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번개 보고: 백건님과 legallynomad님(목소리 출연)

NYC, 2013-01-19 00:31:44

조회 수
2720
추천 수
0

안녕하세요.


이제야 어제의 번개 후기를 남깁니다.

결론만 말씀드리면, 온라인 모임 같은것이 처음이고 거기서 발생한 오프 만남도 처음이라 걱정을 많이했습니다만

백건님과 Legallynomad 님 덕분에 마일모아가 참 좋은 곳이구나를 느꼈습니다.


남자들이라 사진이 전혀 없습니다.ㅋ

1시쯔음 타임스퀘어 에서 만나기로 하고 학교에서 책보고있었는데 12시 쯤 백건님이 일 다보았다고 문자가 왔습니다;;

후다다닥 달려내려왔는데

백건님과 제가 타임스퀘어에 월그린 건물을 뱅글뱅글 돌면서 못찾고 있었습니다.ㅡ.,ㅡ;

(미아가 되면 왜 어디가지 말고 제자리에 있으라고 아이들에게 가르치는지 알겠더군요.)


인사를 나눈 후 백건님 첫인상을 보았습니다. 건실한 멋진 청년. (물론 저도 청년이지만 멋지진 않으니;;)

봉촌치킨이 아침부터땡겼던터라 37가에 봉촌치킨으로 가서 치킨과 맥주를 시켰습니다.

어제 저녁 부터 어제 오전까지 경찰서 2번, 법정 한번을 왔다 갔다 해서 제가 너무 긴장하고 있어서 맥주가 그냥 막 먹고 싶었습니다.


이런저런 얘기를 나누었는데, 카드 나 마일 얘기는 뭐 서로 아는게 없으니 할얘기도 없고요.

학생은 역시 학교얘기이지요;; 백건님의 전공에 대한 얘기를 많이했습니다.

과거 저의 경험과 전공이 같아서 이런저런 얘기를했는데

확고한 목표와 신념이 있는 백건님을 보면서 저보다 낳은 사람이구나 하는걸 느꼈습니다.


학교얘기로 맥주로 시간이 조금 경과하자 어제 경찰서 사건때문에 제가 너무 전화를 많이 받으러 나가는 통해 백건님께 죄송해서 

몇번을 사과하고 그 사건에 대해 얘기를 나누게 되었습니다.

그때 Legallynomad 님과 연락이 다아 너무 멋진 목소리를 들었습니다.

정말 차근차근 설명 잘해주셨는데 분야가 다르시다고 도움이 안되서 죄송하다고 하시는데 제가 더 죄송했습니다.


백건님의 버스 스케쥴을 보다가 맥주 한잔 더하러 나갔는데

거기서 백건님이 마일모아에 술먹는다고 올리더라구요;; ㅡ.,ㅡ ㅋ

술 몇잔을 더 마시고 백건님 버스 시간이 다되어서 일어났습니다.


백건님 와이프분 너무너무 아름다우시고, 백건님의 목표와 의지 신념을 한수 배운 하루였습니다.

마일모아에 이런분들이 계신다니 너무 멋있고 참 좋은 분들이구나 하는 생각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오늘 백건님과 백건님 와이프님, 저희 부부 뉴욕에서 스트리트 푸드 이따가 먹기로했습니다. ㅡ.,ㅡ;

어제 백건님이 부부끼리 식사하면 어떻겠냐고, 내일 (그러니까 오늘이 되었죠) 뉴욕에 안그래도 와이프님과 같이 오신다고

그래서 그러자고 하고 오늘 식당을 예약 하려고하는데 백건님이 전화와서 죄송한데 와이프가 스트리트 푸드 먹고싶었던게 있었는데

그거 먹어도 되시냐고..길거리에서 먹으셔도 되냐고.....


저희 부부는 막 웃으면서 임산부가 먹자는데 누가 싫다고해요~ 먹어요~! 했습니다. 이따 만나러 갑니다.ㅋ


------------------------------------여기까지 훈훈한 만남.


다음은.....

경찰서 사건.........

백건님과 굿바이 인사 후 경찰서로 갔습니다.

지인이 쇼핑몰에서 체포가 되었습니다. 아........ㅡ.,ㅡ;

하루동안 유치장에 있고 아침에 법정에 간다고했는데 법정에 아무리 찾아봐도 없고

백건님 만난 후 다시 갔는데 담당 경찰은 없고. 연락은 안되고.....ㅡ.,ㅡ;


다시 집으로 와서 지인분 어머니께서 오시기로 되어있었는데 비행기 취소 하시라고 전화드리고

(나쁜소식을 제 입으로 전하려니 정말;;;; 애효....뭐라 어떻게 해야 할지...의사들의 마음이란게 이런걸까요;;;;)

다시 경찰서로 가는데..

와......머피의 법칙인가? 좋았다 안좋았다.ㅡ.,ㅡ;

CVS가 보입니다. (어제 제가 바닐라 산 CVS) 담배 하나 사러 들어갔습니다.

"아냐! 난 초긍정적 마인드 지인도 잘 연락이 되고 무사할껴!"

"바닐라를 카드로 산다면 내 생각되로 되는것이다!"


말도 안되는 생각으로 바닐라 카드를 집어들고 담배 하나, 껌(술먹어서), 레드불 이렇게 계산하려는데

어제 저한테 바닐라 신용카드 안된다고 했던 직원입니다. (결국 메니져가 해줬지만)

절 기억 하는지 막 웃으면서 너 이거 또사? 이럽니다. 내가 한개 더 가져와도 되? 이랬더니 응! 더 가져와.

얼떨결에 바닐라 2장을 사고 경찰서로.....


경찰서에서는 어제 저녁에 법정에 갔고 그다음 부터는 모른다고 합니다.

아는 지인 선배 후배 다 전화 돌렸더니 겨우겨우 court 에서 일하는분과 연결이 다았습니다.

지금 막 풀려났다고.....


간떨려 죽는줄 알았습니다ㅡ.,ㅡ; 


백건님, Legallynomad님, 너무 감사합니다!





24 댓글

DaC

2013-01-19 00:45:13

뭔가 다양한 일이 있던 번개였군요! 후기 재미있게 봤습니다. 지도에 뉴욕2 로 표시해놨습니다^^ http://goo.gl/maps/qqLvV

NYC

2013-01-19 00:50:50

앗! 이런게 있었네요! 멋지다!!!!!

감사합니다!!!

근데 태국에서도? 와우!

유자

2013-01-19 01:21:05

닥님! 지도 훌륭합니다!! ^^

duruduru

2013-01-19 01:29:00

유자님, 편달 훌륭하십니다. 주마가편!

유자

2013-01-19 01:39:29

닥님 갑자기 어깨가 좀 아프지 않으신가요? ㅎㅎ

두루님께서 부담을 팍팍!!

만남usa

2013-01-19 00:54:59

뭔일로 경찰서 까지 가셨는지는 모르겠지만...

살아가면서 별로 친해질 필요가 없는곳에 가셨다 오셨군요..

해결 잘 되셨으면 좋겠네요....후기 잘 봤습니다...

NYC

2013-01-19 06:15:30

지인이 쇼핑몰에서 실수를 (잘못된선택) 했습니다. ㅡ.,ㅡ;

순간의 선택이 인생을 좌우한다........

다시한번 큰 교훈을 얻었습니다. 

해결은 오늘 잘 되었습니다

걱정 감사 합니다!

개골개골

2013-01-19 01:05:40

오잉 백건님 아직도 뉴욕에 계세요? 저 지금 jfk에 막 도착했는데.
혹시 저녁때까지 이동네 계실꺼면 게시판에 글 좀 남겨주세요.
NYC님은 무슨일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사건 잘 해결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유자

2013-01-19 01:20:42

개골님, 벌써 가셨군요.

뉴욕 지부에서 우리 개골님을 어떻게 환영해 주시는 지 지켜 보겠어요 ㅋㅋㅋ

NYC

2013-01-19 06:16:13

개골개골님 안녕하세요.

백건님이 개골개골님 얘기 정말 많이 했습니다.

너무 궁금해 지던걸요^^

화요일에 뵙겠습니다!

백건

2013-01-19 07:57:51

아이고 개골님!! 저 지금 방금 막 필리로 복귀했습니다 ㅠㅠㅠㅠㅠ


방금 NYC 형님한테 전화 받고 막 좀만 더 있다올껄... 하고 후회 하는중이었어요 ㅠㅠ 


이런이런.. ㅠㅠ 개골님 진짜 아쉽네요 ㅠㅠ

개골개골

2013-01-19 09:13:46

넵... 담에 또 기회가 생기겠죠. 오늘 호텔로 돌아오는길에 약간은 촌스런 뻘건색 E&Y 간판을 보고 백건님 생각을 조금 했더랬습니다. ㅋㅋ

백건

2013-01-19 19:56:37

하하 촌스러우면 어떻습니까 그곳에서 일 할 수 있으면 더 촌스러운곳에서도 일할수 있을것 같습니다 ㅎㅎㅎ

왜그런지 모르겠는데 진짜 빅4중에서 E&Y이 제일 가고싶네요 ㅎㅎ


저는 매일 개골님 생각하게 됩니다... (제가 개골님을 맘에 품고 있어서..... 는 아니고 인터넷서치 할때마다...ㅋㅋ)


아무쪼록 즐거운 여행되시고요!! ^^ 

유자

2013-01-19 01:23:16

백건님, NYC 님 그래서 스트리트 푸드 뭐 드셨어요? ^^

NYC

2013-01-19 06:17:09

제가 오늘 공항가느라고 못만났습니다 ㅠ,.ㅠ

제 와이프와 백건님 와이프님은 아는 음식인데

저랑 백건님은 뭔지 모르는....것이었습니다.

이름을 까먹었습니다. ㅡ.,ㅡ;

Esther

2013-01-19 06:51:27

nyc님~ 제가 어제 쪽지 보냈는데 아직 읽지 않았다고 나오네요^^ 질문이 있어서 쪽지 드렸는데 쪽지 읽으시면 답장 좀 부탁드려요^^ (쪽지 보기는 nyc님 이름 클릭하셔서 쪽지 보기 들어가시면 됩니다- 저도 엊그제 만남님께 배움^^) 

NYC

2013-01-19 09:00:39

답변 보냈습니다^^ 쪽지 처음 받아 봤습니다^^

백건

2013-01-19 08:00:01

Halal? 푸드라고 저도 오늘 처음 먹어봣는데..


맛있더군요 헐...


와이프가 이 음식땜에 뉴욕까지 오자고 한 이유를 알겠더라고요 ㅎㅎㅎㅎㅎㅎㅎㅎ


다음에 뉴욕 가시면 힐튼호텔 바로 앞에 있는 Halal food 강추 합니다!! 거기가 제일 맛있는 곳이라고 와이프가 얘기하더군요 ㅎ 뉴욕시내안에 똑같은 음식 파는곳이 많은데요!


힐튼 바로앞에 있어요 ^^ 그 일하는 친구들 노란색 후디 입고 있더군요 참고하세용 

NYC

2013-01-19 09:01:53

아! 그거였군요!!!!!

거기 11시쯤가면 줄이 어마어마 하게 길게 서있습니다.

저는 한번도 안먹어 봤는데 뭐길래 저리 줄을 서서 먹나? 생각했었는데....

아이고 오늘 급작스러운 공항 픽업만 아니었으면 try 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는데....

백건님 죄송합니다. ㅠ,.ㅠ

백건

2013-01-19 19:58:19

형님 꼭 빤스는 트라이해보세요 ㅎㅎ 


정말 맛있어요 ^^ 

백건

2013-01-19 08:03:01

앗 형님.. 제칭찬을 이리 해놓으시면.. 저는 이제 막 부담이... 


일단 NYC형님 너무 겸손하시고 똑똑하시고 훤칠하셨습니다 엄친아 분위기...ㅋ


앞으로 제 진로에 있어서 도움 많이 되는 좋은 조언 감사하구요! 저도 안주 하지않고 계속 발전하는 제가 되야겠다고 느꼈습니다 ㅎㅎㅎ


다음주 중으로 필리오시면 꼭 부부동반으로 뮤지엄 산책이나 하죠 ! ㅋㅋㅋ


NYC

2013-01-19 09:04:12

헉............................................................

난 다 알아요...........................................

내 동생한테 진정한 엄친아라고 했잖아요......

흥.........................

저는 그냥 엄마 친구 아들 입니다;;;;;;;;;;;ㅋㅋㅋ

네!! 필리 놀러갈꺼에요!!!!! 한번도 안가봐서!!!ㅋㅋㅋㅋ

백건

2013-01-19 20:00:13

형님 덩치에 안맞으시게... "흥........" ㅋㅋ


필리오시면 제가 치즈스텤 대접해드리죱! ㅎㅎ 


격세지감2

2013-01-19 23:58:10

후기 잘 보았습니다. 즐거운 시간 보내셨네요 :)

목록

Page 7 / 10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일모아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정보 모음 (Updated on 6/4/21)

| 정보 119
ReitnorF 2020-06-24 33520
  공지

중요 공지: 친구 추천 링크 게시, 활용 방법 변경

| 필독 55
  • file
마일모아 2018-01-12 88067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77359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06451
  72

[셀프번개] 사실은... 1SW에 LAX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 오프모임 15
papagoose 2014-01-06 2344
  71

[후기 추가] 필라델피아지부 연말모임 (12월21일)

| 오프모임 102
  • file
따라달린다 2013-12-09 5893
  70

모임 즐거웠습니다

| 오프모임 20
fenway 2013-12-30 2524
  69

IRVine, 12/30 7pm

| 오프모임 41
fenway 2013-12-26 2824
  68

(후기업댓) 시애틀 연말정산 - 12/20 6PM 벨뷰 남대문가든

| 오프모임 113
  • file
롱텅 2013-10-31 8291
  67

12월 LA/OC 지역 오프 모임 후기

| 오프모임 38
티모 2013-12-18 2141
  66

LA/OC 도 연말에 한번 더 모일까요? (오늘 수요일 12/18, 7:30분에 만나요)

| 오프모임 56
티모 2013-12-16 2947
  65

[피코님 맞이 베이 급 2차 벙개] 12월13일 금요일 저녁 6시 20분 Newark BJs

| 오프모임 269
  • file
기돌 2013-12-04 4030
  64

[번개후기] 11월 29일 (금) 서울 번개 '비바루체'

| 오프모임 64
  • file
해아 2013-12-03 3218
  63

[베이 맥주 벙개 - 후기] 12월6일 금요일 오후 8시

| 오프모임 148
  • file
기돌 2013-11-20 3247
  62

(수정)(LA/OC) 1월11일 신년회 겸 가족모임

| 오프모임 5
티모 2013-12-03 1746
  61

OC 지역 모임 후기

| 오프모임 46
  • file
티모 2013-11-30 2471
  60

.

| 오프모임 323
Livingpico 2013-10-27 6140
  59

GTA (토론토 지역) 오프 모임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 오프모임 32
  • file
Moey 2013-10-28 4418
  58

두다멜님 맞이 LA 저녁벙개 10/18, 6:30분, U2 AYCE Korean BBQ restaurant(춘천집)

| 오프모임 75
단비아빠 2013-10-16 3534
  57

토론토(GTA)지역 번개... 가능할까요?

| 오프모임 9
Moey 2013-10-13 3875
  56

.

| 오프모임 409
Livingpico 2013-09-01 7864
  55

[자랑] 바다사랑님 연주회 다녀왔어요

| 오프모임 15
  • file
기다림 2013-10-01 2656
  54

[업뎃] 2013 하반기 한국 번개 3개 공지/변경 내용

| 오프모임 67
  • file
papagoose 2013-08-16 3669
  53

(후기) DMV 모임! - 디시/메릴렌드/버지니아 - 9/29!

| 오프모임 112
나폴레옹 2013-09-12 5848

Board Li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