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은 제가 너무 발로 찍거나 호텔방이 난장판이어서 생략합니다. 

 

1. 새벽 4시반 2.5살 호송 붕붕이 출발

 

주변 지인들의 강추로 새벽 네시에 일어나서 2.5살을 침대에서 납치해서 출발했습니다. 업어가서 카시트에 태울때 까지도 안 깼고요. 

 

10분쯤 후에 잠깐 깨서 "호텔가"를 외치시며 (여행은 모르지만 호텔은 아는 마모 네임드의 주니어입니다) 신나하셔서 식겁했지만 곧 다시 꿈나라로 가서 7시 쯔음 까지 깨지 않았습니다. 

 

새벽 출발 매우 강추합니다. 

 

2. 7시반쯤 kettleman city쪽 exit으로 나와서 아침 해결 

 

대충 북캘리 베이지역에서 LA 가는 길 중 약 반정도보다 조금 더 온 위치에 있습니다. 네시반에 출발하면 애기 좀 일어나서 정신차리고 있는 시점에 딱 들어가서 맥도날드 해시브라운 입에 물려줄 수 있습니다. 

 

고속도로 근처 주요소는 가격이 매우 좋지 않은데요. 조금만 벗어나도 5불대 중반 주유소가 있더라고요. 요새 남캘리 지역도 기름값이 비싸서 다시 채우시고 가시는 걸 추천합니다. 

 

3. 9시반쯤 되면 LA 근방까지 오게 됩니다.

 

아침먹고 운전자 교체 후 좀 졸았더니 피투님이 너랑 주니어 머리가 좀 그런것 같다며 미용실을 수배하라고 시켰습니다. 마모 게시글을 참조해서 연락을 돌려서 당일에 머리 자를 수 있는 미용실에 예약을 겁니다.

 

4. 10시반쯤 미용실 도착.

 

북캘리 사는 사람들 머리 종류는 1) 긴머리 2) 짧은 머리 3) LA 갔다온 머리 4) 한국 갔다온 머리 중 하나인데 그 중 하나 LA 갔다온 머리를 합니다. 

 

5. 머리 자르고 주변에 널려있는 한인타운의 식당들 중에 하나 골라서 들어갑니다. 식당에 들어가서 체크인 할 호텔에 혹시 우리가 좀 일찍 도착할텐데 일찍 체크인 가능하니라고 물어봅니다. 어.. 어제 좀 바빴는데... 너가 골드니까... 리빙룸 따로 딸려있는 방으로 업그레이드 해서 그래 요 방에 넣어주면 되겠다. 지금이라도 체크인 가능. 

 

6. 첫 호텔은 힐튼 산타모니카입니다. 골드임에도 업그레이드 해줬네요. 

 

최근에 레노베이션을 했는지 내부 인테리어도 모던하고 하드웨어도 새거라서 다들 만족했습니다. 짐 날라주신 분도 친절했고 크립 배달이라던지 이불 배달 등등 서비스도 별 딜레이 없이 제깍제깍 배달이 되었습니다. 

 

업글을 해주셔서 애기 재우고 엄빠가 거실에서 오붓한 시간은 개뿔 잔업 하기 딱 좋은 환경입니다. 

 

뷰는 딱히 볼 건 없지만 방 바로 밑에 수영장이 보이네요. 

 

저희는 전반적으로 다 만족했습니다. 

 

단점이라고 찝어보면. 호텔에 microwave가 없고요. 수영장이 하나고 자쿠지가 없네요 우리 딸이 좋아하는 따듯한 물 아침 조식에 kids breakfast 를 시켰는데 토스트 한조각도 안 나와서 빵순이딸한테 감점 20점 당했습니다. 그리고 한타 access가 조금 불편하실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거리가 있어서요. 그리고 화장실에 환풍기가 없는 건 트렌드 인가요???

 

(to be continued)

 

 

6 댓글

바이올렛

2022-04-10 23:09:47

bn님 글은 항상 기대가 됩니다 'to be continued' 라서요 ㅎㅎ

bn

2022-04-10 23:20:40

아직 여행중이라...

hogong

2022-04-11 00:22:05

어이쿠 잠깐 짬내서 여행오셨군요. 시간나면 연락주세요. 저녁이나 한번 대접하겠습니다.

오성호텔

2022-04-13 00:34:41

LA 갔다온 머리가 어떤 스타일 인지 궁금하네요 ㅋㅋ 

제이유

2022-04-13 06:36:47

호텔가~ ㅋㅋㅋㅋ

강돌

2022-04-13 09:50:09

저도 아이들 때문에 새벽 출발 강추합니다. 8~9시간 거리라도 새벽 3시쯤에 출발하면 아침 먹을 때 쯤이면 반 정도는 와 있으니 애들도 덜 힘들어하고 좋더라구요. 다만 오히려 아주 어릴 땐 괜찮은데, 저희 애들은 멀미가 있어서 어느 정도 자라고 나니 새벽에 빈 속으로 출발하면 다들 토하고 난리가 납니다ㅠ 그래서 이제는 새벽 출발을 포기해야 하나 하고 있어요. 저도 도착해서 점심 먹고 시작하는 일정이 참 좋은데요.. 저녁에 도착하면 왠지 첫날 호텔 비용도 아까운거 같고 하루를 날리는 것 같아서요. 그나저나 베이 지역도 LA에서 하고 온 머리를 또 구분하나 보네요ㅎㅎ시골 지역에 사는 입장에선 신기합니다ㅋㅋ베이 지역만 해도 와 한국꺼 많다 이럴거 같은데요.

목록

Page 2 / 41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30445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4/28/22)

| 정보 158
ReitnorF 2020-06-24 74430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3
  • file
봉다루 2014-02-22 197632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36427
  788

한국도 무비자 입국시 전자 여행허가 받아야 (5월부터)

| 정보-여행 57
calypso 2021-04-22 13189
  787

GE/NEXUS 사용법 -캐나다 출입국 사용법

| 정보-여행 10
MED 2022-05-27 465
  786

뉴포트 휴가 후기 (Newport, RI)

| 정보-여행 26
  • file
지구별하숙생 2021-08-27 3646
  785

6월부터 인천공항 리무진 대거 재개 예정 [수도권, 지방]

| 정보-여행 10
  • file
1stwizard 2022-05-22 1914
  784

뮌헨 봄축제 Frühlingsfest + 루프트한자/유나이티드 비지니스

| 정보-여행 9
  • file
초럽 2022-05-20 826
  783

일본도 아주 제한적으로 격리면제 실시 [관광입국은 여전히 미 허용]

| 정보-여행 1
손님만석 2022-05-16 949
  782

앞으로 유럽 방문 사전 ETIAS 필수 (2023 5월 시행 예정)

| 정보-여행 3
한비광 2022-05-18 1085
  781

제주도에서 가장 슬픈 곳 - 제주 4.3 평화공원

| 정보-여행 17
  • file
생수통 2022-05-16 1031
  780

일본 어디까지 가봤늬 - 요코하마 관광코스 추천 (먹는 것에 진심인 편)

| 정보-여행 46
  • file
양반김가루 2021-10-26 3481
  779

한참 뒷북 -- 5월23일 부터 한국 입국시 Rapid Antigen Test / PCR 병행인정

| 정보-여행 2
wonpal 2022-05-16 899
  778

오아후 Diamond Head 가시려면 이제 예약해야되요

| 정보-여행 1
작은누나 2022-05-13 636
  777

파리 / 프로방스 여행 후기 (봄, 여름)

| 정보-여행 58
  • file
단대부고 2022-05-07 1686
  776

Priority Pass : “Be Relax” 마사지 스파 라운지, 8개 추가

| 정보-여행 2
24시간 2022-05-03 1024
  775

캐나다에서 미국 들어올 때 코비드 검사

| 정보-여행 7
cucu 2022-05-02 1020
  774

신규 개장한 Delta LAX Terminal 3 Sky Club 이모저모

| 정보-여행 7
  • file
칼회장 2022-05-02 1046
  773

슈왑 카드의 차선책. 해외 atm인출 수수료 무료인 곳이 많은 캐피탈원360체킹

| 정보-여행 8
  • file
초럽 2022-05-02 746
  772

지난주에 다녀온 LA 디즈니랜드 후기 (Hyatt House at Anaheim Resort/Convention Center 숙박)

| 정보-여행 14
  • file
비비비 2021-07-19 5293
  771

2022년 4월 Portugal 여행 업데이트

| 정보-여행 10
sunrise 2022-04-17 1414
  770

Arches National Park 사전예약제 도입 (recreation.gov)

| 정보-여행 5
  • file
업스테이트 2022-04-27 669
  769

2022년 4월21일 한국행 전 타임라인과 입국후기

| 정보-여행 6
생수통 2022-04-24 19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