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eMoa.com

돈 되는 마일리지 정보

  • 늦지 않았음을… 여름 방학 한국 발권하기

      '먼저 노래 하나 듣고 시작할께요. 1991년을 강타한 그 노래, "늦지 않았음을."  아닌 밤에 홍두깨도 아니고 갑자기 왜 거의 30년전 노래냐구요?  딱 맞아 떨어지는 내용은 아니지만, 오늘 주제인 "늦지 않았음을"과 일맥상통해서 한 번 골라봤습니다.  요즘 뒤늦게 여름 한국행 마일리지 항공권 알아보시는 분들 많으실 거에요. 이미 늦은 것은 아닌가 걱정하시는 분들도 많으실 것이구요.  물론 늦긴 했습니다만, 연휴 […]

  • 동경 주요 호텔 – 어린이 투숙 가능 여부 정리

      Citi-AA 카드 6만 오퍼가 조만간 종료된다는 소식이 영어권 블로거들로부터 나왔습니다. Citi의 경우 링크가 없어진다고 하더라도 좀비 링크라는 링크들이 살아 있는 경우들이 많았습니다만, 요즘 보너스 경쟁에서 발을 아예 빼는 것이 Citi의 새로운 전략이라는 점을 고려하면 이후에도 그럴런지는 모르겠습니다.  AA 마일 생각하셨던 분들은 진지하게 생각해 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개인 카드의 경우 운이 좋으면 75,000 […]

  • 미국에서 첫 신용카드 만들기, ver. 4.0

      세상의 모든 일이 그러하듯 미국에서 신용카드 (credit card)를 만드는 것도 첫 단추를 잘 끼워야 합니다. 1) 첫 단추를 잘 못 끼운다고 해서 세상이 망하거나 큰 일이 나는 것은 아니겠습니다만, 쉽게 갈 수 있는 길을 멀리 돌아가게 되면 그 과정에서 시간과 노력이 배로 들게 마련이구요.  2) 더불어 지난 2-3년 사이에 체이스 5/24 '규정'으로 대표되는 급격한 신용 […]

  • 가구는 Citi 카드로 구입하세요: Price Rewind 후기

      구입 직후 바로 반납할 가능성이 있거나 이후 워런티 서비스를 받아야 할 가능성이 높은 전자 제품의 경우 가급적 SPG 카드와 같은 아멕스 카드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늘 추천을 드리고 있습니다. (이후에 별도로 글을 올리겠습니다만, SPG 개인 카드의 경우는 '조만간' 발급이 중단될 가능성이 있다는 이야기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상세설명: SPG 개인 카드 바로 아멕스의 리턴 보장 서비스와 […]

  • IHG 포인트 차감액 인상 예정: 1월 15일까지 예약하세요

      날이면 날마다 오는 포인트 디밸류 (devaluation) 소식입니다. 게시판에 shilph님께서 발빠르게 소식을 전해주신 것처럼 이번엔 IHG 인데요. 간단하게 정리하면,  1) 1월 16일부터 상당수 IHG 호텔의 포인트 차감액이 인상이 되는데, 2)  기존에 가장 높은 등급 호텔의 경우 1박 무료 투숙에 6만 포인트가 필요했는데 이제는 7만 포인트가 필요하다 하구요.  3) 그 외에도 미국을 비롯한 전세계 수백개의 호텔들이 대부분 5,000에서 […]

  • UR을 1.5센트로 사용해서 항공권 예약하기

      UR 포인트와 같은 변신 가능 포인트의 가치를 (큰 고민 없이) 극대화하는 것은 항공사 마일리지로 전환해서 비지니스나 일등석 항공권을 발권하는 것입니다. 비지니스 항공권은 요즘 가격이 많이 떨어졌다고 하더라도 미국-한국 왕복에 국적기는 여전히 3,000불 정도는 하구요. 그렇기 때문에 대한항공 마일 왕복 125,000 마일을 사용하게 되면 마일당 대략 2.5센트에서 3센트까지는 가치를 뽑아낸다고 할 수 있습니다.  바로가기: 돌돔으로 […]

  • 2018 신년 이벤트 당첨자 발표

      토요일 밤에 마감된 2018년 신년 이벤트에 1,500명 가까운 많은 많은 분들이 응모를 해주셨습니다.  갈수록 어려워지는 마일 환경에도 불구하고 늘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보여주시는 마적단 분들의 댓글을 통해서 잠시나마 마음 따듯해지는 며칠이었습니다.  2018년 계획에 대해 시간과 정성을 들여 댓글 남겨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구요. 직접 한 분 한 분께 고맙다는 말씀을 드리지 못함을 용서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추첨 소프트웨어의 이상 작동으로 인해서 발표가 몇 시간 […]

  • 종료: 신년 이벤트

      업데이트 (1/6/2018) 11:29 CST 이벤트 마감하고 바로 당첨자를 뽑을려고 했습니다만, 지난 몇 년간 문제 없이 사용해 오던 Pick Giveaway Winner 프로그램의 기술적인 이상으로 당첨자를 정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한시라도 빨리 이 plugin을 고쳐서 당첨자를 발표하도록 하겠습니다. 미리 확인하지 못한 점 사과드립니다.  2018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2017년 한 해도 마일모아 블로그 잊지 않고 찾아 주신 것 감사드리구요. […]

  • ANA 일등석 발권, 탑승 후기

      마일리지 덕분에 제가 팔자에 없는 일등석도 서너 번 타보고, 비지니스는 여러번 탑승을 했습니다만, 비행기를 타면 탈수록 느끼는 것은 '비지니스면 정말 충분하다. 더 바랄게 없다'라는 깨달음입니다. 이코노미와 비지니스의 차이는 정말 하늘과 땅 차이라고 하겠지만, 비지니스와 일등석은 (제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그 차이가 그리 크지 않다고 느끼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등석을 타야하는 경우들이 종종 있는데요.  하나는 비지니스 […]

  • 백화점, Walmart: 4분기 등록 잊지 마세요 (12/14)

      프리덤 카드 4사분기 프로모션 등록 마감일이 이번 목요일 12월 14일입니다.  이미 다들 등록을 하셨을 것이라 생각합니다만, 예년의 경험에 비추어보면 막판까지 미뤄두신 분들이 꽤 많으시더라구요.  분기 등록 여부는 체이스 홈페이지에 로그인 하신 다음에 프리덤 카드의 상세 내역을 보시면 확인하실 수 있는데요. 제대로 등록이 되었다면 아래 이미지에 보시는 것처럼 Activated 라고 표시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만약 not activated로 […]

  • 매리엇 연례 숙박권 사용 후기: 판교 코트야드

      신용카드 받고 또 받기가 갈수록 어려워지면서, 매년 갱신 보너스 (retention bonus) 에 해당하는 혜택이 고정적으로 딸려오는 카드의 가치가 점점 높아지는 상황입니다.   요런 기능은 항공 마일리지 카드보다는 호텔 카드가 주로 그러한데요. 이 호텔 카드들 중에서도 순위가 있습니다.  별도의 카드 사용 금액 규정 없이 등급 제한이 없는 숙박권이 2년차부터 매년 한 장씩 나오는 IHG 카드가 단연 […]

  • AA 6만 사인업 보너스 날린 사연

      원숭이도 나무에서 떨어진다고, 마적질 17년만에 큰 오점을 남기고 말았습니다. Citi-AA 카드를 2년만에 승인을 받았지만, 사인업을 못 받게 되었다는 슬픈 사연인데요 ㅠㅠ 오늘은 저처럼 하시지 말라는 차원에서 이야기를 풀어볼까 합니다.  1. 11월 1일 카드 신청, 전화 승인  요즘 AA 마일 쓸수가 없다는 이야기들이 많이 나오곤 합니다만, 전 기회가 될 때마다 AA 마일을 꾸준히 모으고 있습니다.  […]

  • Annual credit 미리 미리 챙기세요

      2017년도 이제 겨우 두 달이 남았습니다. 한 해가 저문다는 것은 2017년이 가기전에 찾아먹어야 할 것을 정리해야 할 것을 꼼꼼하게 찾아서 깔끔하게 마무리를 해야 한다는 의미라고도 하겠는데요. 오늘 글은 신용카드의 annual credit을 미리미리 챙기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에 대한 글입니다. 같은 주제의 글을 작년 11월 말에 올렸는데 이미 시간이 너무 촉박해서 annual credit을 못 챙기신 분들이 […]

  • 델타 최대 7만 오퍼: 친구 추천 링크는 1월까지

      업데이트 (11/8/2017) 델타 최대 7만 오퍼 공식 오퍼는 종료가 되었습니다만, 친구 추천 링크를 사용할 경우 내년 1월말까지 카드 신청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게시판의 친구 추천 링크를 사용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바로가기: 게시판 델타 카드 친구 추천 링크 =================================  아멕스 델타 카드 최대 7만 마일 오퍼가 수요일, 11월 8일에 종료된다고 합니다. 이번 오퍼는 골드 카드의 경우는 […]

  • 그 때는 맞고 지금은 틀리다: 최신 규정 정리

      오늘 글의 제목은 홍상수 감독의 2015년 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에서 빌려온 것입니다 (띄어쓰기가 되어 있지 않은 것은 실수가 아닌 감독이 일부러 그렇게 한 것이라고 하네요).  하루가 멀다하고 규정이 바뀌는 것이 마일, 포인트 세계의 가장 중요한 특징인지라, 항상 최신의 정보를 숙지하고 있는 것이 정말 중요한데요.  마일모아 사이트를 쭉 구독하신 분이 아니신 분들은 검색 결과에 걸리는 내용만 보시고 몇 […]

  • UA 엘리트가 아쉬울 때: Club 카드

      지금으로부터 5년 전에 "United 엘리트가 아쉬울 때: UA Club Card"라는 글을 올린 적이 있습니다. 연회비 395불짜리 카드지만 혜택이 좋기 때문에 사인업 보너스가 없어도 첫 해 연회비가 면제가 된다면 1년 정도는 써볼만한 카드라는 내용으로 올린 글이었는데요. 그 글을 제가 5년이 지나서 리사이클링 하게 될 줄은 정말 생각도 못했습니다. 카드사들도 어느 영업조직과 마찬가지로 2017년에 채워야 하는 […]

한동안 마지막? Marriott 프로모션, 80K + 7.5K

마일모아 On February - 11 - 2016

  오늘은 나쁜 소식 하나와 좋은 소식 하나가 있습니다. 먼저 나쁜 소식부터 전해 드릴께요  ㅠㅠ 마적단의 가슴을 아프게 했던 체이스의 2년 / 5개 규정을 알고 계시죠?  체이스에서 공식적으로 발표를 한 적이 없기 때문에 '규정' 이라고 하기는 뭐하지만, 여튼 지난 2년간 5개 이상의 카드를 만든 경우 UR 포인트가 적립되는 샤프 카드와 프리덤은 승인이 거의 불가능하다는 규정입니다. 그나마 […]

  American 항공이 오는 2월 11일부터 LA-하네다 (HND) 논스탑 항공편 운항을 시작합니다. AA 회원이신 분들은 이메일 다들 받으셨죠?  운항 시간은  LA에서 오후 6시 출발, 하네다에는 다음 날 밤 11시 도착  하네다에서는 새벽 1:30분 출발, LA에는 전날 오후 6:20분 도착입니다.  이 노선에는 완전 새 비행기 787 기종이 투입되구요. 새 기종이라서 좌석도 비지니스의 경우에는 180도 누워가는 full-flat 좌석이 들어갑니다. […]

  이거 혹시 저만 모르고 있다가 완전 뒷북인지는 모르겠습니다만, 대한항공 홈페이지에서 이제 이원구간 마일리지 예약이 에러 없이 가능합니다. 완전 좋은 소식인데요! '홈페이지에서 마일리지 예약이 가능하다는 것이 새로운 소식이라니, 웬열!' 하시는 분들을 위해서 먼저 잠시 배경 설명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작년 10월. "발상의 전환: 이원구간을 이용한 국적 항공사 여름 성수기 피하기" 글을 기억하실 것이라 생각합니다. 2015년에 작성해서 올린 80여개의 대문글 가운데 "나도 […]

  거리제 마일리지 프로그램의 최고봉 British Airways의 꿀노선 하나가 2월 2일자로 사라집니다. BA의 파트너 항공사인 American Airlines, Alaska Airlines가 운항하는 직항 초단거리 노선 (4,500 포인트 구간)을 노리고 계셨던 분들은 더 미루지 마시고 지금 당장, 롸잇 나우! 발권을 서두르시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이게 무슨 소리인가 싶으신 분들 계시죠?  보다 상세한 설명 들어갑니다.  지금으로부터 어언 5년전인, 2011년 11월 15일.  British […]

  미국 생활이 15년 이상 넘어가시는 분들은 미국 공항이 주던 자유로움을 기억하시는 분들이 계실거에요. 2001년 9월 11일 이전에는 탑승권이 없어도 아주 간단한 보안 검색만 거치고 나면 탑승 게이트 앞까지 자유롭게 들어갈 수 있었거든요. 그래서 누구 마중을 나가거나 배웅을 하게 되면 지금처럼 보안 검색대 앞에서 인사하고 헤어지는 것이 아니라, 게이트 코 앞까지 가서 만나서 인사하고 그랬던 시절이었구요. […]

  기름 값이 바닥을 모를 정도로 떨어지고 있습니다. '기름 값이 떨어지면 항공사의 유류할증료도 당연히 떨어지거나 없어져야 하는 것 아니겠는가'라고 생각하시는 분들 많으실텐데요. 이 질문에 대한 답은 "well, not really… it depends" 라고 해야 할 것 같습니다.  우선 정부가 유류할증료에 대해서 별도의 규제를 하지 않는 대서양 횡단 노선 같은 경우는 유가하락과 관계 없이 항공사들이 carrier surcharge라는 귀에 달면 귀걸이 코에 […]

2016년 신년 이벤트 당첨자 발표

마일모아 On January - 7 - 2016

  2016년 신년 이벤트에 1,200명이 넘는 많은 분들이 참가해 주셨습니다.  처음에는 말도 안되는 사기인줄 알았는데 마일리지로 한국 가는 재미가 쏠쏠하다는 사연에서, 장인, 장모님 비지니스 항공권 발권해 드리고 반찬이 달라졌다는 사연까지. 정성이 담긴 댓글 하나 하나 감사한 마음으로 꼼꼼하게 읽었습니다.   귀한 코멘트 남겨주신 마적단  분들 한 분 한 분에게 머리 숙여 감사한다는 말씀 드리고 싶구요. 앞으로도 돈되는 정보 빠르고 […]

Categories: featured,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