스트레스며 직장의 복잡한일을 모두 잊어버리고 몰두 하던 시기였습니다.

  4. 오래 집을 비울경우 옆집사람들이 와서 돌봐줍니다.  수고의 댓가로 계란을 드립니다.

  5. 저희는 카운티에 살아서 특히 규제가 없습니다만 지역에 따라 수탉은 안되는 경우도 있고 마릿수에 제한이 있는 지역도 있습니다.

  6. 제가 키우는 닭들은 아주 조용합니다. 계란을 낳고 나면 알을 낳았다고 자랑스럽게 Egg song 부르며 어나운스를 하는데 그때 약간 소란스럽니다.

  7. 저는 수탉이 없이 암탉만 다섯마리 키우기 때문에 알들은 부화가 되지 않는 무정란입니다. 맛에는 별로 차이가 없다고 합니다.

  8. 참고로 이런 자연산 계란들은 천연 보호막으로 특수 코팅이 되어 있어 실온에서 2주정도 보관할수 있습니다.  , 물로 씻을 경우 코팅이 벗겨지기 때문에 바로 냉장고에 넣어야 합니다.

  9. 계란을 보관할때는 뾰족한 부분이 아래로 가게 세워서 보관합니다. 좀더 둥그런 부분이 위로 가게 하는 이유는 그곳에 에어 포켓이 있는데 거꾸로 세우면 밑에 있는 에어가 부력으로 인해 노른자를 위로 밀어 올리는데 그러면 노른자가 계란의 중심에 위치하지 못하고 껍질 근처로 올라와 바깥공기와 가까워 지기 때문에 좋지 않습니다.

  10. 닭들은 처음 낳을 때부터 일생동안 낳을 계란의 숫자가 프로그램 되어 있다고 합니다.  산란주기는 24시간 정도 인데 처음에 노른자 , 그리고 흰자알부민이 더해지고 얇은 멤브레인 막으로 감싼다음 (여기 까지 대략 한시간 정도) 그리고 나머지 23시간은 계란 껍질을 만들고 색소를 첨가한다음 hardening 하는 과정이라고 합니다. 감사하게 생각하며 먹고 있습니다.

  11. 그리고 마지막으로 닭똥들은 마당 한구석에 compost pile 만들어서 봄에 텃밭을 일굴 비료로 사용합니다. 자연의 선순환 이지요.

****************************************************************************************

집과 직장을 쳇바퀴 듯하는 오늘이 어제 같은 일상에 뭔가 변화를 주고 싶어 뒷마당을 내다 보다 문득 닭을 키워 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햇볕이 잘드는 양지 바르면서 오후에는 시원한 그늘이 지는 곳에 터를 닦고 본격적으로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000 tools.jpg

 

 

 

021 coop 1.jpg

 

Chicken Coop 입니다. 닭들이 밤에 잠을 자고 알을 낳는 곳입니다. 재료의 낭비를 줄이기 위해 4 ft x 4 ft 했습니다. 실내 페인트는 Lowes 에서 사람들이 리턴한  oops ! paint 사용해서 비용을1/3 줄였습니다. Navy Gray 인데 생각보다 괜찮습니다. 나무는 마침 이웃에서 건물을 짓는데 프리 우드로 쓸만한게 많아서 제법 도움이 됐습니다.   나머지는 디포에서 구입.

 

031 coop2.jpg

 

 

Chicken coop 뼈대를 완성하고 바닥에는 청소가 쉽게 리노륨을 깔았습니다. 리노륨은 Lowes 에서 팔고 남은 롤을 사서 비용을 줄였습니다.

 

 

 

041 coop3.jpg

 

Chicken coop 거의 완성되었습니다.  Exterior paint 거금 30불을 들여 비바람에도 오래 견딜 페인트로 칠했습니다. 왼쪽의 아치형 문은 닭들의 출입문. 정면의 정사각형 문은 인간이 Maintenance 위한 출입문, 그리고 밑의 직사각형은 slide Tray 집어넣어 배설물을 치우는 문이 되겠습니다. 오른쪽의 대각선형 공간은 산실입니다.  알을 낳을 곳이지요.

 

 

051 run.jpg

 

Chicken coop (침실 산실) 얼추 끝나고 닭들이 낮에 뛰어 Chicken Run 뼈대를 만듭니다.

 

4ft x 12 ft 입니다. 제법 넓직합니다.

 

053 run3.jpg

 

지붕을 올리고 철망으로 감쌌습니다.  가장 신경써야 했던 부분이 래쿤 같은 짐승들로부터  밤에 닭들을 보호하는 일이었습니다. 1/2 인치 철망으로 꼼꼼히 막았습니다. 

 

061 wire.jpg

 

래쿤들은 땅을 파고 들어오기 때문에 사진과 같이 2인치 간격의 철망을 땅에 2 피트 정도 수평으로 묻었습니다. 수직으로 2 피트 묻어도 되는데 땅을 파기 너무 힘들고 수평으로 묻어도 충분히 방지할수 있습니다.

 

062 timer.jpg

 

닭들은 최소 14시간 이상 빛을 봐야 산란에 지장이 없어서 해가 짧은 겨울이라 이렇게 타이머를 달아 전등이 켜지는 시간을 조절했습니다.

 

071chicken door 1.jpg

 

닭들이 밤에 자러 들어가는 문과 계단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처음에는 올라가는 길을 그냥 밋밋한 판자를 대주었더니 올라가며 내려 미끄러지고 난리 부르스를 춰서 계단식으로 보완했습니다.

 

073 chickend door 2.jpg

 

침실문이 닫혀있는 상태입니다. 혹시라도 밤에 닭장을 뚫고 짐승들이 들어 올까봐  처음 며칠은 밤마다 닫아주었는데 워낙 요새같이 튼튼해서 그냥 열어놓고 잡니다.

 

075 chicken door 3.jpg

 

침실로 향하는 문은 이렇게 도르래를 달아 열고 닫고 합니다.

 

081 interior 2.jpg

 

Chicken coop 알을 낳는nest box 입니다. nest box 세칸으로 만들어 한번에 알을 낳을수 있습니다.

 

083 interior3.jpg

 

Chicken coop 내부 입니다. 실내에도 전등을 설치해 14시간의 빛을 확보했고 닭들은 습성이 어두운 곳에서 알을 낳기 때문에 산실에 비닐로 커튼을 설치해 주었습니다.  그리고 닭들은 잠을 본능적으로 높은곳에서 자기 때문에 roosting bar , (횃대라고 하죠) nest box 보다 높아야 합니다. 반대일 경우 닭들이 nest box 에서 잠을 자는데 그려면 산실이 닭똥으로 뒤덮히는 불상사가 생기며 계란도 지저분해 집니다.    바닥은 wood shaving 으로 깔아 주었고 벽위로는 환풍을 위해 망으로만 만들어서 냄새를 없애주었습니다. 

 

 

091 eggbox.jpg

Nest box 외부에서 모습입니다. 덮개를 만들고 알을 꺼낼 굳이 닭장안으로 들어가지 않아도 밖에서 알을 꺼낼수 있습니다.

 

 

 

 

103 feed3.jpg

 

닭들의 모이도 밖에서 줄수 있도록 만들었습니다. 4인치 드래인 파이프로 만들어서 위에서 부으면 중력으로 자동으로 밑으로 내려갑니다.

 

 

101 feed2.jpg

 

 

이런 식입니다. 닭모이의 낭비도 없고 깔끔합니다.

 

120 water2.jpg

 

 

 

식수 공급 시스템입니다. 5갤런 버켓에 PVC 파이프와 chicken nipple 연결하여 항상 깨끗한 물을 먹을수 있습니다. 자동 모이 시스템과 식수 시스템이 있으면 일주일간 집을 비워도 문제 없습니다.

 

121 water 1.jpg

 

닭들은 호기심의 동물입니다. 처음에는 주저주저 하더니 빨간 꼭지를 쪼아보고 물이 나오니까 바로 마십니다. 트레이닝하는데 반나절 걸렸습니다.

 

141 chickens.jpg

 

 

닭장을 만들기 시작한 한달째 드디어 2017 6 24 독수리 5자매가 도착했습니다. 품종은 ISA Brown 입니다. 키우기 쉬우면서도 다산의 여왕으로 유명한 입니다. 크래그 리스트에서 마리당 15불씩 주고 구입했습니다. 예쁘지요.  10 정도 되었는데 두어달 후면 알을 낳는다고 합니다. 싱싱한 알을 먹을 기대에 잔뜩 부풀어 매일 들여다 봅니다.

 

142 names.jpg

 

생김새가 다들 비슷해서 도무지 구분이 안가길래 발에다 컬러 링을 채워주고 이름을 지어 주었습니다. 닭장 이름은 Chick Inn   Motel Chicks 사이에서 고민하다 Chick Inn 으로 결정하고 이름과 함께 직책을 부여 했습니다.  아무렇게나 직책을 부여하지 않았습니다.  루씨는 처음부터 리더 노릇을 했고 (군기반장입니다) 우리집 닭장에 최초의 여성이라 루씨라고 했습니다.  하우스 키핑 낸시는 호기심도 많고 분주합니다. 똑같이 보여도 신기하게 다들 성격이 다릅니다.

 

151 ring.jpg

 

 

요렇게 발에다가  컬러링을 채워 구분합니다.

 

161 eclipse.jpg

 

그리고 매일 들여다 보기 시작한지 두달이 되어가던 어느날 , 짜잔 ! 최초의 알을 발견 했습니다.그날이 8 21 개기일식 날입니다.  정말 간절히 원하면 우주가 나서서 같이 도와준다 503님의 말씀이 생각납니다.

사진은 허접한 갤럭시 5 찍은 일식 사진입니다.

 

171 first egg.jpg

 

 

처음 낳은 계란입니다. 5 자매중 누가 낳았는지는 영원한 미스터리입니다.  그저 루씨가 아닐까 추측해 봅니다.

 

 

 

 

183 egg2.jpg

 

 

그로부터 6개월 지난 지금까지 하루도 거르지 않고 꼬박꼬박 알을 낳습니다.  어느날은 6개를 낳은적도 있습니다.  그런날은 오버타임 페이로 특식을 줘야합니다.

 

191 egg 3.jpg

 

201 laying.jpg

 

 

요렇게 들어앉아 알을 낳습니다. 사랑스럽습니다.

 

garden1.jpg

 

 

햇살이 좋은 날은 닭장을 나와 마당을 가로 질러 가을 수확이 끝난 텃밭으로 잡초도 제거할 놀러 나갑니다.

 

garden2.jpg

 

 

가을 걷이가 끝난 밭에서 놀기도 하고 벌레도 잡아 먹기도 합니다. 너무 좋아들 합니다.

 

garden4.jpg

 

그리고 해가 서산에 걸릴쯤이면 보람찬 하루일과를 마치고 아내를 따라 닭장으로 돌아갑니다.

 

작년 8 21 이후로 오늘까지 825개의 계란을 낳았군요.  모아야할 마일은 안모으고 계란을 모으고 있습니다.  저희는 개나 고양이는 맞벌이를 하는지라 키울 자신이 없는데 닭들은 키우기도 쉽고 알도 주기 때문에 (가까운 친지들 선물로 제격입니다.) 나름 키우는 재미가 있습니다.  때로는 닭들에게 말을 거는 자신을 발견하기도 합니다. 처음 닭을 키운다고 하니까 쓸데 없는 한다고 시쿤등하던 아내가 요즘은 나보다 챙깁니다.  참고로 아내는  input 담당, 저는 닭장 청소 output 담당입니다.

 

 

125 댓글

Comment Page Navigation

Hopeful

2018-02-27 17:45:34

저도 이제서야 봤네요. 대단하십니다. 미래의 꿈이 또 하나 생겨납니다. 따라쟁이 하고싶지만 그러기엔 너무 게을러서.... 존경합니다!

Finrod

2018-02-28 07:52:27

우와 일주일 정도 집을 비워도 되는 시스템이라니, 진짜 좋네요.

닭을 키우는 데 로망이 있어서 예전에 알아봤는데 저희 동네는 불법이더라구요. ㅠㅠ 그래서 포기했는데 이 글을 보고 또 슬며시 뽐뿌가 오네요.

마일모아

2018-03-03 04:06:14

요즘 닭을 키우는게 신분의 상징이라고 합니다!

 

https://www.washingtonpost.com/news/business/wp/2018/03/02/feature/the-silicon-valley-elites-latest-status-symbol-chickens/?utm_term=.9797b146897a

무지렁이

2018-03-03 20:22:18

아! 이거 올리려고 이글 검색해서 들어와봤는데 한발 늦었네요.

http://naver.me/5n6ohxvE

밍키

2018-03-04 00:24:58

이글 너무 재밌는데요? Chicken Whisperer에서 완전 뒤집어 집니당 ^^ 

잭울보스키

2018-03-04 06:12:23

재미있는 기사군요.  제가 처음에 닭을 키울때 많이 도움을 얻었던 사이트가 Backyardchickens.com 인데 이번달 Costco Connection 에 실린 기사를 보니 2007년에 시작했을때 불과 50명이었던 멤버가 지금은 22만 5천명으로 늘어났다고 하니 닭 키우는 사람들이 많아 지는가 봅니다.  금싸라기 같이 땅값이 비싼 실리콘 밸리에서 뒷마당에 닭을 키운다는건 정말 신분의 상징이라고 할 수도 있겠습니다.

순조로운narado

2019-01-30 10:16:18

정말 너무 부럽습니다. 매일 신선한 달걀이라니. 게다가 닭장도 직접 설비관리하실수 있는 능력이 있으시고요. 부럽습니다!!!

AJ

2019-01-30 10:46:34

우와와 대단하셔요. 저희 닭들 소개합니다. 모든면에서 훨씬 스케일이 작습니다. 둘이 번갈아 알을 잘 낳다가 요새는 작은 놈만 가끔 알을 낳네요. 그런데 파란 알을 낳아요 :)0D38CBD0-086A-4904-9F3D-C013CC941614.jpeg

 

34B765E2-DA17-4D73-B2D5-91BDAAB722E8.jpeg

 

 

잭울보스키

2019-01-30 11:42:26

저희 닭도 오늘 달랑 한알만 낳았습니다. ㅠㅠ  그나저나 닭들이 하얀게 참 이쁩니다.

시그니쳐라운지

2019-01-30 12:32:57

오와 대박 신기해요 !!! 

마모신입

2019-12-01 07:07:12

저도 은퇴 후 닭 키워 봐야겠습니다. 일단은 저희 집 꼬꼬 세 마리 먼저 키우구요. 

빨간 닭장 저도 탐 납니다

헬로링

2019-12-04 16:04:02

완전 금손이시네요 닭장이 너무 이뻐요 제가 들어가서 살고싶어요 ㅠㅠ

Treasure

2021-01-25 12:06:12

허 참.. 존경합니다. 

지지복숭아

2021-01-25 12:08:35

우와~~ ㅎㅎ어릴때 한국서 문방구앞에 파는 병아리 사왔더니 할아버지가 암컷 몇마리사와서 거의 뭐 나중엔 닭농장(?) 급이되었던게기억나네요. 할아버지 보고싶어요. 

사라사

2021-01-26 01:48:35

매번 읽을 때마다 마음이 평화로워지는 글이에요. 

오리나 거위 키우는게 로망인데 닭도 참 예쁘네요. 대리만족해봅니다 너무 예뻐요 :]

HawaiianRach

2021-01-26 04:58:14

랜선으로 사는 재미 느끼고 갑니다~

미국초보

2021-01-26 05:53:41

우와~~멋지세요

포트드소토

2021-05-03 18:54:21

@잭울보스키님 이 만드신 닭장 퀄리티에는 못 미칠테지만, 비슷한 성능에 닭 4마리 정도 키울 수 있는 닭장은 어디서 팔까요?

 

제가 아마존을 찾아 보았는데.. 아래 퍼러브 제품이 $225 으로 괜찮아 보이네요... 

https://www.amazon.com/dp/B076D44R8C

리뷰에는 6마리 까지 키운다는 분도 있는데,  판매자는 2-3 마리 추천이고

 

또 다른 2-3 마리 용은 아래 Aivituvin 제품도 괜찮아 보입니다.

https://www.amazon.com/dp/B085KVN9N4

 

4마리는 아래 닭장을 추천하네요

https://www.amazon.com/dp/B08XK5M5SJ?ref=myi_title_dp

 

이정도 닭장이면 괜찮을까요? 산란실이 따로 있는게 중요해 보입니다. 뭔가 부족할까요?  정 없으면 저도 한번 만들어 볼라구요.. ㅎㅎ

 

 

잭울보스키

2021-05-04 07:37:56

포토드소토님 댁 뒷뜰 사이즈가 어느정도 크기의 닭장을 세울수 있는지 제가 잘 모르지만 위의 닭장들은 사진에서 보는 것 보다 실제 보면 아주 작습니다.

 

  아마존에서 오더하시기전에 집 근처에 사료파는 feed store에 가시면 비슷한 크기나 퀄리티의 닭장을 파니까 한번 보시고 결정하시는게 좋겠습니다.   Tractor Supply Center (TSC) 스토어에서 병아리도 팔고 (저도 며칠전 그곳에서 병아리 7마리 사왔습니다) 닭장도 파니 근처에 있으면 한번 가보시구요. OfferUp 이나 Craigslist도 체크해보시구요.

 

일반적으로 닭 한마리당 밤에 자는 chicken coop 은 4-5 SQFT 정도의 공간이 필요하다고 하는데 낮에 밖에서 주로 놀고 밤에 잠만 자면 조금 작아도 괜찮다고 합니다.

지지복숭아

2021-05-03 20:14:04

우와...넘 부럽습니다. 어릴때 제가 초등학교앞에서 사온 병아리를 할아버지가 30마리로 불려서 맛있는 계란 먹고 컸는데..그립네요.^^ 

사과

2021-05-04 14:52:34

이글을 이제 봤어요.

진짜 닭이 키우고싶어지는 글이네요. 

근데 여행갈때 닭은 누가 밥주고 계란 수거하러 와야 하는거지요?

잭울보스키

2021-05-04 16:39:28

네. 이웃이나 근처에 사는 동생이 가끔 들러서 봐주고 계란도 걷어가고 합니다.

나태워죠

2021-05-04 16:11:20

우와 너무 잼있어요 ㅎㅎㅎ 닭키우면 애들이 너무 좋아 할 거 같네요 :)

 

애메랄드카리브

2021-05-04 16:44:23

닭들이 너무 이쁘고, 집도 이뻐요!!!!!

 

좋은 글 사진 감사합니다.

 

 

박건축가

2021-05-04 23:01:38

와. 닭 아파트도 너무 이쁘고 창의적으로 잘만드셨네요. 저도 나중에 꼭 키우고싶은데 저희동네에는 닭키우는 사람을한번도 못좌서 되려나 모르겠네요. 너무 보기좋습니다

125 댓글

Comment Page Navigation

목록

Page 1 / 33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일모아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정보 모음 (Updated on 4/25/21)

| 정보 110
ReitnorF 2020-06-24 29301
  공지

중요 공지: 친구 추천 링크 게시, 활용 방법 변경

| 필독 55
  • file
마일모아 2018-01-12 86732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75506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04192
new 652

남편이 한국 민요를 담은 앨범 <Homage to Korea> 출시했습니다+CD 5장 나눔

| 자랑 44
  • file
지지복숭아 2021-05-07 681
  651

▶ [Q/A Update] 모아야 할 마일은 안모으고 계란을 모았습니다.

| 자랑 125
  • file
잭울보스키 2018-02-09 9658
  650

Amex에서 온 선물 (Vincero Watch $100 Code)

| 자랑 2
  • file
bee 2021-04-19 1351
  649

질문을 빙자한 자랑질. 체이스 비즈 언니 오퍼.

| 자랑 5
  • file
리버웍 2021-04-03 842
  648

델타 무료 100불 크레딧 받음 (for Seattlites only?)

| 자랑 5
  • file
스리라차 2021-03-19 911
  647

로빈후드에서 free stock 으로 Visa 주식 받았습니다.

| 자랑 5
코스 2021-03-15 1666
  646

하얏 글로벌리스트 달성했네요

| 자랑 31
샌프란 2021-03-05 2040
  645

동기부여되는 크롬 익스텐션 만들었어요!

| 자랑 8
MSJ 2021-03-02 1069
  644

주식 후기

| 자랑 235
디자이너 2017-10-03 30368
  643

EY 님의 깜짝 이벤트 선물...!!

| 자랑 16
  • file
바이올렛 2021-01-24 1698
  642

[업데이트] 신영복

| 자랑 43
  • file
오하이오 2018-05-18 5204
  641

저도 대한항공 러기지 네임텍 받았어요. ㅋㅋ

| 자랑 25
  • file
jeje 2019-06-27 4976
  640

드뎌 본보이 플랫 달성!!!

| 자랑 16
  • file
알아가기 2020-12-25 1968
  639

허먼밀러 에어론 구입후기.

| 자랑 47
  • file
nysky 2018-10-04 11744
  638

아이폰 12 미니가 왔어요 !

| 자랑 43
  • file
숨pd 2020-11-13 6240
  637

iPhone 12 pro Max (6.7inch) 개봉~

| 자랑 8
  • file
바나나맛우엉 2020-11-20 2124
  636

반만 깔았습니다....

| 자랑 51
  • file
항상고점매수 2020-11-08 5499
  635

스물 후반 100k 모았어요!(외벌이o/고연봉자x)

| 자랑 61
퇴사합시다 2020-10-27 6213
  634

오마이갓! 메리엇 100K 발전산~

| 자랑 17
  • file
BlingM0M 2019-09-25 2850
  633

레고 더 디즈니 캐슬 발매!

| 자랑 65
  • file
마에스트로 2016-09-01 85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