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eMoa
Search
×

몇군데의 애틀랜타 한식 후기

양돌이, 2019-04-16 13:19:43

조회 수
17994
추천 수
0

안녕하세요-

 

얼마전에 즉흥적으로 애틀랜타에 "오로지!" 한식만을 위해 다녀왔습니다. 아, 물론 곁에 딸린 부록들을 즐겁게 해줘야해서 조지아 아쿠아리움도 들르긴 했어요. 

하지만, 저희의 목적은 순수하게 한식이었습니다. 아이들이 없었으면 정말 식당투어만으로 꽉꽉 채웠을텐데 아쉽네요. 

실질적으로 1박 2일이었고 사실상 가는날은 저녁에 도착해서, 많은 곳을 가지는 못했습니다. 아쿠아리움때문에 점심도 한식으로 하지 못했구요ㅜ 

그래도 "종목"별로 한군데씩 가보려고 했고, 혹시 정보가 도움이 될까해서 올려볼게요.

사진들은 애들때문에 다 테이크아웃해서 호텔에서 먹은 샷들입니다. 

 

곱창전골: 더곱 

말로만 듣던 곱세권 도시.... 양도 많았고, 밑반찬도 맛있었고 너무 만족스러웠습니다. 여러 곱창집 중 여기 고른건 호텔이랑 가까워서...

 

1555242333491.jpg

 

 

치킨: 충만치킨

겁나 매워요. 미국음식들 아무리 맵다고 홍보해도 우리 한국사람들 입엔 기별도 안 가잖아요? 아 여긴 한국인 기준 매운맛이구나.. 느꼈습니다. 

제일 매운 맛으로 시켰거든요. 제 아내가 저보다 매운걸 쪼끔 더 잘 먹는데, 아내도 매워서 고생했어요. 

지금 타이핑하는데도 그때 기분이 생각나서 침샘 과다분비가..

 

1555242335896.jpg

 

돼지국밥: 돈수백

둘째날 아침으로 먹었는데 완전 맛있었어요. 국물도 담백하고 양도 많고, 밑반찬도 맛있었구요. 

 

1555242337538.jpg

 

눈꽃빙수: Snowflake cafe

중국분들이 운영하는 곳 같더라구요. 애들이 빙수 노래를 불러서 갔었는데 그저그랬어요. 

그래도 이런 곳이 지천으로 널린 애틀랜타 한인타운 너무 부러웠습니다ㅜㅜ

1555242349218.jpg

 

 

탕수육: 경미

역시나 호텔에서 제일 가까운 이유로 뽑혔습니다. 소고기탕수육이었는데 쫄깃하고 맛있었어요. 

고기 잘 안먹는 애들도 아기새들 마냥 넙죽넙죽 잘 받아먹었어요. 

 

1555242353304.jpg

 

이외에 Kura 회전초밥집 갔었는데, 첨에 들어가자마자 미국에 이런 곳이ㅜㅜ 하면서 감격의 눈물을 흘리면서 먹었습니다. 

15접시 먹을때마다 좌석 옆에 있는 미니벤딩머신 비슷한 거에서 조그만 상품이 또르르 내려오는데 애들이 완전 흥분해서 재밌었어요. 

둘째가 자기도 받고 싶다고 울고불고 해서 30접시까지 가볼라그랬는데 24접시에서 포기했어요ㅋㅋ

 

족과의동침 족발 강추입니다. 

일반 매운 반반해서 먹었는데 전날 충만치킨 매운맛에 호되게 당해서 단련이 된건지 매운맛도 아주 맛있게 매웠구요.

 

그리고 파리바게트도 갔었는데, 빵 종류가 예상한거 만큼 많지가 않더라구요. 내부는 엄청 넓었어요. 

 

아 그리고 테이크아웃 주문할때 모든 식당이 한국어로 전화를 받으셨던게 너무 신기했습니다. 

메뉴 영어로 뭔지 찾아서 막 되내이면서 전화걸면, 다 바로 한국어로 전화받으시더라구요. 

 

돌아가는 길에는 더이상 한식생각도 나지 않았지만, 또 한식당 없는 곳으로 돌아와서 살다보니 다시 가고 싶네요ㅜㅜ 

그 많은 한인상점들, 식당들, H마트에 시온마켓에 촌동네만 살아본 저희에겐 정말 눈돌아가는 곳이었습니다. 

 

55 댓글

이슬꿈

2019-04-16 13:49:30

아니 그 홍대 돈수백이 애틀란타에 있어요?! 여기도 참 신기한 동네네요;;;;

양돌이

2019-04-16 16:44:55

아 한국에도 있는 곳인가요? 넘 맛있었어요ㅜ

제프

2019-04-16 14:22:33

아틀란타 한식 대박이더라구요... 거기 사시는 분들이 너무 부럽습니다. 곧 가야겠어요 ㅋㅋ

양돌이

2019-04-16 16:45:53

뉴욕/달라스/LA를 가보지 못했지만..

현재까지 가본 곳들 중엔 애틀이 최고네요.

삼발이

2019-04-16 14:26:07

ㅋㅋㅋ 전 달라스이긴 한데 ㅋㅋ 저도 아들때문에 kura sushi 갈때마다 15 접시는 꼭 채워줘야합니다 ㅋㅋㅋ

양돌이

2019-04-16 16:46:52

30접시까지 가야된다고 울부짖었는데, 정말 너무 배불렀어요ㅋㅋ

tobpeople

2021-01-05 00:13:24

저희도 두명이랑 30접시가 늘 목표치입니다.  정말 무섭게 먹어요 Kula만 가면.. 두려워요!!

brookhaven

2019-04-16 14:30:13

충만치킨은 그 크림소스에 양파 올라간게 그나마 나은데 뜨거운 치킨에 차가운 소스를 뿌리니 별로더라구요. 둘루스지점은 양이 좀 많긴한데 가격이 비싸죠. 치킨은 피자굽는 치킨마을이나 스와니에 본본이 더 낫다고 생각합니다. 피굽치마는 간장치킨 맛있고 본본은 어지간한거 다 맛있더라구요! 

 

그리고 중식은 85번 하이웨이 91번 엑싯의 금불이 깐풍기랑 짜장면짬뽕 잘하고 스와니까지 가신다면 삼원각 맛있습니다. 

 

또 빙수는 둘루스의 커피 바이 핸드 좋습니다 ㅎㅎ

 

양돌이

2019-04-16 16:47:36

시간만 많았으면 종목별로 두군데씩은 다녀보고 비교하는건데..

못가본 곳이 너무 많습니다ㅜㅜ

헬로구피

2019-04-16 22:51:39

전 그래서 소스를 찍먹하는게 더 낫더라구요 ㅎㅎ

Eminem

2020-09-03 22:51:05

충만치킨 저는 개인적으로 띠꾸닭(?)이 어니언치킨 다음으로 맛있더라고요 ㅎㅎ

onulwoorinun

2021-01-01 08:29:48

삼원각은 비추요... 뉴욕/뉴저지 살다 왔는데 거기 삼원각 비교도 안됩니다. 탕수육 시켰는데 2분만에 나오고요 (프레쉬하지 않아요 ㅠㅠ) 양도 콤보시키면 엄청 작아요..

 

BBS

2021-01-01 08:39:14

아틀란타 탕수육은 메가마트 food court추천요

brookhaven

2021-01-02 01:14:39

요즘은 왕서방 가고 있습니다 ㅋㅋ 매운 짜장 맛있더라구요

스트로베리콩

2019-04-16 14:56:40

곱창전골! 돼지국밥! ㅠㅠ 먹고싶어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양돌이

2019-04-16 16:48:34

동네 한식당에서 하는 어중간한 한식이 아니더라구요ㅜㅜ

진심 애틀 분들 부러웠어요.

식혜

2019-04-16 15:16:25

-

양돌이

2019-04-16 16:49:44

나름 검색해서 리스트 만들고 갔는데 여기에 최종정리본이 있었네요ㅋㅋ

아 족과의동침 족발도 먹었는데 사진이 없었네요. 

족발 진짜 괜찮았어요. 

도코

2019-07-14 20:22:40

이거 보고 감사한 마음 갖고 출장 갔을 때 몇군데 찾아봤습니다.

 

감자탕 좋아해서 '서라벌' 그리고 '애향' 두 군데서 먹어봤는데, 제 입맛에는 서라벌이 좀 덜 자극적이고 간이 저에겐 좋았습니다.

 

그리고 '돈수백'가서 돼지국밥은 안먹고 괜히 그날따라 '매운 등갈비찜'이 눈에 꽃혀서 먹었는데, 엄~~청 매웠습니다.ㅠ 그래도 맛이 있어서 먹었는데, 역시나 속이 좀 쓰리더라구요. 담엔 돼지국밥 먹어야지.. (전반적으로 깔끔하고 좋았어요.)

 

이번 출장엔 시간도 좀 여유롭지 못하고 곱창구이가 별로 안땡겨서 '장수장'에 가서 간단하게 '곱창순두부' 먹었는데, 여기가 참 매력적이더라구요. '담백'하면서도 뭔가 살짝 깊이 있는 솜씨가 느껴지는 식사였습니다. 다른 메뉴도 먹어보고 싶더라구요.

 

무엇보다 애틀란타는 가격들이 참 착한 것 같아서 항상 가성비에 대해 기분 좋은 것 같아요.

tobpeople

2021-01-05 00:16:20

2012년도에 아틀란타 떠났는데...

 

한식= 장수장은 정말 맛있는 곳이었습니다.

 

분식집이 하나 있었는데,  찾아보니 아직도 있는거 같은데..

 

단무지인데, 정말 맛있었던 기억이 나는데요... 거기 전 추천합니다.

I빌맆I캔Fly

2019-04-16 16:47:32

LA/뉴욕 뉴저지 가시면 심장마비 오시겠어요 ㅋㅋ

양돌이

2019-04-16 16:51:49

한식땜에 심장마비 올 그 날을 기대합니다ㅋㅋ

내년에 뉴욕에서 잠시 있을 가능성도 있는데.. 거기 살면 한식 사먹을 돈이 있으려나 모르겠네요ㅜㅜㅋㅋ 슬픕니다.

미치마우스

2021-01-02 04:42:51

저도 테네시 깡촌에 살아서 일년에 한번 둘루스 갈때면 그야말로 환장을 하고 한식을 흡입하고 옵니다. 식료품은 왜 또 그리 싼건지... 새삼 서러움이...

Opeth

2019-04-16 17:10:18

돈수백 굳굳

양돌이

2019-07-31 07:28:31

정말 맛있었어요- 강추집이에요:)

헬로구피

2019-04-16 22:50:41

빵집은 트리스토리가 파리바게트보단 더 낫더라구요..ㅎㅎ돈수백은 저의 최애 식당....ㅋㅋ

양돌이

2019-07-31 07:28:46

트리스토리를 안가고 파리바겟을 갔었네요ㅜㅜㅋㅋ

내일은건물주

2019-04-16 23:30:04

저는 서라벌가서 아주맛있게 먹었던 기억이있네요

다음에갈때는 돈수백 꼭가봐야겠네요

양돌이

2019-07-31 07:28:59

네 돈수백은 꼭 가보세요 다음에! :)

Finrod

2019-07-15 02:34:46

애틀랜타 갈 때마다 눈 돌아가요 222

양돌이

2019-07-31 07:29:11

그렇습니다.. 저희에게도 신세계였어요. 

모찌모찌

2019-07-15 03:20:04

Kura 회전초밥집은 가격은 어떤가요?

미국에서 회전초밥집 찾기가 너무힘드네요ㅠㅠ

양돌이

2019-07-31 07:29:50

어른 둘 (거의 안먹는) 4살 2살 아이들 데리고 가서 40불? 나왔던거 같아요. 제가 그리고 좀 초밥 많이 먹는 편인데 가격은 괜찮았어요!

AncientMan

2019-07-31 07:46:11

뉴저지/엘에이 부근에 비해 전문 맛집은 부족하지만 가격이 10% 이상 많게는 30%정도까지도 차이가 납니다. 팁까지 하면 갭이 더 커지지요.

거기다가 양도 너무 적어요. 면류는 거의 애틀랜타 미디엄 사이즈가 뉴저지 가면 라지로 둔갑할 정도...

 

북부 애틀랜타에 살면서 뉴저지 쪽으로 출장을 종종 가는데, 항상 느끼는게 맛집은 뉴저지가 더 많지만 가격이 너무 비싸군...하는 생각입니다.

 

캘리도 가보고 시카고에 한인타운 크다는데 거긴 못가봤습니다만, 길 가다가 점심시간 외에도 출출하다고 한식집 들어가서 10불선에 배불리 먹을 수 있는 장소는 애틀랜타가 유일한 듯합니다.

양돌이

2019-07-31 17:40:18

그러게요- 한인타운 만큼은 애틀랜타가 어디에도 꿀리지않는 것 같습니다ㅋㅋ

 

playoff

2020-09-03 22:21:00

위에 나온 맛집들 몇군데 테이크아웃해서 먹었는데 대부분 만족합니다.

혹시 애틀란타 근처 수육이나 보쌈 잘하는 식당 추천 받을 수 있을까요?

이번주도 고기가 땡깁니다. :)

브룻이

2020-09-03 23:01:15

보쌈은 모르겠고 족발은 족과의 동침이 괜찮았어요. 보쌈도 하지 않을까요? 9A6218F5-50D4-4C6B-8353-3505DB983FD2.jpeg

playoff

2020-09-03 23:12:24

감사합니다. 여기 족발이 참 맛있지요.

아무래도 여기서 보쌈 한번 사다 먹어봐야겠네요.

싹쓰리

2020-09-03 23:43:27

보쌈있습니다. 족발은 족과의 동침에서 반반이 진리라는... 보니까 또 먹고 싶네요...ㅎㅎ

호보스콘

2021-01-01 07:25:10

저 족발 ㅜㅜ 진짜 먹음직 스럽네요

세머이

2021-01-01 06:10:32

돈수백 정말 비추입니다.. 제 지인이라면 절대 가지말라고 말릴것 같네요.

 

오랜만에 아틀란타에 갈 일이 생겨서, 어떤 맛난것을 먹을까 고민고민 & 검색 끝에 이 글을 읽고 돈수백에 갔습니다. 인터넷에서 검색한 가격보다 전체적으로  3~5불씩 인상되어있길래 조금 놀라긴 했지만 그래도 마모에서 많이들 칭찬하신 곳이라 가격 개의치 않고 기대하는 마음으로 순대국(순대only 거듭요청), 돼지김치찌게, 왕찐만두를 시켰습니다.

 

왕만두는 일단 속이 덜 익어 핑크빛 돼지고기 색깔이 선명해서 깜짝놀라 말씀드렸는데, 처음에는 핑크빛만두를 그대로 (전자렌지나 냄비에) 데워주실 것 처럼 말씀하셔서 조금 당황했는데, 다행히 새 만두로 다시 쪄 주셨습니다. (식사 다 끝날때쯤 다시 나온건 좀 아쉬웠네요). 새 만두를 받고 이번에는 다 익었는지 확인하기 위해 반을 갈랐는데, 이번에는 머리카락이 똬악... 보통 음식점에서 말 꺼내는걸 되게 힘들어 하는 타입이라 두번 말 꺼내기도 너무 스트레스 받고 그래서 그냥 안 먹고 말았습니다.

 

순대국은 사골국물에 물을 반쯤 탄것 같이 너무 묽어서 순대국의 뽀얀 국물 맛은 거의 안 나서 너무 별로였어요..ㅜ 디씨지역의 토속촌/토속집 자주 갔었고 서부지역의 무봉리순댓국 같은데서 먹은것이 유난히 맛난거였고, 원래는 순댓국이 이렇게 묽은거였는지 헷갈렸네요. 코비드 때문인지 소금같은 것도 안주셔서 그런지 몰라도 정말 밍숭맹숭 했습니다.
 

그리고 주문 할 때 분명히 돼지고기 없이 순대만 이라고 반복요청했고 주문받으시는분께서도 reiterate해주셨었는데 주문이 제대로 안 들어갔더군요. 식당에서 컴플레인 하거나 수정요청 그런거 정말 안해봤고 말 꺼내는것도 힘들어하는 소심한 성격이라 그냥 먹을까 열번넘게 고민하다가 워낙 확실히 요청했던 부분이라 용기내 여쭤봤더니, 그대로 들고 가서 그릇에 있던 돼지고기만 꺼내고 다시 갖다주신것 같더라고요 (미쳐 못 건진 돼지고기들이 남아있었거든요). 돼지고기 빠진만큼 순대를 더 주시는 곳도 있지만 여긴 그렇지도 않았고요.  그리고 그렇게 휘저어서인지 그나마 몇조각 있던 순대들도 다 터지고 부셔져서 1조각 빼고는 정말 순대가 다 터진채로 다시나왔어요.. 조금 짜증났지만... 이런 얘기 confront하는걸 정말 잘 못해서.. 그냥 당면이 들어있는 국밥이다 생각하고 먹으려는데, 그나마 옆구리 다 터진 순대도 너무 bland하더라구요.. 순대좋아해서 미국에서 방문하는 도시 마다 순대/순댓국 먹어봤는데 돈수백에서 먹은 순대/순댓국이 제일 별로였던것 같습니다. 다른 메뉴는 모르겠지만 돈수백에서 순대/순댓국류는 정말 비추입니다. 돈 낭비에요. 저도 결국 몇숟갈 깨작깨작하다가 다 남기고 왔어요ㅜㅜ

엘칼라파테

2021-01-01 07:21:30

이정도까지 겪어보진 않았지만, 저도 돈수백은 조금 과평가 되어있다고 생각됩니다. 특히 국밥류는 그냥 so so에요..

onulwoorinun

2021-01-01 08:33:20

저도 뉴저지 살다가 하도 괜찬다해서 먹어봤는데 그냥 그랬어요. 개인적으론 중화요리나, 회, 국밥같은건 (전체적으로) 뉴저지가 훨씬 맛있는것 같습니다.   이사온이후 일년반동안 여러군데 먹어볼때마다 몇프로씩 실망합니다..ㅠㅠ

BBS

2021-01-02 03:01:21

작년 10월 뉴저지 한타다녀왔는데, 몇년전 보다 휠씬 맛들이 좋아졌습니다. 제 생각으론 아틀란타 보다 훨 맛있고요.

아틀란타가 몇년전까지 괞찬은 식당들이 많았는데, 선수들은 다 손털고 나가고 맛들이 다 고만고만 합니다.

특별히 맛집이 없다는게 정설인듯합니다.

포에버

2021-01-02 01:54:03

순대국 맛없는건 저도 동감입니다. 아틀란타 다른 음식점에서 파는 순대국도 별로인데, 특히 돈수백 순대국은.... 역대급이었습니다. 

포에버

2021-06-07 21:00:47

지난 주말 최근에 오픈한 무봉리 순대국을 먹어봤는데, 한국에서 먹어봤던 순대국이랑 비슷했습니다. 맛있었어요. 아틀란타 근방에서 먹을 수 있는 순대국중엔 최선인듯 합니다.... 다만 좀 비싼 편인듯 합니다. 

샤교수

2021-01-01 08:44:39

최근 느낀 점은 윗분 말씀대로 돈수백은 예전과 많이 달라진것 같습니다. 저도 비추합니다.

 

충만은 맛이 여전히 있기는 한데 먹으면 배가 아픈 증상이 반복됩니다. 저만 그런게 아니라 같은 먹은 사람도 그렇고 먹으면 배탈이 나는데 이게 3번 연속 그렇게 되니 충만도 꺼리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한 몇개월전에 먹었을때도 살에서 뭔가 이상한 냄새가 났는데 뭔지 몰라서 그냥 괜찮겠거니 하고 먹었었거든요.. 그이후로는 냄새가 그렇게 나지는 않았지만 가끔 살 뜯을때 냄새가 나더라고요...

 

경미는 안가봤는데 가보고 싶네요.. 그리고 족과의동침은 저도 추천드립니다 ㅎㅎ 안간지 오래됐는데 한번 가봐야겠네요.

라즈라즈쿵

2021-01-02 09:18:04

저도 충만치킨 먹으니까 배가 아프더라고요.. 원래 뭘 먹어도 배가 잘 아프진 않은 타입인데..

샤교수

2021-01-04 20:11:29

저랑 같이 먹은 사람들이 그런 증상을 2-3번 겪으니까 더이상 못먹겠더라고요.... ㅜㅜ

brookhaven

2021-01-04 21:18:08

충만은 넘 불친절해서 안갑니다. BBQ 애용중인데 치킨도 맛있지만 떡볶이가 대박이더라구요 ㄷㄷ

돌고도는핫딜

2021-01-04 20:47:24

경미는 주인 바뀌고선 정말 맛없어졌어요..ㅠㅠ 맛있는 중국집 아시는분??

playoff

2021-01-04 21:46:49

족과의 동침 Duluth 둘루스와 Suwanee 스와니 두개의 지점이 있습니다.

개인적인 입맛으로는 둘루스 지점이 더욱 부드럽고 맛있습니다.

스와니 지점은 지난 두번의 경험으로는 두번 다 고기가 약간 질기고 퍽퍽했습니다.

참고하세요. 

ddari3

2021-01-05 00:34:02

전 지나가다 둘루스점 너무 먹고 싶었는데 화요일이라 휴무더라고요. 스와니갔는데 그래도 맛있었습니다. 혹시 저처럼 멀리서 오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포장해서 다담날 먹어도 맛났어요.

돌고도는핫딜

2021-06-07 23:29:10

앗 이더운 여름에 냉면집이 추가 되어야할거 같네요 ㅋㅋ

삼봉냉면 추천합니다~~

정혜원

2023-06-06 01:01:07

무봉리 돼지국밥 나쁘지 않았습니다

 

목록

Page 1 / 11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적단의 기초 | 검색하기 + 질문 글 작성하기

| 정보 33
  • file
ReitnorF 2023-07-16 30975
  공지

게시판의 암묵적인 규칙들 (신규 회원 필독 요망)

| 필독 110
bn 2022-10-30 55975
  공지

리퍼럴 글은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77460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2024-01-01)

| 정보 180
ReitnorF 2020-06-25 176285
  213

Lady M 팝업 스토어 Johns creek, GA (Atlanta)

| 정보-맛집 8
J.Crew 2024-03-29 1104
  212

Omakase by Yun in ATL

| 정보-맛집 12
  • file
참울타리 2024-03-26 1422
  211

파리 여행중 갔던 맛집들 총정리

| 정보-맛집 39
  • file
빛나는웰시코기 2021-08-19 10978
  210

미국에서 먹는 곱창 (곱세권 이야기)

| 정보-맛집 181
제프 2019-02-12 21570
  209

2021년 라스베가스 식당들 후기

| 정보-맛집 56
  • file
랑조 2021-08-05 23565
  208

Snow's BBQ경험기 + Kalahari indoor water park (the biggest in NA)

| 정보-맛집 16
im808kim 2022-02-04 1947
  207

별책부록: 제가 가장 뉴욕 맨하탄 같다고 생각하는 식당-Manhatta

| 정보-맛집 9
Monica 2024-02-09 2381
  206

사진없는 서울 미쉐린 가이드 1인 투어

| 정보-맛집 8
우냉 2024-01-05 1788
  205

[살짝 수정] 깨알팁: 맨하탄 돼지곰탕집 Okdongsik [옥동식]

| 정보-맛집 26
  • file
verigut 2023-04-11 5806
  204

몬트리올 맛집 정보

| 정보-맛집 27
성게 2020-09-25 4014
  203

강추 조지아 한국 그로서리 - 하준농원

| 정보-맛집 19
참울타리 2020-02-05 5736
  202

아틀란타 둘루스 한식투어!

| 정보-맛집 25
  • file
골든키위 2019-11-29 6153
  201

뉴욕 롱아일랜드 맛집을 정리해보면 어떨까 합니다.

| 정보-맛집 34
동동아빠 2022-07-16 5458
  200

어느 통닭집 이야기

| 정보-맛집 60
edta450 2014-02-04 8360
  199

마일모아 와인방 오픈

| 정보-맛집 13
티모 2020-08-13 4303
  198

(망딜) 크리스피 크림 도넛 (Original glazed) 한 더즌 사면 한 더즌에 86센트

| 정보-맛집 17
  • file
24시간 2023-07-14 1567
  197

교토 맛집/관광지 후기

| 정보-맛집 13
  • file
snim 2018-07-28 2319
  196

▶ 몇군데의 애틀랜타 한식 후기

| 정보-맛집 55
  • file
양돌이 2019-04-16 17994
  195

포틀랜드 (Portland, OR) 맛집들

| 정보-맛집 38
moooo 2022-02-06 8507
  194

cherimoya ? 모야모야 이게 뭐야 - 치리모야

| 정보-맛집 17
henlover 2023-03-07 27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