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즈니랜드 최근 방문 (2021.12.27-29) 팁

codingdragon, 2021-12-31 06:31:14

조회 수
1652
추천 수
0

안녕하세요, 디즈니랜드를 최근 다녀오면서 몸으로 고생하며 알게 된 것들 몇 가지 공유하고자 합니다. 제가 직접 1회 체험한 것들 (또는 간접경험으로 짐작한 것들) 이니 정확도 등은 보장하지 못한다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입장

- 가족들 발 좀 편하게 해준다고 디즈니랜드 블럭 왼쪽 길에 대충 내려줬다가 고생만 더 시켰습니다. 디즈니랜드가 1층? 이 아니라 실제로는 블럭 위쪽에 있어서 짐 검사 존을 지나지 않고 외부에서 접근이 안됩니다. 제가 경험해본 디즈니랜드 들어가는 입구는 총 3개입니다.

- 서쪽 Downtown Disney 입구: Guest drop zone이 있고 Downtown disney 주차장에서 가깝습니다. 기본 10불, 이후 30분당 7불씩 해서 최대 66불까지 요금이 나오고 Downtown shop에서 물건을 사거나 Quick service 레스토랑을 $20불 이상 쓰면 3시간, Table restaurant 식사를 하면 5시간 주차비를 빼줍니다. 장점은 짐검사 줄이 짧고 모노레일을 통해 디즈니랜드로 들어갈 수 있는 것 같습니다. (타는 사람은 봤는데 직접 타보진 않아서 몇 시부터 가능한지는 모르겠습니다)

- 서북쪽 미키마우스 주차장: 하루 $30 (Preferred의 경우 $45)입니다. EV 차량의 경우 짐검사 지역에서 가까운 곳에 댈 수 있어서 편했습니다. 대략 15~20분 정도 걸어가야 디즈니랜드/어드벤쳐까지 갈 수 있습니다. 짐검사 줄은 그래도 짧은 편입니다.

- 동쪽 Shuttle 정류장: Guest drop zone 또는 셔틀로 올 수 있고 걸어서도 올 수 있습니다. 다만 아침에 짐 검사 줄이 엄청나게 길게 늘어섭니다. 걷는 거리는 제일 짧습니다.

 

지니

- 디즈니가 지니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지니의 스케줄링 능력은 제 체험상으로는 아주 별로였습니다.

- 지니+ 서비스는 그냥 Lightning lane 서비스와 같습니다. 한 명, 하루당 $20 이고, 예약한 LL을 이용한 후에 다음 LL을 예약하는 시스템입니다. 놀이기구당 1회 제한입니다. 어떤 LL이 언제 가능한지는 앱에서 아주 잘 지원합니다.

- Redeem 버튼은 10분 전부터 나타나는데, 10분~5분 전까지는 스캔하면 파랑색이 뜨기도 합니다. 직원에 따라 오케이하거나 나중에 다시 오라고 하거나 합니다. 5분 전부터는 들어갈 수 있었습니다.

- LL은 Redeem 시간 전까지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Redeem 시간 이후 취소할 경우 그 놀이기구는 다시 예약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가끔 내가 예약한 시간보다 빠른게 나와서 취소하고 다시 예약하고 싶어지기도 하는데, 경험상 내가 본 시간대보다 5분~10분 이후로 예약되는 경우가 종종 있었습니다. 즉 경쟁 시스템이란 소리이고 취소하고 예약하는 사이에 누가 채가면 오히려 뒤로 시간이 밀릴 수도 있겠죠. (그래서 전 안했습니다. 운이 없는 편이라...)

- LL을 예약한 후에 그 놀이기구가 고장나면 1) 아무때나 와서 쓰게 해준다 2) 그 놀이기구 대신 다른것 하나를 타게 해준다 두 가지 옵션이 있습니다. 2번의 경우 가능한 놀이기구 제약이 있어서 그닥 매력적이지 않았습니다.

 

Individual LL

- Virtual Queue 는 아직 메뉴는 남아 있으나 디즈니랜드 맘대로 오픈하는 듯하며 제가 방문한 날에는 Individual LL이라는 사악한 서비스를 하고 있었습니다.

- 디즈니랜드의 Star Wars: Rise of the Resistance 는 인당 $20, 캘리포니아 어드벤쳐의 Radiator Springs Racers, WEB SLINGERS: A Spider-Man Adventure 는 인당 $18 에 따로 팔고 있습니다. LL과 같이 1시간 동안 리딤 가능하고 역시 1회 제한입니다.

- Individual LL은 엄청나게 빠르게 마감되진 않았습니다만 제 경험으로는 10-11시 정도에는 이미 오후표가 팔리고 있었으며 1-2시 정도에는 이미 표가 없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 Stand-by 가능하고, 90-180분 정도 줄 서는 것 같았습니다. 저는 그냥 다 LL 사서 탔습니다.

- WEB SLINGER의 경우 supplier샵에서 장비?를 구매해서 탑승할 경우 advanced mode가 있습니다. (https://www.disneyfoodblog.com/2021/06/11/does-60-really-make-a-difference-on-web-slingers-at-disneys-avengers-campus/) 저희는 탑승 후에 샵을 방문하는 바람에 해보진 못했습니다.

 

Hopper 업그레이드

- 저는 1park 티켓을 샀던지라 hopper 업그레이드가 가능한지 물어봤었습니다. 가능은 하나 Ticket booth에서 availability에 따라 가능합니다. 판매원 말에 따르면 취소할 경우 나오기 때문에 오후에 나오는 경우도 있다고 했습니다.

- LL을 살 경우 Hopper 티켓은 양쪽의 LL을 다 $20에 이용 가능하다고 합니다.

 

재입장

- 입구 직원은 별다른 언급 없이 티켓을 잘 갖고 있으라고만 했는데, Chat으로 물어본 직원은 park 인원 수가 max인 경우 re-entrance는 guarantee되지 않는다고 합니다.

 

Hyatt regency orange county

- 투베드 $150에 4박했습니다. 나쁘진 않았는데 Suite가 있으면서 sold-out이라고 거짓말해서 빈정상했습니다. 조식 레스토랑은 제 기준으로는 괜찮았습니다. 주문 오더하는 식이고 Globalist는 팁 제외 공짜였습니다.

- 그냥 파킹 $28, 발레파킹 $36이라 발레 부담없이 했습니다.

- To 디즈니 셔틀 7:15분 부터 30분 간격으로 점심/저녁 시간대 제외하고 있고, From 디즈니 셔틀 정각/30분 마다 점심/저녁 시간대 제외하고 있습니다. 가격은 Day에 어른 $6, 어린이 $3 입니다.

- 호텔은... 로케이션이 최고라는 진리를 깨달아서 다음에 가면 그냥 디즈니호텔이나 바로 근처 호텔에서 묵는게 좋겠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2 댓글

Gratitude

2021-12-31 09:10:42

1월에 가는데 팁 감사합니다. 그냥 그랜드캘리포니안 질렀습니다 ㅠㅠ 

Insomnia

2021-12-31 10:40:02

좋은 팁 주셔서 감사합니다!  캘리포니아 레지던트 가격으로 세번 방문하는 패스 이용해 세달전에 마지막으로 다녀왔는데, 또 다녀오고 싶네요. 그때는 지니 서비스가 곧 나온다는 공지만 봤는데 디즈니에서 여러가지 방법으로 돈을 쓰게 만드네요. 
 

파킹은 저 같은경우 주로 ev를 끌고 가서, $30불에 프리퍼드파킹과 같은 위치에 세워진 주차장을 이용할수 있었는데, 일반 주차장위치는 그래도 많이 걸어야 해서 저녁엔 힘들더라구요.

 

원글님 쓰신대로 호텔은 가까운게 젤 중요한거 같습니다. 여러 호텔에 묶어봤는데, 시설은 이름처럼 완전 inn이지만 fairfield by Marriott Anaheim 같이 파크가 walking distance 이면, 아침일찍 파크 들어갔다가 중간에 나와서 쉬다가 다시 들어가기 편하구요.

 

저의 디즈니랜드의 최고 라이드는 라이즈 오브 레지스턴스 인데, 두번 아니 세번 타고 싶어요. 어벤져스 빅팬이지만 Web slingers 는 팔만 아프고 버츄얼큐로 등록했음에도 40분 이상 줄서서 기다려서탈만한 것인가 의문이 생기는 어트랙션이었습니다.

 

혹시 처음 가시는분 계시면 어벤져스 파크안 식당의 스페셜 메뉴들 꼭 드셔보세요. 저랑 아이는 빅팩이라 메뉴 하나하나가 흥미로웠어요. 그리고 정글크루즈옆쪽 tiki bar 의 dole whip과 간식들 괜찮았어요. 

목록

Page 2 / 40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26909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4/28/22)

| 정보 158
ReitnorF 2020-06-24 69954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3
  • file
봉다루 2014-02-22 195177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32776
  773

켈리포니아 LA 카탈리나 섬 여행기-미친 뷰와 짚라인 (6/30-7/1/2021)

| 정보-여행 17
  • file
LA땅부자 2021-09-02 3508
  772

연방법원 판결로 항공기 및 대중교통 마스크 의무화 효력정지

| 정보-여행 12
bn 2022-04-18 2840
  771

OZ JFK - ICN 항로변경? 비행 시간이 1시간 10분 늘었습니다.

| 정보-여행 5
Picaboo 2022-04-17 1545
  770

현직 미 군인분들 하와이 가시면 꼭 가보세요 - Hickam Beach

| 정보-여행 11
Wolfy 2022-04-16 2279
  769

한국 6월부터 입국후 코로나 검사 횟수 1회로

| 정보-여행 15
노네임 2022-04-15 2700
  768

2.5살 데리고 북캘리에서 남캘리 로드트립 사진없는 여행기 1

| 정보-여행 6
bn 2022-04-10 1225
  767

아버지와 함께한 DC & NY 여행 (feat. 효도관광)

| 정보-여행 5
  • file
Jester 2022-04-08 1048
  766

(한국)하나카드 X KKday 로 엠파이어스테이트/써밋원 밴더필트 입장권 $10

| 정보-여행 2
  • file
티메 2022-04-06 291
  765

벤쿠버 아일랜드 뮤직 아카데미 썸머 캠프 - 클래식 음악인/학생들을 위한 프로그램

| 정보-여행
  • file
지지복숭아 2022-04-05 191
  764

마모님 이 글 좀 지워주세요 ㅠㅠ

| 정보-여행 5
셀린 2022-02-11 3564
  763

뉴욕 오면 꼭 가봐야 하는 피자집 추천.

| 정보-여행 14
루이지 2022-04-02 3001
  762

제주도 관광지 추천글 (사진 추가 완료)

| 정보-여행 21
  • file
스누피 2021-09-11 2619
  761

[쓸모없는 정보] 인터스테이트 구분하기

| 정보-여행 31
cashisking 2022-04-01 2424
  760

3월말의 Glenwood Springs - Avon (Beaver Creek) - Vail 후기

| 정보-여행 5
  • file
Treasure 2022-04-02 511
  759

칸쿤 질라라 3/19-3/23 숙박 간단후기

| 정보-여행
미치마우스 2022-03-26 796
  758

대한항공 사이트 -- 깔끔하게 지도로 정리된 각국 출입국 상황(covid 19)

| 정보-여행 6
멜라니아 2022-03-23 1736
  757

(백악관 투어) White House will open for public tours - 4월15일부터

| 정보-여행 6
24시간 2022-03-23 995
  756

[루머] 몰디브: 7월 1일 부터 오픈; 비자 신청 필요; 최소 14박 필요; 코로나바이러스 검사 입국 1주전, 입국전 필요

| 정보-여행 27
스킴밀크 2020-05-28 1354
  755

(업데이트) 2022년 3월 7일부로 하와이 식당 백신카드 요구 종료, 3월 25일부로 하와이 Safe travels 종료

| 정보-여행 39
taeyang74 2022-03-01 4551
  754

아멕스 센트리온 라운지: ATL 최대규모 2023 오픈예정 | EWR 2023 오픈예정 | DCA 2022 하반기 오픈예정

| 정보-여행 52
  • file
24시간 2020-03-06 5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