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불 정도 하는 리퍼럴 오퍼들은 자율적인 글타래로 그간 잘 조절이 되었다 생각하는데, Sofi의 경우 금액이 커서 그런지 여러 혼선이 있는 것 같습니다. 

 

게시판에 리퍼럴 링크를 허용한 것은 같이 잘 먹고 잘 살자는 것도 있지만, 게시판에 정보를 제공하시는 분들에게 간접적이나마 보상이 돌아가는 시스템을 만들자는 것이 더 큰 이유입니다. 게시판 활동은 전혀 없지만, 리퍼럴 글타래에만 댓글을 남기시는 경우 말구요. 

 

하여, 이 시간 이후로 신용카드 링크와 마찬가지로 Sofi 리퍼럴 링크도 회원정보란에 올리시는 것으로 규정을 적용하도록 하겠습니다. 

 

회원정보란 수정 방법

 

https://www.milemoa.com/bbs/board/4381145

 

추가로, 

 

1. 리퍼하는 사람이 받는 보상이 50불 이상인 경우 글타래가 아닌 회원정보란에 링크를 올리는 것을 원칙으로 하겠습니다. 

 

2. 또한 앞으로는 모든 리퍼럴 글 타래는 글 시작 전에 저에게 쪽지를 미리 주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양해 부탁드립니다. 

19 댓글

슈슈

2021-02-14 02:13:44

안그래도 리퍼럴 관련해서 글하나 남기려고 했는데 이렇게 정리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케미스트리

2021-02-14 02:17:12

교통정리 도와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마모님.

말씀하신대로 자기소개란으로 기재하였습니다!  :)

마일모아

2021-02-14 02:18:28

자기소개란에 올렸다고 글 작성하셨는데 그 글은 삭제했습니다. 

슈슈

2021-02-14 02:18:41

자기소개란으로 기재를 하란게 아니고 회원정보에 넣어두시란 뜻입니다:)

케미스트리

2021-02-14 02:24:18

아이쿠 제가 잘못이해했었군요ㅠ

정정 감사드립니다!!

마일모아

2021-02-14 02:25:16

제가 용어 사용이 정확하지 못했네요. 알려 주셔서 감사합니다. 바로 수정했습니다. 

shilph

2021-02-14 02:19:10

죄송합니다 ㅠㅠ 제가 일을 키웠나봅니다 ㅠㅠ

슈슈

2021-02-14 02:20:58

덕분에 300-600불씩 먹는건데요 정보는 언제나 웰컴입니다.  뭐 단지 이런거 있을때마다 게시판이 과열되는건 좀 정리가 필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 리퍼모아가 아니잖아요ㅎㅎ 

유저공이

2021-02-14 02:24:22

제가 오전에 스킵 되는 문제를 정리할려구 새로운 글을 팠었는데 더 꼬이게 만든거 같습니다. 제 개인적 이득을 취할려구 글타래를 만든게 아니였던점 양해드립니다. 

 

앞으로 리퍼럴 릴레이 같은 경우 혼선을 막기 위해 앞에 분 리퍼를 답글로 누군가 선점하면 다음분은 이미 답글을 선점 하신분이 링크를 올릴때 까지 기다리는 룰을 만드면 어떨까 의견을 물어봅니다.

마일모아

2021-02-14 02:29:01

네. 교통정리를 위해서 노력하신 점 잘 알고 있고, 노력에 감사드립니다.

 

리퍼럴이 그냥 줄서기가 되어도 괜찮은 것이 있고, 본문에 적은 것처럼 자기 시간과 노력을 들여 게시판에 기여하시는 분들에게 간접적인 보상을 한다는 차원의 리퍼럴이 존재한다고 생각하구요. 임의적인 기준입니다만 50불이 그 기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서운해하실 분들 계실 것이라 생각합니다만, 정보글, 후기글 하나 없이 오로지 리퍼럴 글에만 댓글을 올리시는 분들의 경우 교통정리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게시판의 미래를 위해서두요. 

디오팀

2021-02-14 02:38:07

정리 감사합니다. 더불어 기존 리퍼럴 링크가 존재하는 싸이트에 대해 정보를 제공하면서 본인 리퍼럴 링크를 올려 새 타래가 시작되는 일도 지양되었으면 합니다. 몇몇 싸이트의 경우 여러 타래가 존재하는 것 같은데 계속 새 타래가생기면서 조금 혼란스러워지는 것 같습니다

마일모아

2021-02-14 02:44:50

새로운 정보를 제공하시는 분에게 어느 정도 선의 인센티브는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 선을 어떻게 할 것인지어디까지 허용할 것인지에 대해는 계속 고민중입니다.

 

오늘 50불을 기준점으로 정한 것이 보다 상세한 규정을 도입하는 것의 출발점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의견 감사드립니다. 

슈슈

2021-02-14 02:40:20

이건 그냥 건의사항인데 가능하다면 게시판 카테고리에 리퍼럴 카테고리도 있으면 하는 생각도 해봅니다. 

솔깃

2021-02-14 02:51:06

.

마일모아

2021-02-14 02:53:53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시간을 다투는 오퍼가 아닌 경우, 그리고 50불 이하의 referral로 기차 형식 (conga line)으로 진행이 가능한 오퍼인 경우 말씀하신 방법이 괜찮아 보이네요. 

Skyteam

2021-02-14 03:12:18

활동없이 리퍼만 타먹는 회원들(+마모의 본연의 목적의 부분에 대한 활동없이 관련없는 특정 이슈에만 열을 올리는 회원들) 보면서 할많하않였지만 좋은 방향으로 변한 것같습니다. 항상 고생많으십니다. 그리고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밤새안녕

2021-02-14 12:22:42

회원정보에 리퍼럴 링크는 참 좋은 방법인거 같습니다. 그리고, 리퍼럴 링크를 올리시는 분들도 리퍼럴은 선의에 의해서 자발적으로 선택하는 것인데, 반드시 주고 받아야 하는 것은 아니라는 점은 이해하시고 글을 작성해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shine

2021-02-14 13:06:52

지극히 개인적 의견이고 금액에 상관없이 모든 리퍼럴 링크 금지했으면 좋겠습니다. 마모싸이트가 전에보다 커지고 (정치사회이슈를 제외하고) 커버하는 정보의 크기도 정말 어마어마하게 커진 이후 부작용도 나오는 것 같습니다.

 

대표적으로 요즘 이런 글들 꽤 보이더라구요. "잘 모르겠으면 마모게시판에 글써서 물어봐" 물론 이 게시판에 자기시간 들여서 모든 질문에 답변하시는 분들이 계시니 이런 이미지가 만들어진것 같은데, 솔직히 자기가 원하는 특정시기 질문글(가령 자동차, 집관련 질문들) 몇개 올린후 이후 게시판이건 댓글이건 전혀 안보이시는 분들 꽤 됩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게시판글의 거의 대부분이 질문인분들도 꽤 되구요. 이런 걸 인위적으로 막을 수는 없죠. 이런 거 막겠다고 회원등급제 하는건 부작용이 더 크니까요.

 

근데 이걸 넘어서 이제는 여기와서 무슨 딜있을때 리퍼럴 링크 걸어서 아무것도 안하고 돈까지 벌려고 하는 모습이 심해졌다고 생각합니다. 일단 50불기준 매우 적절하다고 생각합니다. 

 

항상 열심히 하시는 주인장님께 감사드립니다. 

grayzone

2021-02-14 19:55:25

교통정리 감사합니다. 아무래도 여행이 어려운 시기다 보니 이런 잇슈가 특히 돌출되기 쉬운 것 같습니다.

목록

Page 1 / 2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39728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4/28/22)

| 정보 158
ReitnorF 2020-06-24 89499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3
  • file
봉다루 2014-02-22 205219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68803
  28

9/3일 코로나 검사 없이 출국 후기

| 후기-격리면제 5
언젠가세계여행 2022-09-03 1353
  27

에어캐나다로 예약한 ANA 일등석 캔슬당한후 티켓찾기가 너무힘듭니다.

| 후기-격리면제 7
주누쌤 2022-09-01 1314
  26

[한국행] 월그린 Rapid NAAT Test (ID Now) 이걸로 고민끝?? (보험없으면$128.99? )

| 후기-격리면제 244
  • file
LK 2021-10-15 41054
  25

오늘 한국입국 RAT test 및 복수국적자 아이들 KETA

| 후기-격리면제 13
im808kim 2022-06-03 2751
  24

Q Code 작성시/줄설때 아주 사소한 정보

| 후기-격리면제 1
im808kim 2022-06-05 1365
  23

백신미접종자의 급한 한국행 후기

| 후기-격리면제 6
집주인 2022-05-11 3304
  22

2022년 1월 12일 인도적목적 자가격리 면제 입국 후기 (동생경험)

| 후기-격리면제 9
멜라니아 2022-01-15 2648
  21

한국에서 받은 코로나 검사 보험 청구 (환급 성공)

| 후기-격리면제 3
violino 2021-10-07 1571
  20

자가 격리 중 핸드폰 동작감지: 한국 시간으로 설정하세요

| 후기-격리면제 9
고양이알레르기 2021-12-16 1821
  19

미시민권자 (한국에 동생있음) 가 혼자서 시설격리에서 제주로 옮겨 자가격리까지

| 후기-격리면제 12
나도야 2021-12-17 2015
  18

[간단정보/후기] 미국에서 접종완료후, 한국에서 coov 등록

| 후기-격리면제 10
짠팍 2021-12-09 1524
  17

11월 중순 뉴욕 -> 인천 격리면제 입국 후기

| 후기-격리면제 6
놀러가는여행 2021-12-01 1273
  16

자가격리면제_지방거주_해외접종_10월 7일 이후 입국

| 후기-격리면제 33
커피토끼 2021-10-11 3567
  15

샌프란 ==> 인천 방문기 (9/8/2021)

| 후기-격리면제 27
푸른초원 2021-09-08 3884
  14

자가격리 면제서 발급 후 한국 입국시 기억하셔야 할 Tip

| 후기-격리면제 36
감사합니다! 2021-07-07 9472
  13

짧은 격리면제 후기 (feat AA)

| 후기-격리면제 4
무진무진 2021-10-09 1508
  12

7년만에 한국가서 느낀것들

| 후기-격리면제 42
기다림 2021-08-09 11440
  11

미국 간이 코로나 테스트기 때문에 생고생

| 후기-격리면제 8
7wings 2021-09-27 2691
  10

JFK -> ICN 자가격리 면제 입국 후기

| 후기-격리면제 3
뉴저지언 2021-09-20 1584
  9

좌충우돌 LA에서 Hawaii 스팁오버 후 한국 입국 후기

| 후기-격리면제 18
슈퍼맨이돌아갔다 2021-09-02 1921

Board Links

Page Navig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