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화이자 교차접종 후기 (캐나다)

Summerweiss, 2021-06-18 17:45:40

조회 수
3242
추천 수
0

미국과 달리 백신에 미친 사람들이 많은 캐나다에 거주 중 입니다. 1차는 뭔가 조건이 되어서 별 힘듦없이 맞았는데, 

2차 접종은 (뉴스에도 나온) 7시간 기다려서 맞았네요. 2차 맞으려고 새벽6시에 나갔는데, 뒤에서 100등안에 들었습니다. 

여행 후 자가격리랑 호텔격리 면제해준다는 말이 있어서 그런가 다들 열심히입니다.

 

1차로는 한 달전에 모더나를 맞았고, 2차로 화이자를 맞았습니다.

모더나 때는 저는 거의 독감백신 수준으로 지나갔고, P2 또한 하루 감기 정도로 지나갔습니다.

 

2차는 24시간까지는 저나 P2나 둘다 괜찮았는데, 24시간이 지나니 저는 미열 + 두통, P2는 오한과 고열이 동시에 오네요. 

근데 이게 새벽6시부터 오후2시까지 백신기다리다 지쳐서 그런건지 백신때문에 그런건지 아리송하네요... 의자 안가져간 걸 엄청 후회했습니다.

 

16 댓글

냥창냥창

2021-06-18 18:25:01

와 교차라도 한달 만에 맞으셨네요! 동부에 계신가요? 그나저나 7시간 대기라니 ㅎㄷㄷ... 

밴쿠버에 있는데, 여전히 9~16주 인터벌만 읊고 있네요. (물량 되면 줄이겠다고는 하는데 과연 어찌될지..) 3주전 파이저 1차 맞았어요. 2차 예약 할 수 있을 때 되면 이메일 받을테니 잘 살펴보고 있으라고만 하네요. (미국/한국 계신 분들 보시면 신기하실듯... 보통 1차 예약 잡으면서 2차 예약 같이 잡게되니까요 ㅠㅠ)

Summerweiss

2021-06-18 18:28:11

온주에 있습니다 ㅠㅠ. 오늘부로 정책이 좀 바뀌긴했는데, hot spot위주로 맞춰주고있습니다. 보통 정부가 정한 priority에 속하는 분들은 1차때처럼 예약하고 맞거나 슬렁슬렁가서 줄서고 그러고있는데, non-prioritized이지만(?) hotspot에 있는 사람들은 선착순입니다. 아이폰 줄서기의 나라라 그런가 사람들 참 준비 많이해왔더라구요. 저도 2차예약은 9월인데, 먼저가서 맞았습니다. 

냥창냥창

2021-06-18 19:58:14

아 hotspot ㅠㅠ 

그래도 기다리셔서나마 제때 잘 맞으셔서 다행입니다.

오한 증상 얼른 없어지고 마음 조금이라도 편하게 지내시길 바래요!!!

Summerweiss

2021-06-18 21:29:17

지금은 좀 살것 같네요 ㅜㅜ

somethingGood

2021-06-18 20:18:55

교차 접종에 대한 충분한 과학적 근거가 있나 하는 걱정이 드네요. CDC에서는 피할 수 없는 상황에서만 교차 접종을 하라고 안내를 했던 것을 읽었던 적이 있는데요. 한 달 정도는 혹시 모를 부작용을 유심히 관찰해보시는 것도 좋을 거 같네요.

Summerweiss

2021-06-18 21:27:56

일단 캐나다 정부에서는 교차접종해도 좋다는 얘기가 나왔습니다. 그거믿고 한건데 별일없기를 바래야죠 ㅠㅠ

평생여행

2021-06-18 21:05:35

안녕하세요. 온주라고 하셨는데 저도 이번주 일요일에 접종 예약이 되있거든요. 아침일찍 가서 미리 줄 서야 하나요? 갑자기 불안하네요... 저희 아버님은 몇일전에 가서 맞으셨는데 예약시간보다는 한시간 후에 맞으셨다고 연락이와서 별 걱정없었는데... 

Summerweiss

2021-06-18 21:28:58

예약사이트에서 접종하셨으면 그냥 예약시간에 가시면 될겁니다. 저는 팝업클리닉가서 맞은거라서 줄을 서야했습니다.

평생여행

2021-06-19 11:39:19

답글 감사합니다. 한시름 덜었습니다 ^^

B797

2021-06-22 02:03:34

캐나다 경우 갑작스레 교차 접종이 늘어닌건가요? 아님 백신 부족때문인가요?? 

캐나다 현지 언론 기사엔 따로 관련 내용은 찾기가 어렵네요~~

Summerweiss

2021-06-22 07:38:50

아무래도 수급량과 관련있습니다. 1차를 최대한 맞히는 것이 처음목표였는데 생각보다 빠르게 달성하자, 2차 접종률도 같이 높이려고 하는 중입니다. 다만 미국으로부터 오는 백신 스케줄이 들락날락중이고 (일례로 이번주는 모더나 온리입니다), 캐나다정부가 교차접종을 허용하자 늘어난 듯 싶습니다.

p1st

2021-06-22 02:07:35

모더나 이후에 화이자라면 사실 같은 종류로 맞은 것과 큰 차이는 없을 것 같네요.

기본적으로 완전히 같은 방식이고, 패키징 관점에서 LNP 기술만 다른 것이라서요.

아무튼 잘 마무리하셔서 다행입니다.

Summerweiss

2021-06-22 07:40:02

맞을 때 그렇게 안심시키더라구요. 이렇게라도 두 방 맞아 다행이구나 싶습니다.

티메

2021-06-22 09:05:50

한국은 현재 다량으로 AZ 1차 접종후 AZ 2차분을 화이자로 바꾸는거 같은데요.

 

걸어가기

2021-06-22 15:34:00

ourworldindata를 보니 캐나다가 이스라엘 접종률을 넘어섰더군요!?

https://ourworldindata.org/covid-vaccinations

 

냥창냥창

2021-07-19 23:51:11

저도 어제 드디어 7.5주 정도 간격으로 교차접종 했습니다. (저는 1차 파이저 2차 모더나) 증상이 비슷하네요, 미열 (38도) 과 두통으로 고생중입니다만 다음달에 비행기 타야 할일이 있는데 그 전에 백신 맞을 수 있어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제가 맞으러 간 날이 처음으로 100프로 모더나만 들어온 날이라고 하더군요. 자기들도 그날그날 물량 들어와 봐야 안대요. 

 (2주 지나도 저희는 실내 마스크는 가능하면 계속 쓰려고 해요. 원격으로 일하고 있는 직장이 제가 알기론 나와서 일하는 스탭 80프로 이상이 백신 완료한 상태인데 하루에 1~3건 오던 확진자 소식이 15건까지 올랐네요. 모두들 조심하세요!!)

목록

Page 4 / 271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6811
  공지

마일모아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정보 모음 (Updated on 9/1/21)

| 정보 132
ReitnorF 2020-06-24 42625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81582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12414
  5354

Barclays 카드 두방치기 성공 (AA랑 Wyndham)

| 후기-카드 4
꿀빠는개미 2021-08-14 706
  5353

대한민국 격리면제서 발급 후기 및 한국행 비행기 환승시간 질문(DTW/ATL)

| 후기-격리면제 4
제니스 2021-08-13 806
  5352

리츠 업글 dp 남깁니다 (2021)

| 후기-카드 13
  • file
계란빵 2021-06-23 2057
  5351

LAX-NRT ANA 일등석 The Suite 탑승 후기 (feat. VS)

| 후기-발권-예약 35
  • file
썬칩 2021-08-13 1975
  5350

lax->icn->lax 무박 무격리 여행

| 후기 61
윤아아빠 2020-12-08 6145
  5349

알라스카 마일을 이용한 Cathay Pacific 발권

| 후기-발권-예약 13
Polaris 2021-08-08 709
  5348

EB2-NIW 승인 정보 공유합니다.

| 후기 9
희나리 2021-05-07 1627
  5347

2021년 7-8월 유럽 헝가리, 오스트리아, 체코 여행 후기 (백신/입출국 후기)

| 후기 9
GoBucks 2021-08-06 1477
  5346

마일이 이끄는 4인가족 Yellowstone (업데이트중)

| 후기-발권-예약 37
  • file
아날로그 2021-04-22 2743
  5345

2021년 7월 한국 여행 후기 (feat. 스시하네)

| 후기 10
  • file
이돈네요 2021-07-28 1901
  5344

본보이 포인트 항공사 전환 시간?

| 후기-발권-예약 5
도전CNS 2021-08-05 362
  5343

SoCal Drive thru Covid-19 test

| 후기 5
MarkLee 2020-12-09 995
  5342

발권부 이야기: 알라스카 마일은 왜 소중한가?

| 후기-발권-예약 73
  • file
혈자 2020-01-15 4683
  5341

SFO - ICN OZ: UA 발전산으로 ticket reissue가 안되서 공항서 고생한 후기

| 후기 20
edge 2021-08-01 1692
  5340

Holiday Inn : Niagara Falls-Scenic Downtown 호텔 후기 (미국쪽)

| 후기 4
  • file
동그란세모 2021-08-01 1013
  5339

Las Vegas 4박 5일 후기 (feat. Caesar’s Reward, IHG, Wynn Status Match) 사진없음

| 후기 2
  • file
무야호 2021-08-01 1034
  5338

글래시어 내셔날 공원(7/24/21~7/31/21)

| 후기 1
  • file
Jshulk 2021-07-31 745
  5337

아시아나 스타얼라이언스 미국-한국 편도

| 후기-발권-예약 68
  • file
오하이오 2021-04-15 4840
  5336

달라스 맛집추천 2020 버전으로 부탁드려요..

| 후기 56
큼큼 2020-02-25 7283
  5335

간단한 캘리 레고랜드 캐슬 호텔 후기(사진 없음)

| 후기 6
땅부자 2021-07-22 15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