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mories @ Kauai & Maui in 2021 첫째, 둘째날

memories, 2022-03-25 15:22:34

조회 수
1749
추천 수
0

안녕하세요~!

 

이제야 작년 6월에 다녀왔던 카우아이/마우이 여행 후기를 올려봅니다. ^^;

 

* 셋째, 넷째, 다섯째날 후기 - https://www.milemoa.com/bbs/board/9185545

 

원래는 지난 12월에 다녀온 비버크릭을 올려볼까 하다가 조만간 하와이 가시는 분들이 있을것 같아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카우아이 후기를 올리게 되었네요. 

 

코로나 시국이었지만 가족들 다 백신 맞고 또 그 당시에 코로나가 많이 줄어든 상황이었습니다. 하와이도 철저하게 방역을 하던때라 안전하다 생각되어 진행했어요. 그 당시 많은 계획을 세웠지만 그냥 할거하고 너무 바쁘게 보내진 말자는 마음으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었습니다. ^.^

 

비행기는 4가족 모두 신시내티-시카고-마우이로 연결되는 United 항공을 마일리지로 이용하였습니다. 얼마전에 마모님도 올리셨던 터키항공 마일리지 프로그램을 사용했구요.. 가족 4명다해서 6만마일에 다녀왔습니다. ㅋㅋ 시티 프리미어 한장으로 커버한셈이었죠. 한가지 아쉬웠던건 몇일만 더 일찍 예약했어도 신시내티-덴버-카우아이로 했을텐데요... 우물쭈물하는 사이에 놓치고 말았습니다..ㅠㅠ

 

호텔도 모두 포인트로 결제했구요. 하얏 Globalist 티어라서 Grand Hyatt Kauai에서 5박했는데 Suite Upgrade Award를 써서 standard suite에서 머물수 있었어요. 1 King이었지만 sofa bed가 있어서 문제는 없었습니다. 그리고 마우이로 옮겨 Grand Wailea 2박 후 Hyatt Regency Maui에서 1박을 했었습니다.  

 

렌트카는 코스코 travel을 이용하였습니다. 예전 글에도 올렸지만 5박을 예약하는것보다 4박+1박이 훨신싸게 나오는 매직같은 일이 있었지요 (https://www.milemoa.com/bbs/board/8432197). 그래도 엄청 비싸다는...ㅠㅠ 카우아이에서는 컨버터블 5박 6일동안 878불, 마우이에서는 가격은 기억 안나는데 일당 요금으론 비슷했던것 같습니다. 예약은 컨버터블로 했다가 아이들이 Jeep을 타보고 싶다고 해서 Jeep 문4개짜리로 추가요금내고 다녔습니다. 마우이에서 Jeep타다가 집에 오는 길에 공항에 세워둔 산타페를 탔는데 왜이리 차가 부드럽고 잘나가게 느껴지던지요...ㅎㅎㅎ Jeep은 앞으로 렌트 안할듯 합니다.

 

그럼 첫날 일정과 사진 올려봅니다. 인물이 안들어간 사진이 거의 없어서 어쩔수 없이 모자이크 처리된 사진들이 많으니 양해바래요~ 이거 모자이크 처리하는건도 일이예요...ㅎㅎ ^^;

 

6/24     신시내티 7:30am – 시카고 7:59am ; 9:30am – 카우아이 4:27분 도착. 

           · Costco장보기 - Holo Holo gift card 100불짜리 6개, 포케, 라면, 햇반, 물, 스노클 수영 장비.(이건 집에서 다 싸왔네요.ㅋㅋ)

           · 코스코 장보고 Kauai Bakery에서 malasadas 사먹기

           · 그랜드하얏 (공항에서 30분) 체크인

 

시카고 공항에 도착하니 United 항공 라운지 앞에서 코비드 백신 검사증을 확인하고 저렇게 파란 종이 팔찌를 줍니다. 저거 받아놓으면 마우이 도착시 따로 확인 안받아도 되서 좋더군요. 이거 확인받는 줄이 꽤 길더라구요. 약 1시간 반은 layover시간 동안 팔찌받고 United 라운지로 갑니다. 이자리를 빌어 United 라운지 쉐어해주신 @Opeth님께 감사드려요~ ^^ 

 

_MG_8000.jpg

 

지인분께 맏겨놓은 댕댕이가 눈에 밟힙니다. 미안해 댕댕아~ 갔다와서 더 잘해줄께에~ ㅠㅠ

 

_MG_8002.jpg

 

시카고에서 마우이까지의 비행시간이 생각보다 길게 느껴지더군요. 마치 한국을 가는듯한...ㅎㅎ 전 예전에 신시내티 - LA - Maui일정이 더 쉬웠던것 같아요.

 

ㅎㅎ 드디어 오랜 비행끝에 하와이가 보입니다. 사진은 오아후가 아닐까요? 

 

_MG_8007.jpg

 

마우이에서 한가지 문제였던건 하와이언 항공이 짐연결을 안해준다는 건데요.

 

Layover 시간이 2시간 좀 넘게 있었는데 다행이 짐을 찾고 다시 붙이는데 30분정도밖에 안걸렸었습니다. TSA Precheck이 큰 역할을 했다고 말하고 싶은데 일반줄에도 사람이 별로 없었어요...ㅋㅋㅋ 그래도 컴퓨터 안꺼내고 신발 안벗는게 편하긴 하더라구요.

 

드디어 카우아이 도착~! 저 싸인 아래서 사진 찍으신분들 많으시죠?  카우아이의 첫느낌은 정말 나무가 많다였습니다. (저희 동네처럼요....^^;) 널찍하고 드라이한듯한 마우이랑은 많이 다른 느낌이예요. 역시 가든 아일랜드라고 불리는 이유를 알겠더군요.

 

_MG_8012.jpg

 

렌트카를 픽업한 뒤 코스코 가서 장보고 Kauai Bakery에서 malasadas 사먹으려고 했으나 시간대가 안맞아 문을 안열었더라구요. ㅎㅎ 그냥 곧바로 호텔로 직행합니다. 체크인시 Suite을 받긴했는데 위쪽으로 안주고 1층에 있는 방으로 주더라구요. 그래도 그게 어디냐..라며 감지덕지하며 땡큐~! 약간 코너쪽에 있어서 방 구조가 살짝 삐뚤합니다만 전반적으로 괜찮았습니다.

 

소파가 푹신하고 좋더라구요. 침대로 바뀐뒤에도 잘만했습니다.

 

_MG_8017.jpg

 

이 식탁 덕분에 사발면과 햇반+카레 등등 밥먹기 편했어요.

 

_MG_8018.jpg

 

커피는 역시 네스프레소~! 마이크로웨이브가 있어서 더 좋았습니다.

 

저기 물병은 일회용 물병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 그냥 주는건데요. 호텔 곳곳마다 refill station이 있습니다.

 

_MG_8019.jpg

 

널찍한 침대도 엄청 편하더라구요.  

 

_MG_8020.jpg

 

욕실도 깔끔하게 잘해놨더라구요. 물론 욕조는 써보진 못했습니다만..ㅋㅋ

 

용변보는데가 따로 방으로 분리되어 있고 세면대가 두개라 가족 여행용으로 너무 좋았어요.

 

_MG_8021.jpg

 

_MG_8022.jpg

 

거실 창문을 열어보니 아름다운 하와이 조경이 눈에 들어옵니다. 아이들도 사진 동영상 찍느라 여념이 없네요..ㅋㅋ

 

_MG_8023.jpg

 

이날은 좀 늦게 도착하기도 했고 너무 피곤해서 그냥 짐정리하고 뻗었던것 같아요. ㅎㅎ

 

6/25      호텔 근처 남쪽 위주

           · Poipu beach 스노클링

           · 호텔 수영장 즐기기

           · Hanapepe Town - Swing bridge, Salt Pond Beach Park에서 썬셋, Japanese Grandma 저녁

 

둘째 날은 호텔 수영장과 호텔에서 가까운 Poipu 비치를 즐기는 날입니다. 오후엔 차타고 좀 나가서  Hanapepe Town도 들려보구요. 맥블님이 좋았다는 Salt Pond Beach에서 석양을 보는 일정입니다.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라운지로 향합니다~! 저희 방번호가 1029였네요..ㅋㅋ

 

_MG_8025.jpg

 

역시 하와이 Hyatt Regency들의 라운지는 만족스럽습니다.  마우이에서는 망고를 줬었는데 여기는 파파야(?) 인가를 메인 과일로 주더군요. 망고가 더 좋지만 그래도 맛있게 잘 먹어봅니다. ㅎㅎ

 

_MG_8027.jpg

 

하얏리전시 마우이도 그랬지만 라운지의 야외 테이블도 잘되어있어요. 다만 시간 잘못맞추면 태양과 맞다이를 뜨셔야 합니다. ㅎㅎ 그래서 저희는 대부분 안에서 먹었어요. P2님.. 우리의 피부는 소중하니까요.....^.^

 

_MG_8096.jpg

 

그냥 호텔안에서 돌아다니며 사진도 찍어보구요.

 

_MG_8032.jpg

 

_MG_8038.jpg

 

수영장을 갈까 비치를 갈까하다가 오전에 비치가는게 좋을것 같아 Poipu 비치로 향합니다.

 

차로 5분도 안걸리구요. 주차장도 아직 여유가 있더라구요.

 

_MG_8054.jpg

 

_MG_8080.jpg

 

물이 정말 깨끗하죠? 그리고 돌이 좀 있어서 발 지압이 필요한게 아니시라면 아쿠아 슈즈는 꼭 신고 가셔야 합니다. ㅋㅋ 수심이 얕도 물고기도 많고 파도가 약해서 아이들 스노클링 하기 좋아요. 와이프는 여기가 스노클 제일 좋았다고 하더라구요.

 

_MG_8085.jpg

 

_MG_8087.jpg

 

비치에서 가볍게 놀어주고 호텔로 돌아와 수영장으로 고~!

 

가는 길에 한컷~! 아래 건물은 그랜드 하얏 카우아이의 얼굴이죠...ㅋㅋ

 

_MG_8113.jpg

 

P4야 고프로 놓치면 안데~~~~! 예전 Grand Wailea에서는 안그랬던것 같은데 여기는 고프로 들고 슬라이드 타게 하더라구요.

 

_MG_8125.jpg

 

따듯한 자쿠지에서 수영장에서 지친 몸도 풀어주고....여기 자쿠지를 유난히 많이 갔던것 같아요. 저녁에도 별들이 너무 잘 보이더라구요.

 

_MG_8127.jpg

 

_MG_8137.jpg

 

_MG_8142.jpg

 

자...이제 수영장 그만놀고 늦기전에 하나페페 마을로 가봅니다.

 

하나페페는 그냥 오래된 마을인데요. 이곳에 스윙브릿지라는 곳에 많이들 가시더군요. 가보니 한번은 올만하겠다 싶습니다.

 

다른 일행중에 장난끼 있는 분이 있었는지 같이 건너는 중 엄청 다리를 흔드는 바람에 착한 첫째 딸아이의 눈에 잠시 살기가.....-_-+ 

 

_MG_8207.jpg

 

흔들흔들 스윙브릿지~! 안흔릴거처럼 생겼는데 엄청 흔들려요..ㅎㅎ

 

_MG_8168.jpg

 

P2,3,4.... 근데 아직 player는 아니니 3,4 붙이기는 좀 그렇긴 하네요 ㅋㅋ 암튼 뭔가 시골길틱한 길이 예쁘게 있어서 한컷 찍어봅니다.

 

_MG_8195.jpg

 

이 근처에 평이 좋은 Japanese Grandma라는 일본식당이 있습니다. 근데 이 평이란게 상대적인거더군요. 카우아이와서 느낀거지만 솔직히 우와 맞있다~! 라는 말이 나올 정도의 로컬 식당은 없었습니다. 식당은 기대하지 않으시는게 좋아요. 굳이 뽑자면 호텔에 있는 Tidepool 정도네요... ㅎㅎ

 

_MG_8213.jpg

 

밥먹고 해가 질듯하여 서둘러 Salt Pond Beach Park로 가봅니다. 

 

_MG_8215.jpg

 

해가 예상과 달리 바다로 안지고 산으로 지더라구요. ^^; 암튼 파도에 발담그며 조금 놀다가 호텔로 돌아옵니다.

 

어느덧 둘째날이 저물고 세째날이 밝아옵니다....

 

------------------------------------------------------------------------------------------------------------------------------------------------------------------

 

원래는 한 게시물에 다 올리려고 했는데 올리다보니 생각보다 길어지네요.

 

오늘은 이만 마치고 다음편도 곧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있다 저녁에 올릴지도요..^^;

 

봐주셔서 감사해요~!

 

 

 

22 댓글

24시간

2022-03-25 15:33:56

지난번 다녀오신 마우이 후기도 재밌게 잘 봤었는데 이번 여행후기 재밌네요 ㅎㅎ 다음편도 기대할게요!

memories

2022-03-25 15:47:22

재미있게 봐주시니 감사합니다. ^^

Opeth

2022-03-25 16:00:21

호텔도 좋아보이고 수영장도 좋아보이고 섬도 좋아 보이네요... 뭔가 사람이 별로 없는 것 같아서 좋습니다. 라운지 패스 잘 쓰셨다니 저도 뿌듯하네요. "조만간 하와이 가시는 분들이 있을것 같아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 멋있습니다. 실제로 제 주변에도 많은 것 같아요. 다음 하와이 여행은 카우아이 진지하게 알아봐야겠어요. 잘 봤습니다.

memories

2022-03-25 16:06:10

ㅋㅋ 넵 덕분에 네가족이 라운지에서 잠깐 쉴수 있었어요 감사드립니다~! 카우아이가 확실히 사람이 적긴 하더라구요. 다음 편이 카우아이 하일라이트가 될듯한데 곧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

Opeth

2022-03-25 16:13:13

아 그러고보니 2년전에 올리셨던 마우이 후기 꼭 보고 가야겠네요. 저희도 리젠시에 6박 있을거라서요 ㅋㅋㅋ 2박은 와일레아 메리엇에서 할까 생각중이기도 합니다.

memories

2022-03-25 16:16:16

이번에도 마우이 리전시에 하루 있었는데요. 처음으로 저녁시간에 라운지에 갔더랬습니다. 그곳에서 인생포케를 먹어봤네요. ㅎㅎ 저녁때 항상 주는건진 모르겠지만 시간되시면 들려보세요~ ^^ 

Gaulmom

2022-03-25 16:47:47

후기 감사해요! 아이들이 몇 살인가요? 4명이 한 방에 숙박해도 되나요? 어떤 호텔들은 투숙인들 여권을 달라고 하더라구요. 

memories

2022-03-25 17:20:57

아이들은 15, 12살이에요... 언제 이렇게 컸는지요.... 하와이에서는 그런 걱정 안하셔도 될듯 합니다. 적어도 제가 가본 마우아나 카우아이는 말이죠..^^ 그리고 Grand Hyatt Kauai의 Suite같은 경우는 sofa bed가 확실치는 않지만 거의 Queen싸이즈 처럼 느껴졌었어요.

Heupel

2022-03-25 17:00:16

오.. .후기 감사해요 다음것도 기대가 되네요... 

저도 같은 호텔 이번 겨울에 가는데 미리 볼수 있어서 좋네요. 이번에 포인트 더 주고 라운지 access 있는걸로 가는데 음식도 좋아보이고요 ㅎㅎ

memories

2022-03-25 17:23:49

라운지 강추입니다. 아침도 좋지만 중간에 스낵이나 저녁 간단하게 떄우기 용으로 괜찮아요. 특히나 카우아이 로컬식당은 괜찮다는 몇곳 가봤지만 또 가고 싶다는 생각은 안들더라구요. 다만 여기가 꽤 넓어서 방 위치에 따라 좀 걸어야할수도 있어요. 그래도 club access room은 라운지 가까이 배정하지 않을까싶네요. 즐거운 여행되시길~! ^^

화성탐사

2022-03-25 19:46:38

역시 믿고보는 기억님 여행기네요. 지난번 마우이 여행을 준비할 때 기억님 후기를 많이 봤었는데, 이 후기보고 다음 여행은 카우아이로 잡아야하나 심히 고민되네요. 조금만 더 뽐뿌 부탁드려요~

memories

2022-03-25 21:02:45

좋게 봐주시니 감사합니다... 지난번 마우이 후기가 준비하실때 도움이 되었다니 다행이네요. 카우아이는 다음편이 하일라이트가 될듯 합니다. 섬마다 특색이 있어서 한번씩은 다 가보는게 좋은것 같아요. 저희는 다음엔 빅아일랜드일것 같은데 어쩌면 맥블님 때문에 오아후가 될수도 있겠습니다. ^^;

재마이

2022-03-25 21:36:49

엄마 딸 둘이 아니라 삼자매 같네요 ㅎㅎ 아 부럽습니다~ 저는 언제 아들이랑 형제처럼 보일려나...일단 살부터 빼야겠죠? 잘 봤습니다.

memories

2022-03-26 10:45:10

재마이님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형같은 아빠도 멋있을것 같아요~!

달타냥

2022-03-26 07:37:33

 하와이는 언제 봐도 날씨가 좋아보이네요.. 사진도 너무 예뻐용... 잘 봤습니다... 저도 언젠가? 가보고 싶네요.. 하와이에서 먹는 망고는 맛도 다르죠?ㅋ

memories

2022-03-26 12:18:55

하와이 망고도 맛있지만 파인애플도 장난 아닙니다. Maui Gold라는 품종인것 같은데 싸이즈는 아담하고 샛노란게 맛이 일반 파인애플과는 확연하게 달라요. 대신 가격도 후덜덜합니다. 가판대에서 사도 하나에 10불정도해요..^^;

오하이오

2022-03-26 11:43:17

글이나 사진에서 느껴지는 여행지의 한가함이 무엇보다 부럽네요. 언젠가 가야지 하고 마음 먹는 하와이지만 지금 보면서 느끼는 여유는 기대하기 힘들 것 같아서요. 길었던 코로나 사태도 이제 끝이다 하는 것 같은데요. 방역으로 불편한 여행길이었겠지만 기억에도 오래 남을 것 같아요.

지난주 영상 25도 이상 오르던 날이 오늘은 눈발이 날리는 걸로 바뀌었네요. 그래서 더 보기 좋은 사진들 입니다. 잘 봤습니다.

memories

2022-03-26 12:28:38

잘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카우아이 섬이 좀 한가한 곳이기도 하지만 이번 여행때는 너무 여행일정 따라 푸쉬하지 않고 일단 큰 이벤트만 꼭 하는걸로 하고 나머지는 여유를 가지며 즐기려고 노력했었습니다. 언젠가 오하오이님이 하와이 가게되시면 어떤 후기를 남기실지 사뭇 기대가 됩니다~!

goldengate

2022-03-26 13:29:55

하와이는 언제 봐도 여유롭고 편한한 분위기네요.  즐거운 가족 여행되셨네요.  작년 12월에 호놀룰루 갔다왔는데 또 하와이 가고 싶네요.

memories

2022-03-26 14:27:58

하와이 여행은 언제나 즐거운것 같습니다. 저희는 올해 여름에 한국 안가면 또 하와이 갔을것 같아요. 아직 안가본 섬들도 가보고 싶구요..^^

monk

2022-04-24 00:06:54

정말 멋지네요. 올 초에 마우이랑 오하우 들렸다가 하와이 매력에 빠져버렸네요. 그래서 올여름 하와이 여행계획잡는 중 메모리님 사진 보고 맘을 뺏겼네요. 빅아일랜드 6일+ 오하우 3일 잡고 있었는데 카우아이 보고 나니 여기도 꼭 가보고 싶네요. 카우아이 리조트 하얏트 티어 없어도 괜찮을까요?

좋은 후기 감사해요~!!

memories

2022-04-25 10:09:09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하와이는 섬마다 특색이 있어서 한번씩은 꼭 가봐야할듯 합니다. 빅아일랜드 가보시고 나중에 카우아이도 가보시면 좋을것 같아요~! 카우아이는 개발이 제일 안된곳이라 식당이나 기타 이벤트 종류는 다른섬보다 약한듯 합니다. 그래도 가든 아일랜드만의 매력이 있습니다. 그랜드하얏은 티어 없으셔도 가능하시면 글로발리스트 아는분께 GOH를 받거나 클럽라운지 이용권이라도 사용 가능하시면 유용할듯 합니다. ^^

목록

Page 1 / 17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39721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4/28/22)

| 정보 158
ReitnorF 2020-06-24 89494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3
  • file
봉다루 2014-02-22 205214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68799
  325

마우이/카우아이 여행 후기

| 여행기-하와이 9
콜렉터 2019-01-14 2473
  324

2022년 8월 하와이 여행기 2편 (식당편)

| 여행기-하와이 13
  • file
Lalala 2022-09-03 2054
  323

9월 6박7일 렌트카 없이 와이키키에만 아이 동반_개인추천: 고양이 카페와 서핑레슨

| 여행기-하와이 10
  • file
writer2020 2022-09-12 1158
  322

간단한 빅아일랜드 코나쪽 여행 후기

| 여행기-하와이 11
  • file
폴른알렉스 2021-12-19 2035
  321

2022년 5월 마우이 여행 후기

| 여행기-하와이 23
  • file
visa 2022-08-09 2566
  320

13명을 끌고 다녀온 하와이 오하우 여행

| 여행기-하와이 38
  • file
Monica 2022-09-05 2927
  319

2022년 8월 하와이 여행기 1편 (오아후, 마우이)

| 여행기-하와이 19
  • file
Lalala 2022-09-03 1583
  318

첫 마모 오하우 여행 후기 (with baby)

| 여행기-하와이 11
뽐뽐뽐 2022-09-02 1357
  317

사진 없는 오아후/마우이 디저트 후기

| 여행기-하와이 1
플로우즈 2022-08-31 412
  316

[3/26/22] 발빠르게 올리는 리뷰 - 마우이, 안다즈 마우이

| 여행기-하와이 66
shilph 2022-03-26 4863
  315

Kauai 여행후기

| 여행기-하와이 15
  • file
Junio206 2022-03-27 2357
  314

카우아이 Kauai 간단 후기

| 여행기-하와이 4
슬로라이프 2022-07-11 983
  313

하와이 (오아후) 초행길 마모님들 덕분에 여행 잘 다녀왔습니다

| 여행기-하와이 31
  • file
캘리드리머 2022-07-01 2303
  312

사진 없는 하와이 오아후 후기

| 여행기-하와이 9
오성호텔 2022-06-28 1156
  311

오아후 6월여행 후기겸 소소한 팁

| 여행기-하와이 10
  • file
수지맘 2022-06-28 1310
  310

처음 써보는 여행기. 4박 5일간의 마우이 여행.

| 여행기-하와이 15
  • file
개친구 2021-12-03 2692
  309

memories @ 마우이 8박 9일 여행 일곱째날

| 여행기-하와이 18
  • file
memories 2019-07-25 1347
  308

사진없는 (운도 조금 없었던) 빅아일랜드 여행기

| 여행기-하와이 7
댄공3A 2022-05-26 1486
  307

짧은 오아후 여행 후기

| 여행기-하와이 3
erestu17 2022-04-15 1298
  306

하와이 오아후 여행후기 (2022년 5월)

| 여행기-하와이 21
  • file
브라운카우 2022-05-15 2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