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은 볶음밥 - Carbon Steel pan

Monica, 2019-09-06 07:24:35

조회 수
2075
추천 수
0

요거

 

오래전 샀는데 얼마전 감자와 소금 기름으로 season 을 하고 막바로 계란도 후라이 해보고(훌륭) 고등어도 구워보고(훌륭) 드디어 하고 볶음밥을 만들어 봤어요.  Cast Iron pan으로만으로도 훌륭한 볶음밥이 만들어지는데 오 carbon steel pan은 더 좋네요.  우선 제일 좋은건 heat distribution 이 더 even 하다는거요.  cast iron 은 가쪽은 쫌 열이 들가는 느낌인데 carbon steel은 고루고루 even 열이에요..  전 12.6 inch꺼 샀는데 생각보다 무거워요.  Cast Iron 보다 더 가벼울줄 알았는데 아니에요.  밥이 고슬고슬하고 붙지도 않고 누릉지가 만들어 지면서 대박!  그리고 cast iron보다 더 빨리 달궈져요.  전 De Buyer 브랜드를 샀는데 America's best kitchen에서는 Matfer Bourgeat 브랜드를 선호하더군요..  Matfer Bourgeat  Serious Eats의 Kenji는 아마 De Buyer을 추천해서 제가 샀을거에요.  틀린점은 De Buyer은 좀 더 움푹해서 볶음밥 fried chicken, 디저트등 하기 좋고 Matfer Bourgeat은 더 cooking surface 가 많은 대신 들 움푹해서 볶음밥이나 볶음요리 닭튀김 등은 만들기 힘드나 스테이크나 굽는 요리등에는 더 좋을듯요.  

요번 주말에 스테이키도 만들어야겠어요.  

그리고 10inch짜리도 사야겠어요.

1567803348296.jpg

 

1567803345473.jpg

 

1567803341247.jpg

 

43 댓글

요리대장

2019-09-06 07:31:14

금요일은 볶음밥

토요일은 스테이키

일요일은 짜파게티... 맞나요?

 

여튼 요리하실때 팔목 조심하세요~

Monica

2019-09-06 07:45:41

제가 짜장면을 만들지 왜 짜파게티 따위로 칼로리를 높이겠습니까? ㅋ

팔목.. 정말 무거워요.  왜 셰프들이 힘든 직업이나 알수있어요.

요리대장

2019-09-06 08:04:11

그말이 아닌디...

 

https://youtu.be/B5O0jVwfRgg

Monica

2019-09-06 08:06:57

오...제가 1988년도 후에 태어나서 잘모르겠네요.  너무 젊어서 죄송합니다.

요리대장

2019-09-06 08:41:09

아...마일모아 님과 비슷한 연배겠네요.

제가 송구합니다.^^;

이슬꿈

2019-09-06 08:59:35

2000년대 초반에도 했던 광고인데요ㅠ.ㅠ

Monica

2019-09-06 11:50:24

그땐 제가 사는게 바빠서 티비를 잘 못봤어요.  ㅋ

24시간

2019-09-06 07:32:48

Wow! 사진 퀄리티가 날로 발전하는 모니카님! 맛있어보여요~

Monica

2019-09-06 07:46:14

ㅠㅠ 어떻게 그래도 잘 찍어졌슈??

얼마에

2019-09-06 07:35:49

얼마예요:

A5FBE87B-426A-4119-A465-9060941E9F74.jpeg

 

Monica

2019-09-06 07:47:23

싸요 싸...왜 비싼 all clad는 샀나 몰라요. ㅠㅠ

열운

2019-09-06 07:54:51

오 이게 사용하다보면 저렇게 색이 바뀌는거군요

Monica

2019-09-06 11:52:40

색이 바뀌어야 non stick으로 된 징조라고 해요.  seasoning을 하면 색이 바껴요.

티메

2019-09-06 07:51:41

맛있어보여요..

Monica

2019-09-06 11:36:33

맛있었어요.  ㅎㅎ  뭔들

프리

2019-09-06 08:10:32

완전 맛나보여요. 배고파요. 

Monica

2019-09-06 11:37:53

저녁 드셨나요?  ㅎㅎ  볶음밥이 또 한국사람들의 소울푸드러면 소울푸드 아니겠습니까?

프리

2019-09-06 11:45:27

그니까요.. 약간 꾸득꾸득하게 누룽지 만들어서 먹음 더 맛나죠...

저흰 오늘 김치찌개 먹었어요. 

헐퀴

2019-09-06 09:59:25

오우 땟깔 죽여요!

Monica

2019-09-06 11:37:11

삼성 전화기 카메라 최고입니다!

도코

2019-09-06 11:33:01

재료가 상당히 풍성해보입니다.. 해물과 소세지 넣으셨나요? 어떤 종류인지 궁금궁금하네요.

 

Monica

2019-09-06 11:42:35

보통은 베이컨 썰은거만 넣는데 오늘은 핫도그먹고 남은게 있어 베이컨이랑 같이 넣었어요.  핫도그는 코스코서 Teton brand 가 그나마 좀 괜찮은거 같아서요..ㅎㅎ

 

도코

2019-09-06 11:43:59

Screen Shot 2019-09-06 at 9.44.17 PM.png

 

감사합니다! 그럼 사진 윗쪽에 있는 베이지색 재료는 버섯인가요?

Monica

2019-09-06 11:48:59

베이컨 비계..ㅋㅋ  버섯은 물이 많아 나와서 잘 안넣어요.  

당근 양파 냉동 옥수수 완두콩 그리고 전 감칠맛을 위해 fish sauce 로 간을 했어요.  끝에 참기릉 계란 께소금

 

도코

2019-09-06 11:57:43

나이스!!!

 

급후회!!!

 

배고픔!!!ㅠ

 

ㅎㅎㅎ

US빌리언달라맨

2019-09-06 12:00:20

쌀이 한국 쌀인가요? 혹시 밥부터 볶으신건가요? 제가 좋아하는 스탈로 밥이 잘 볶인거 같아서요  ㅎ 오늘은 저녁은 볶음밥 해달라해야 겠네요 ㅋ

Monica

2019-09-06 13:35:59

쌀은 사실 일본 브랜드 캘리포니아산 쌀이에요.    (요세 좀 센시티브해서)

베이컨 왕창 썰어 볶고(트레이더 조가면 베이컨 꽁다리만 싸게 따로 팔아요) 그 기름에 양파 볶고 당근 볶고 옥수수 완두콩 물 없고 약간 브라운 해질때까지 볶고(이게 non stick pan으로 하면 별로 잘 안된다는요) 이걸 또 과학적이게 말하면 Maillard Reaction 이라고도 하더라구요.  찬밥 넣고 소금이나 저같은 경우 피시소스 넣고 미린 넣고 후추 팍팍 고들고들할때까지 볶다가 밥 좀 옆으로 밀어내고 자리 좀 내서 계란 넣어 익혀 밥이랑 같이 섞고요 기름이 좀 모잘라다 싶음 빠다 쫌 넣고 깨소금 마지막 참기름 김가루.  

US빌리언달라맨

2019-09-06 13:42:23

아 역시! 제 개인적 취향은 볶음밥과 덮밥을 구별해서 먹는걸 좋아 하거든요. 밥이 딱 봐도 고들고들 ㅎㅎ 요 래시피 복사해 갑니다!

Monica

2019-09-06 14:22:53

야. 덥밥은 좀 비싸지만 켈리포니아산 일본 브랜드 쌀로 해서 따뜻할때 먹으면 정말 윤기 자르르 고슬...그 씹는 맛이 일품인데 말이죠.  ㅎㅎ.  한국쌀도 한국에서 나는 좋은 쌀은 맛날텐데 미국엔 한국 브랜드 맛난 쌀 있나요?  

 

US빌리언달라맨

2019-09-06 16:14:53

잘 불린 쌀로, 압력 밥솥에 밥 지으면 큰 차이를 못 느껴서 세일 하는 한국 쌀 먹어요. 오늘 하신 볶음밥은 쌀알이 사진으로는 키가 살짝 짤고, 날씬한듯 해서 한국 쌀 아닌가 해서 물어본거였어요. 고슬고슬 잘 볶은 김치 볶음밥 이랑 윤기 잘잘 흐르는 흰밥에 김치 덮밥. 둘다 넘 좋아 합니다 ㅎ

셀린

2019-09-06 13:16:01

으아니 모니카님.....

 

언니 저 좀 살려주세요 ㅠㅠ 스캡슐트 무쇠팬입니다.. 오일로 시즈닝노력은 했어요... 근데 녹이 제법 생겼더라구요  쇠 수세미를 사서 씻었는데 안 나아지고... 따가운 물에 살짝 담궈놓는다는 게 그만 오버나잇을 두었더니 이렇게 되었어요  저는.. 더이상 모르겠어요 ㅠㅠCE21660A-D8B9-4EFE-A800-9427188DD586.jpeg

 

C91EABF0-B826-43D9-AD9A-EC27A521AAAF.jpeg

 

Monica

2019-09-06 13:48:04

ㅋㅋ 우짜요.  그냥 steel wool pad라고 그러나 그 똥그란 머리묵는거 같은 steel 수세미요.  암튼 슈퍼마켓 가면 다 팔아요.   그거 사서 문질러서 우선 녹 쓴거 다 없에고 따스한 물과 보통 수세미로 좀 몇번 씻혀서 페이퍼 타월로 물기 없게 다 닦아줘요.  기름을 페이퍼타월에 묻혀서 구석구석 닦아줘요.  전 이렇게까지 녹쓴적이 없어서 그냥 낮은 불위에서 한번 season해줬는데 셀린님껀 기름 칠하고 오븐에 한번 구워야 겠네요.  찾아 보니까 350도에 한시간 정도 구우라네요.  

전 cast iron은 쓴지 15년 정도 됐는데 사실 처음부터 시즌 된걸로 사서 녹 좀 쓸었을때 한번인가 두번 빼고 한번도 시즈닝 해준적 없어요. ㅋㅋ 항상 쓰고 바로 씻어서 물만 페이퍼타월로만 닦아놔도 오케이. 기름칠 같은거 안해주요.

굳럭!!!

 

그래도 옆에 피넛버터는 잘 발라 드실려고 업어 놨네요...ㅋㅋ

셀린

2019-09-06 14:02:09

크하하핱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피넛버터 제거 아니고 우리 댕댕이꺼욥...ㅎㅎㅎㅎㅎㅎㅎㅎ

 

제가 그 쇠수세미 둥그런거 사다가 박박 문질러 봤는데 녹이 안 벗겨져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처음 샀을 때 기름 묻힌 패이퍼타월로 감옥 -> 낮은 불에 굽고(?) 이거 여러번 반복했는데도 언제부턴가 녹이 피더라고요... 그리고 그 물에 잠깐 둔다는 걸.. 잠이 들어버린 이후 이렇게 되었어요.ㅡㅜ 나같은 건 그냥 싸고 가벼운 팬을 썼어야 하는 건데 말이죠...ㅠㅠ

Monica

2019-09-06 14:19:17

뭔다고 비싼 cast iron은 사서 ..ㅠㅠ 그냥 버리고 lodge pre season 사서 쓰면 안될까요?  ㅎㅎ 뭐 더 노력해서 살릴수도 있겠지만 제 생각엔 It's not worth the trouble.  

 

아님 수세미로 따스한 물과 같이 한번 씻혀봐요. 기름 묻혀 굽고 반복...ㅠㅠ

오하이오

2019-09-07 00:23:25

잠시 꼽사리,

 

제가 팬 관리 법은 모르지만 녹슨 철은 좀 제거해 봤습니다. 손으로 문질러 효과를 보지 못하셨다고 하시니, '드릴용 와이어 브러시'를 써 보면 어떨까 싶어 댓글 답니다.  드릴에 장착할 수 있는 브러시를 사서 달고 제거하면 쉽고 효과적으로 녹을 제거할 수 있었습니다. 결과물도 아주 만족 스러웠습니다. 녹슨 자전거는 거의 새거 같이 반짝 거리는 정도였는데, 브러시가 곳곳 닿지 않아 아쉬웠습니다만, 이런 편편한 팬은 구석구석 잘 닦아 낼 수 있을 것 같네요.

 

혹시 낯선 말이라면 이해가 언듯 오지 않을 수도 있겠다 싶어 아마존에서 갈무리해서 올려봅니다.

 

wirebrush.JPG

 

브러시는 철의 단단함과 크기 등으로 구분됩니다만 드릴 용은 재질을 자칫 손상할 수 있을 만큼 단단한 거는 없는 듯 합니다. 적당한 사이즈만 고민하시면 될 듯 한데 큰 부담이 되지 않는다면 세트로 된 것을 사는 것도 좋은 것 같아요. 

 

물론 이건 집에 드릴이 있다는 전재로 드린 말씀인데 어떨지. 야튼 보기가 그래서 그렇지 그리 큰 문제가 아니고 이런 방법으로 간단히 해결할 수 있어 보입니다. 

셀린

2019-09-07 12:35:15

오마이갓ㅋㅋㅋㅋㅋㅋㅋㅋ 갑자기 공업용 느낌이 드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드릴 있었는데 친구가 빌려갔어요... 한 1년 쯤 전에...?........

근데 ㅋㅋ 오늘 테니스 보려고 만난 남자사람친구한테 부탁했더니 녹이 떨어져나갔어요!!! 

애가 기겁을 하기는 했는데..-.-; 한 30분을 박박 문지르더니 땀 뻘뻘 흘리면서 됐다고!! 해서 냉동고에 차갑게 한 맥주잔에 맥주 하나 까줬어요!!! 흐하하하

오하이오

2019-09-07 15:49:59

하하 맥주 하나로 저렴(?)하게 잘 해결 하셨네요.^^

Monica

2019-09-07 12:38:56

아 맞다,  제가 오하이오님 철물점 아저씨라고 별명 지었는데 까먹고 있었으요,

오하이오

2019-09-07 16:00:30

혹시나 해서 한번 찾아 봤는데, 계셨네요^^

 

캡처.JPG

 

빨간구름

2019-09-07 16:46:37

https://www.youtube.com/watch?v=KLGSLCaksdY

상태가 많이 심각해 보이긴 하는데 .... 이 비됴요..

뉴욕사진가

2019-09-06 14:35:42

와우 밥알이 말그대로 살아있어요!!!

edta450

2019-09-06 17:29:38

고슬고슬하네요.

jjmom2000

2019-09-08 05:06:18

눌러 붙지 않나요? 전 cast iron 사다가 한두번 쓰고 안 쓰고 있어요. 눌러붙어서  12인치 사서 씻고 기름칠해 말리는 것도  중노동이라 일반 팬으로 돌아왔어요. ㅠ눌러 붙지 않는다면 저도 사고 싶어요. 

목록

Page 2 / 4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39732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4/28/22)

| 정보 158
ReitnorF 2020-06-24 89504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3
  • file
봉다루 2014-02-22 205224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68809
  42

Basque burnt cheesecake

| 요리-레시피 23
  • file
Monica 2020-07-05 2186
  41

뉴 노멀의 시대, 요리하는 남편과 아빠들을 위하여

| 요리-레시피 20
  • file
modernboy 2020-05-09 4251
  40

[쉬운칵테일] Sex in the Driveway

| 요리-레시피 11
  • file
요리대장 2020-07-01 1479
  39

코스트코 cap eye stake 새우살

| 요리-레시피 119
  • file
돌려돌려 2019-10-25 19225
  38

No knead bread 무반죽 빵

| 요리-레시피 169
  • file
Monica 2020-04-15 10388
  37

Sourdough 만들기 (feat 사서 고생, bonus P2 등짝 스메쉬)

| 요리-레시피 48
  • file
Ohkun 2020-05-07 2168
  36

흑종원 아세요? 업소용 레시피 알려주는 유투버 [feat.탕수육]

| 요리-레시피 109
  • file
빛나는웰시코기 2020-04-26 9315
  35

풀무원 모짜렐라 핫도그

| 요리-레시피 65
  • file
바스엘 2020-03-08 4886
  34

인스턴트팟 정식 한국진출 했군요!

| 요리-레시피 15
수강신청 2020-01-06 2562
  33

집에서 스시 해먹으시는 분들 계신가요?

| 요리-레시피 35
말뫄 2020-01-02 5688
  32

집에서 수육 해먹기 (feat.인스턴트팟)

| 요리-레시피 98
  • file
셀린 2018-11-29 16953
  31

[Eat Louisiana] 보일링 크랩

| 요리-레시피 33
  • file
요리대장 2019-11-17 2623
  30

[ 맥주칵테일 ] 하이깔라

| 요리-레시피 28
  • file
요리대장 2019-09-17 1218
  29

▶ 금요일은 볶음밥 - Carbon Steel pan

| 요리-레시피 43
  • file
Monica 2019-09-06 2075
  28

[ 인팟 득템 기념 ] 살짝 매운 돼지갈비찜

| 요리-레시피 45
  • file
요리대장 2019-07-14 2783
  27

흔한 김치찜에 치트키 하나

| 요리-레시피 45
  • file
요리대장 2019-05-17 3057
  26

피터루거 스테이크. 잡숴봤나요?

| 요리-레시피 61
  • file
요리대장 2019-04-07 3471
  25

[쉬운 맥주 칵테일] Dirty Hoe

| 요리-레시피 19
  • file
요리대장 2019-03-29 843
  24

마늘까고 새우까면 끝. 감바스 알 아히요+Pork Belly Steak

| 요리-레시피 47
  • file
요리대장 2019-03-24 2229
  23

일요일 요리- 통삼겹살? ** 젖꼭지(?) 주의 - 나우 뱃속에

| 요리-레시피 63
  • file
Monica 2019-03-17 2884

Board Links

Page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