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0) ANA RTW 공부중입니다. 이 루팅 될까요?

티메, 2018-04-25 18:59:07

조회 수
2531
추천 수
0

11월10일 2018년 구상해본 루팅

 

1. SFO-NRT (ANA)

2. NRT-BKK (Thai, ANA)

3. BKK-TPE (Thai, EVA)

4. TPE-ICN (Thai, EVA, OZ) 

5. ICN-IST (OZ)

6. IST-BCN (Turkish)

7. BCN-FRA (LH)

8. ???-ORD/EWR 

 

Total Distance : <22,000 miles (=MR 125K)

Estimated Tax and Fees: $700 

궁금한게 두가지 있습니다.

1. 1번부터 4번까지 백트래킹으로 잡힐까 걱정인데, 이게 괜찮은 루팅인걸까요?

2. 마지막 8번 유럽출발 미국동부 도착으로 유할을 피할수있고, 자리도 괜찮은 항공사가 있을까요? UA몇번 뒤져봤는데 자리가 없어요;;

 

 

 

 

 

 

 

----------------------------------------------------------------------------------

 

주저리 주저리..

 

또 다시 MR 200K가 가까워 지면서 이것도 조만간 털어야지 하면서 마일모아 처음들어왔을때 스크랩했던 RTW글을 정독합니다. 많은분들이 좋은 후기를 올려주셔서 공부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어요. 마일모아에 있는 RTW 관련글은 다 읽어봤구요, 잘 할줄모르는 플톡이나 레딧에서도 발권 사례, 백트래킹등 룰을 숙지하기위해 시간을 많이 썼어요 -_-;; 사실 MR 95K로 아시아나 비즈타고 한국다녀올때가 작년 요맘때였는데, 그때만해도 95K 모일때마다 한국에 가야지 (ㅋㅋ) 이러면서 속이 편했죠, 아무것도 몰라도 그건 발권하기 참 쉽더군요. 

 

그때만해도 마일리지를 왜 사지? 이런 마인드 였는데, 지금은 마일도 좀 땡기고, 효율 높이려 노력하고 전반적으로 마적질에 손이 더 많이 가더라구요. 그런데 제일 큰 문제는 이게 완전 중독성있고, 스트레스 크지만, 무지하게 재밌습니다. 개인적으로 술을 안좋아해서 몇번 몇번 다니던 파티도 안다니고, 금요일밤에 알라스카 루팅 검색하고 있는 제 자신을 보면서, 참 웃기다(?) 생각되더군요. 그래도 좋습니다, 도박 안하는게 어디에요?

 

여차저차해서 ANA RTW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밑에 적어놓은것들은 여러 웹사이트들을 돌아다니면서 정리하고 제가 IATA툴에도 직접 넣어서 확인, Google flights 로 공항마다 다니는 항공사 확인, GCmap 으로 거리 확인도 한 데이터들이에요. 틀린점이 있으면 지적 부탁드려요^^ 

 

ANA RTW 룰

1. 8번까지 스탑오버 가능 (유럽내에서 3번)

2. 같은존이면 백트래픽 가능 (ex: 유럽내, 혹은 아시아권 내)

3. 오픈조를 할시 전체마일리지에 카운트안됨, 다만 스탑오버로 간주 (예: 파리 도착 -> 파리에서 기차로 프랑크푸르트 이동 -> 프랑크푸르트 출발 하는경우 "파리에서 기차로 프랑크푸르트 이동"하는 거리는 전체마일리지에 카운트안됨)

4. 북미에서 출발시 북미로 도착; 다만 오픈조가능 (예: 뉴욕 출발 LA 도착) 

5. 전화로만 발권가능

6. 루팅, 탑승객, 항공사 등등 못바꿈, 바꿀수있는건 같은 루팅의 날짜뿐, 출발 3일전까지 날짜 변경 가능

7. 취소시 3000 마일리지 , 첫 여정이라도 탑승시 환불 안됨 

8. 세그먼트 숫자 제한 없음 12개, 오픈조 4개까지 (hk님 감사드려요!) 

9. 직항말고 경유를 하게되면, 경유하는 전체 비행거리가 전체여정(Total Miles) 거리에 카운트 됩니다. 예: BKK-SIN-DEL 일 경우 BKK-SIN-DEL 전체를 카운트! 

 

 

유할 피하기 : Air China, Air New Zealand, Avianca, Copq, United (Except to Asia)

Deparing Tax:

  • 미국 출발시: $5.6 으로 걱정 안해도 됨
  • 유럽 출발시: 런던이 제일 비쌈($200) / 프랑스와 런던은 비즈와 퍼스트에게 더 비싼 택스를 부과함 / 직항일 경우 쌈. 자세한 자료는 여기를 (2015년 자료)

추천항공사:

  • 북미 - 유럽 : UA, Air Canada
  • 북미 - 아시아 : ANA, UA, Air Canada, Air China
  • 북미 - 대양주 : Air New Zealand, UA (좌석찾기 헬)
  • 유럽 - 아시아: Air China, ANA, LOT
  • 북미 - 남미 : United, Air canada, Copa, Avianca
  • 남미 - 유럽 : Aianca, Lufthansa 
  • 아시아 - 아시아 : ANA, Thai (Thai는 유럽-아시아 부분은 유할폭탄인데 아시아 내에서 움직이는 YQ는 정말 쌉니다.) 

보고 있는 루팅

  • SFO - ORD - FRA - PEK - NRT - HNL - LAX 총 18746 miles // 서부에서 유럽가는 직항 찾기 힘들때, 시카고에서 친구방문후 
    • SFO-ORD (UA) , ORD - FRA (UA) , FRA - PEK (CA) , PEK - NRT (ANA?) , NRT - HNL (미정), HNL - LAX (Hawaiian/UA) 

 

  • SFO - ORD - FRA - IST - ICN - SFO 총 17,951 miles // 마찬가지로 서부에서 유럽가기 힘들때
    • SFO-ORD (UA), ORD - FRA (UA), FRA - IST (LH), IST - ICN(OZ), ICN-SFO (OZ)
      • 유럽내 여러 공항을 찍어봤는데 한국오는 옵션은 이스탄불에서 오는 OZ가 YQ가 현저히 적더군요.

 

  • SFO - LHR - FRA - HND/ NRT - YYC - SFO 총 17,574 miles // 저번에 병나서 캐나다 못가본 티메;; 
    • SFO -LHR (UA), LHR - FRA(LH), FRA - HND (ANA), 오픈조 NRT - YYC (AC) , YYC - SFO (AC)
      • 유럽-일본 ANA YQ는 아시아나 급으로 준수합니다. 아직 스얼 RTW에 전 일정을 넣어보지 못해서 전체 유할등은 확인 못했습니다.

 

  • SFO - LHR - FRA - HND - GMP/ICN - ICN - NRT - YYC - SFO 총 19,002 miles // 한국방문, 이 경우에는 유럽내에서 한번 더 이동하던지 해서 2만을..
    • SFO - LHR (UA), LHR - FRA(LH), FRA - HND(ANA), HND-GMP (ANA), 오픈조 ICN - NRT(ANA), NRT - YYC(AC), YYC-SFO(AC)
  • 루팅은 더 만들고 싶은데 요령이 없는지 시간이 부족해서 (..) 개인적으로 방콕, 싱가폴, 인도 이쪽으로도 가보고 싶고, 중화권이나, 혹은 정말 막질러서 남미쪽을.. 아니면 완전 올인으로 대양주까지 생각하고 있습니다. 

 

 

46 댓글

hk

2018-04-25 22:41:06

https://www.milemoa.com/bbs/board/2731242 

비즈니스로 보시는거면 대서양횡단및 국내선 UA가 상당히 고난이도던데 AC는 자리가 많은편이구요, 

비즈니스로 보시는거면 유럽내 단거리도 구간당 세금이 저가항공편보다 비싸지더라도 (마일이 남는다면) RTW에 포함시키는게 나아요. 라운지에서 식사도하고 여독을 풀면서 다니는거죠. 

비행 세그먼트는 12개(오픈조 4개)로 제한됩니다. 구간당 마일을 다 계산하니까 8군데 맥스로 스탑오버해도 12비행 잘 안넘게됩니다. 

경유하면 경유하는 구간도 다 마일계산됩니다. BKK-SIN + SIN-DEL. 특히 TG BKK-HKG-ICN 이렇게 된 루팅을 짜면 세그먼트는 한개로 쳐주는데 마일계산은 두개따로따로해서 더합니다. 

가고싶은데보다 갈수있는곳 (자리있는것도 중요하고 18000 혹은 2만마일내에서 움직이다보면 허브공항 위주로 다니게됩니다... IST CAI DEL BKK ICN 스얼허브는 사실 다 좋죠) 위주로 루팅을 짜셔야합니다. 특히 비즈니스는 자리구하기가 의외로 힘듭니다. 

쿠바는 마이애미 갈일있으면 거기선 왕복항공권 엄청싸니까 쉽게 다녀오실수있는데 미국에서 공무원생각하신다면 안가시는게좋아요. 

처음가는곳이면 유명한데만 다녀와도 좋죠. 숨겨진 보석 이런건 유명한거 이미 다 본, 많이 가본 분들께 좋지요. 

티메

2018-04-26 03:21:58

비행 세그먼트가 12개 제한인가요? 플톡에서 무식하게 많은 세그먼트 발권기를 봐와서 당연히 제한이 없을줄알았어요 -_-;;

 

네 AC는 만만해보이는데 UA가 조금 빡셔보이더군요. 이건 계획을 잘 짜서 어떻게 해봐야할 문제같고..

 

아 경유하는 구간도 따로 차감이군요, 아쉽네요. IST CAI DEL BKK ICN 열심히 짜보겠습니다. 쿠바는 미래 일이 어떻게 될지 모르기에 안가는게 맞나 하는 생각도 듭니다. 좋은 의견 정말 감사드립니다! 

kaidou

2018-04-25 23:22:02

1월에 짧은 ANA RTW 계획하고 있어서인지 내용이 눈에 쏙쏙 들어오네요. 이게 구글로 ANA fuel surcharge 찾아보시면 좀 오래되긴 했지만 항공사별 fuel surcharge 리스트가 몇개 뜨긴 합니다. 유럽항공사들만 다 피해도 사실 절반은 넘게 아낀다 보면 되구요. 제 예전경험상 루팅 찾기 압도적으로 힘들었던게 미국-유럽 UA 였습니다 (이게 유할이 거의 0). FRA 꼭 고집안하셔도 되구요, 제 경우는 EWR-TXL 이어서 가능했구요, EWR-HAM 같은 마이너한 루트도 찾아보세요. 유럽내에서는 저가항공이나 기차로 이동하시는게 좋구요 (가격은 저가항공이 더 싸지만 기차 타는게 훨씬 재밌음). GCMAP에서 만약 18950 나오면 최소 19000 된다고 생각하시는게 정신건강상 좋구요, 그래서 보통 GCMAP으로 루팅 짤때는 만약 20000마일이 맥스면 한 19500 마일로 짜시는게 만약에 상황에서 대비할 수 있구요.

그건 그렇고 군대라니..설마 한국군대요? 만약 가능하시고 어차피 가실거면 미군 가세요. 트럼프 되고 하나 짱 좋아진게 미군 대우가 어마어마하게 좋아졌어요.

RedAndBlue

2018-04-26 00:02:14

MAVNI 없어졌죠?

kaidou

2018-04-26 00:11:02

MAVNI는... RIP 이 된지 꽤 오래되었습니다 ㅜㅜ.

티메

2018-04-26 03:25:56

구글플라이트로 출발지만 넣고 목적지 직항으로 쭈르륵 맵으로 보여주는게 있어서 그걸로 확인해봤는데 제가 유럽 공항 코드 아는게 몇개 없어서리 -_-;; 말씀해주신 공항들도 확인해볼게요. 좌석만 나면 아예 그쪽으로 출발하는걸로 생각하는게 마음이 편할거같아요. 

 

유럽내에서는 저가항공 기차로 이동할예정인데, 마일이 2만이 안돼거나 조금 떨어지면 조심해서 3번스탑오버까지 채우려구요. HAM,TXL 처음들어보는 공항이라 검색들어갑니다@.@ㅋㅋ 

 

네... 한국군대요. Mavni도 생각해보고 있었는데 생각해보던 중에 트럼프가 당선돼면서 없어졌죠, 군대문제는 참 복잡한듯요.. 

physi

2018-08-29 00:51:42

여친님과 얼른 합치세요. ㅋㅋ

카모마일

2018-04-26 09:24:09

그래도 재입대 하라면 안할래요 아플 연회비때문에 망설였던건 안자랑 ㅋㅋㅋ

바비키무

2018-04-26 00:56:20

위에 정리 잘하셨네요. 저의 두차례 미국->유럽 방향 예약경험을 통한 몇가지 말씀을 드리면. 1) 유할폭탄을 피하려면 일단 항공사 Lufthansa, Swiss, Austrian, Thai를 아주 멀리하시고, 2) 유럽행 도착지/출발지를 런던, 독일, 스위스 지역을 절대적으로 피하시면 좋습니다. 3) 유럽갈땐 UA/TAP/LOT 항공사들의 직항편이 있는 포르투갈, 스페인, 이탈리아, 북유럽으로 들어갔다 나오는 것이 차라리 저렴합니다. 4) 캘리포니아에 있는 ANA 전화예약 상담원분들이 정말 다 친절하십니다. 예약전에 원하시는 3 ~ 4개 대체공항이나 항공사편을 미리 준비하셔서 정확한 유할계산을 요청하시면 시간이 좀 걸리지만 각각의 계산 다 해주십니다. 5) 루팅은 유럽에서 한국/일본으로 그냥 넘어가기 아깝고 자리도 많지 않아 유럽->동남아 (SIN, BKK, HKG, TPE등)->한국/일본으로 넘어오시고 6) 혹시 일본을 가신다면 일본안에서 2 ~ 3개 도시를 추가하셔서 일본여행을 하셔도 좋죠 (ANA 이코노미 국내선은 자리도 많고, 유할도 거의 없고, 마일도 얼마 안되고요).  정리하자면 일반적으로 ANA RTW = 유할폭탄이란 걱정이 앞서지만, 개인적인 생각으론 그냥 너무 스트레스 받지 않고 세계일주를 전지역 비지니스석으로 하는데 유할 $500 ~ $800선에서 끊었다하면 아주 잘 짜여진 여행, 그리고 그만한 값어치를 충분히 했다라고 생각합니다.   

티메

2018-04-26 03:30:26

감사합니다. 사실 저도 유할 up to $ 1000 까지는 깔끔하다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아주 처음에 별 생각없이 스얼 RTW에 제가 원하는 일정을 막 주르륵 넣고 (스위스, LH 등등) 검색때렸을때 유할이 $3000나와서 헉;;; 했던게 있어서..

 

2) 관해서인데, 미국-유럽 할때도 도착지 런던/독일을 피해야하나요? 그렇다면 이게 런던/독일/스위스 departure tax 때문에 그런건가요? 

3) 포르투갈, 스페인, 이탈리아, 북유럽 검색해보겠습니다! 

5) 유럽에서 동남아 이동하는데 유할 피할수있는 항공사가 뭐가 있을까요? Eva, Air China 등등 검색해보았는데 유할 폭탄이던데요..;; 

6) 일본도 곳곳 돌아다녀보고 싶습니다, 아예 이쪽에 남는마일을 쏟아부을까도 싶구요.

 

좋은 의견 정말 감사드립니다! 

 

바비키무

2018-04-26 04:30:56

별말씀을요. ANA RTW 계획하신다니 또 부럽네요. 체감상 미국->유럽중에 런던/ 독일(FRA/MUC/TXL등)/ 스위스(ZRH/GVA등)은 일단 "들어갔다-나왔다"하면 일단 무조건 leg당 최소 $150~200불+ 추가되는것 같아요. 여러 복합적인 이유겠죠. 말씀하신 공항이용료 및 택스들이 엄청나고, 들어올때 UA편 몇개없고, 또 나갈때는 비행기가 거의 Lufthansa/Swiss 국적기라 높은 유할을 피하기가 어렵죠. 유럽에서 동남아쪽 방향은 저는 Turkish (IST공항 OUT)을 많이 찾아 봤어요. 불가피하면 Thai (FRA-BKK+a). 인도를 거쳐가는 방법도 있으나 휴가가 짧아서 못했고요. 일단, SIN/BKK까지만 오셔도 한국/일본쪽 방향은 아시아나/ANA/THAI/EVA로 직항옵셥도 많고 짧은 아시아 구간이라 비교적 유할이 많이 안붙더라고요. 일본은 "upto 4 stopovers within Japan"이라 신칸센여행말고 이동거리가 많은 남쪽<->북쪽섬들 여행 하기 아주 좋죠. 좋은 여행되기실 바랍니다.

티메

2018-04-26 08:16:00

아하 "들어갔다-나왔다"하는 요금이 크군요. 루팅짜는데 많은 도움이 될거같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Maxwell

2018-04-26 03:43:36

질문 글이 아니라 완전 정보 글이네요! 좋은 정리 감사드려요.

 

몇년 된 글이라 정확하지 않을 수는 있는데 유럽 공항 세금은 전 여기서 참고했구요 https://www.milevalue.com/list-of-award-taxes-from-major-cities-in-europe-so-you-return-from-low-tax-countries/

또 홍콩에서 출발하는 비행기는 세금을 거의 안 낸대더라구요. 인도/중국 등 안 들리시면 홍콩-유럽 타셔도 좋을 것 같아요.

티메

2018-04-26 03:50:14

공부하고 발권성공하면 늘푸르게님 처럼 정리해서 주르륵 이쁘게 올리고싶어요..ㅎㅎ 

사실 계속 저장하기 기능을 이용해서 작성해왔었어요 (ㅋㅋ)

 

홍콩 출발은 몰랐네요! 감사드립니다! 그럼 아예 서부-일본-동남아-홍콩-유럽-북미도 괜찮겠군요. 

TheNewYorker

2018-04-26 04:33:26

하다 보믄,

 

계속 유할을 줄이게 되서,

 

저는 결국 200불 대로 끊었어요 ㅎㅎ

 

요즘 ana 유할이 꾀 오른것 같던데..

kaidou

2018-04-26 04:45:23

지구 한바퀴를 200불대로 끊었다구요? 대단하시네요.. 전 절대 그게 안되었어요.

TheNewYorker

2018-04-26 04:51:24

ANA RTW: EWR-(YYZ)-IST-FCO-ICN-JFK (MR 105,000 + $240) 

 

제 옛 글을 보니 240에 최종 끊었네요.

 

이젠 기억도 잘 안남 ㅎㅎ

 

지금보니 조금 어설픈 지구 한 바쿠 같네영 ;

스시러버

2018-04-26 05:58:25

와... IST -> FCO 로 다시 가는 여정이 가능한가요? 신기하네요...

TheNewYorker

2018-04-26 06:13:12

고것은 따로 끊은거 같아유 ;

티메

2018-04-26 08:21:11

절대 돈주고는 못할 여정 이라 유할은 줄여도 적당량만 줄여도 행복(?)할거 같았는데 

200불 유할 소식을 들으니 배아파서 잠도 안올듯요..

프로셀

2018-04-26 06:48:07

.

티메

2018-04-26 08:22:55

열심히 해서 지식을 나눌수있게 노력하겠습니다ㅋㅋ 그동안 눈팅으로 많이 배웠으니 이제 실습을..ㅎㅎ 

blu

2018-08-29 00:47:05

갑자기 RTW 검색에 재미 들려서 이것저것 해보고 있는데, 초급 질문이 있어서요.

유럽에서 3번 스탑오버 제한이 있잖아요.

미국 -- 유럽1 -- 유럽2--유럽3 (오픈조) 유럽4--두바이 

이런식으로 짜면 룰에 걸리나요 안걸리나요? 

============

티메님이 올리신 3번 룰에 따르면 스탑오버 4번으로 치는거겠죠?

============

여러 블로그/댓글 검색 결과 ground transportation은 출발지/목적지 모두 stopover 로 카운트 되는 것 같습니다.  즉, 위와 같은 일정은 europe stopover4번으로 인식된다네요. 

티메

2018-08-29 02:51:22

3번 아닐까요? 

 

저는 잘 모르겠어요 RTW 어려워서..@.@

blu

2018-08-29 02:53:00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지나가던 다른 고수님이 보고 답변 주시길 기다려볼게요 :)

blu

2018-11-10 14:32:52

Region 내에서 back tracking은 괜찮다는 댓글을 본것같은 느낌적인 느낌이 있습니다만...

늘푸르게님을 태깅 하시죠 ㅎㅎ

티메

2018-11-10 14:36:52

저도 그렇게 알고 루팅을 짜보았어요..ㅋㅋ

 

@늘푸르게 님 안바쁘시면 도움좀 요청해도 될까요? 

늘푸르게

2018-11-10 22:07:36

유럽내에서는 백트래킹 허용이 되는데, 유럽을 하나로 인식해서 허용이 된 것 같아요.

유럽내 스탑오버 3회만 허용하는 것도 예외적인 조건이고요. 

 

제 생각에 아시아내 다른 국가들은 백트래킹 허용이 안될 것 같습니다.

그런데 또 큰 방향은 west to east라서 희망을 한번 가져보자고요.

이건 전화로 (아무 말씀하지 마시고) 루팅을 한번 불러주셔서 확인해보시는게...

 

유럽에서 에어캐나다 타고 토론토 단순 경유해서 ORD/EWR로 돌아오시면...

유할 없고, 토론토 공항세도 절약하실 수 있고요.

WAW (바르샤바) 공항에서 LOT 항공으로 발권하시면 그나마 유할 세이브될거에요.

티메

2018-11-10 22:21:38

감사합니다 한번 전화로 찔러봐야겠네요.

 

아 저는 여태 non stop 만 가능한줄 알았는데 1 stop 비행편도 예약이 가능했었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사진 까지 첨부해주시고.. 좋은 하루보내세요!! 

universal

2018-11-11 04:10:46

제 rtw 발권 후기에서 복붙합니다

 

ANA 룰에 따르면 TC (IATA's Tariff Conference) 1, 2, 3 안에서는 backtracking이 가능합니다. 위에서도 지도상으로 IST-DXB 구간은 backtracking이지만 RTW 발권이 가능한 이유지요. 두바이는 아시아가 아니라 TC2 middle east에 포함됩니다.

  • TC1: Americas (including Greenland, Caribbean, Hawaiian Islands)
  • TC2: EMEA (Europe, Middle East, Africa plus Seychelles)
  • TC3: Asia and Oceania

늘푸르게

2018-11-11 05:48:38

오랜만에 학구열에 불타는 기분입니다. ㅎㅎ

 

같은 AREA 내에서 백트래킹이 가능하다는 ANA 룰이 있나요?

ANA는 Zone based로 마일 차감이 되어서요. 

Zone이 다른 백트래킹은 아래 룰에 위배되어서 발권이 안될거에요.

RTW은 예외라고 하면 모르겠는데, 그럴 것 같지는 않고요.

 

It is not possible to select a connecting point in a zone which has a higher mileage requirement from the departure point than the destination. 

 

https://www.ana.co.jp/en/us/amc/reference/tukau/award/tk/zone.html

 

33.png

 

유럽에서 백트래킹은 같은 Zone 안에서 일어나는 거라 그냥 넘어가는 것 같고요.

 

RTW 하면서 Backtracking 좀 하면 뭐 어떠나 몰라요.

어차피 거리제로 계산하는거라 마일 손해 보는 것도 아니고요. 

전화 발권이라 왠만하면 그냥 해줄 것 같기도 하고 그래요.

universal

2018-11-11 06:04:05

제 생각에는 이 룰도 그 위에 적혀있는

There are restrictions regarding the selection of connecting points. (Not applicable to Star Alliance Round the World itineraries.)

에 포함될 것 같은데요. 말씀하신대로 RTW는 zone-based가 아닌 mile-based라서 연결을 어떻게 하든 상관 없으니까요. 일단 Star Alliance RTW 툴로 찍어봐서 가능하면 (아마 작성자님은 해 보셨을 것 같고요) 안 될 이유는 딱히 없어 보여요. 사실상 한 바다를 두 번 건너지 않는 이상 backtracking을 걱정해야 할 경우는 전혀 없는 것 같아요.

ex) https://www.flyertalk.com/forum/all-nippon-airways-ana-mileage-club/1846192-ana-rtw-backtrack-policy.html (모든 답변이 '같은 TC 안에서는 backtracking 가능하다'죠)

늘푸르게

2018-11-11 06:50:17

알려주신 문구는 제가 언급한 룰에 적용되는 건 아니고, 아래 테이블에만 적용되는 것 같아요.

 

34.png

 

 

 

플톡 글은 제가 못 읽어봤었는데...

말씀하신대로 같은 area 내에서는 백트래킹이 가능하다는 것이군요.

 

아래 루팅도 가능하다면 더 이상 문제 없겠네요.

 

I had following RTW with ANA
LAX-FRA-HND/NRT-BKK-KIX-ICN-LAX

 

다만 FRA-HND/NRT-BKK 구간에서 도쿄가 경유 루팅만 아니라면요.

 

The rule isn't clear about backtracking within a region. However, as I mentioned before, ANA's agent interpretation is that only continuous TC1-TC2-TC3 routing is required.

 

플톡 글 다시 읽어보니 가능하다고 한 사람은 한명이라...

이번에 티메님 성공하시면 가능하다고 보면 되겠네요.

universal

2018-11-11 07:36:53

설령 도쿄가 경유 루팅이라 하더라도 말씀하신 룰은 RTW와 상관 없다는 사례가 되겠지요.

제가 발권할 당시 플톡 다른 포스트에도 비슷한 답을 봤었는데 (메인 report 포함) 지금 보니까 다 한 사람이 달았던 댓글이네요ㅋㅋ

그런데 딱히 반론하는 사람이 없는 것으로 보아 같은 area 내 backtracking이 문제가 된 적은 없는 것 같습니다.

자세히 따져 보지는 않았지만 Maxwell님 발권도 저 룰에는 위배되는 것 같고요.

https://www.milemoa.com/bbs/board/5029915

YYZ[6]-DXB[8]-BKK[4]-KIX[1](-)ICN[2]-TPE[3]-SFO[6]

늘푸르게

2018-11-11 07:49:41

오. 가까운 곳에 사례가 있었네요. 심지어 제가 댓글도 달았었네요. ㅋㅋ

티메

2018-11-11 09:47:09

@늘푸르게 @universal 두분 다 감사드립니다 :))

 

아직 저는 구상중이고 당분간 발권할일이 없어서 전화는 안해봤는데..@.@ 발권할때 한번 더 확인하고 업데이트 하겠습니다. RTW참 복잡하네요.

 근데 재밌어요..ㅋㅋ

티메

2018-11-11 09:59:09

@Maxwell 발권할때 별 문제 없으셨죠?ㅎㅎ

Maxwell

2018-11-11 11:07:51

네 그냥 편명 불러주고 순조롭게 발권됐어요 ㅋㅋ

티메

2018-11-11 11:29:57

Eva long haul 부러워요..ㅋㅋ

늘푸르게

2018-11-10 22:15:31

좀 더 생각해보니...

https://www.ana.co.jp/en/us/amc/reference/tukau/award/tk/usage.html

 

32.png

 

 

Zone 1: 일본, Zone 2: 한국, Zone 3: 대만

Zone 4: 태국, Zone 6: 미국, Zone 7: 유럽

 

여정이 6 -> 1 -> 4 -> 3 -> 2 -> 7 이렇게 되는지라...

이건 안될 것 같아요.

 

 

백만송이

2018-11-10 15:36:33

제가 알기로도 같은 region 내에서는 백트래킹이 없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티메

2018-11-10 15:38:39

감사합니다, 한결 낫네요 

vj

2018-11-10 15:31:01

와우 티메님.   Mr 200k @.@

20대 초반으로 알고 있는데...어찌 저 많은 mr를 ...

저도 내년 RTW생각중이라 스크랩하고 잘 읽었습니다,,,

아직 뭐 부터 알아봐야 할지 총체적 난국이지만.  아주 좋네요

 

티메

2018-11-10 15:39:15

열수있는건 거의 다 열었어요..

PRG, Plat, everyday....

Penguin

2018-11-10 19:03:38

내년 3차 RTW를 위해서 SFO-KIX(UA)-ICN(OZ)-FCO(OZ)-ZRH(LX)-SFO( UA)로 예약했는데요. 유할.세금이 1인당 $306 이 나왔습니다. 처음에 완전 반대방향인 SFO-ZRH(UA)-FCO(LX)-ICN(OZ)-KIX(OZ)-SFO(UA)으로 했을때 $490 정도가 나왔었습니다. 모든 조건이 같았은데 방향을 바꾸니 $190 차이가 납니다. 참고하세요.^^

티메

2018-11-10 19:40:57

감사합니다, 반대로도 한번 검색해봐야겠어요! 펭귄님 글 두개다 읽으면서 공부했는데 3번째나.....

승자이십니다..

목록

Page 926 / 3047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일모아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정보 모음 (Updated on 4/25/21)

| 정보 110
ReitnorF 2020-06-24 30064
  공지

중요 공지: 친구 추천 링크 게시, 활용 방법 변경

| 필독 55
  • file
마일모아 2018-01-12 86957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75801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04533
  63642

(AmEx Offer 11/12) Cell phone bill : 10% back, up to $20 or $40, 12/31까지

| 정보-카드 6
  • file
24시간 2018-10-01 1374
  63641

[PSA] 미국시민분들 잊지말고 오늘 꼭 투표하세요. (실시간 개표 잡담 추가)

| 정보-기타 154
얼마예요 2018-11-05 4411
  63640

밑에 사투리 이야기가 나와서.....(웃으면 복이와요)

| 후기 79
jeje 2018-11-09 1463
  63639

미국 운전면허증으로 알라모 코리아에서 렌트 가능한가요?

| 질문-기타 10
어메이징레이스 2018-11-10 1158
  63638

.

| 정보-카드 5
카모마일 2018-11-11 1571
  63637

H1 배우자 비자, work permit 가능한가요?

| 질문-기타 15
마이무 2018-11-10 2315
  63636

박쥐가 집에 살고있어서 쫓아내보신분 계신가요?

| 질문-기타 11
odal 2018-11-10 2313
  63635

중간 일정 변경 질문: 폴란드 항공 레비뉴 발권

| 질문-항공 2
OMC 2018-11-11 200
  63634

US bank 대한항공 라운지 쿠폰 (유효기간 12/31)

| 나눔 7
격세지감2 2018-11-05 640
  63633

▶ (11/10) ANA RTW 공부중입니다. 이 루팅 될까요?

| 질문-항공 46
티메 2018-04-25 2531
  63632

Pixel 2 XL 구입을 하려고 합니다..

| 잡담 4
은하철도구부려™ 2018-11-11 549
  63631

KE 012 11월 9일, 딜레이 ㅠㅠ

| 질문-기타 5
커피토끼 2018-11-09 1817
  63630

정찬성 아놔.

| 후기 18
백만사마 2018-11-10 1969
  63629

[정보/ 루머 ?] 시티 SM 기능 곧 없앨 예정 ( 부제 : 시티 메칭에 차질생길수도?!)

| 정보-카드 5
레딧처닝 2018-11-11 557
  63628

Spotify Premium Family Plan Master계정 Holder에게 Google Home Mini 무료(~12/31)

| 정보-기타 2
  • file
Coffee 2018-11-11 435
  63627

NFL 라이브 여러 경기 보기?

| 질문-기타 1
BLP 2018-11-11 257
  63626

미국인들에게 한국말 가르치기

| 잡담 34
체리 2018-11-10 2401
  63625

Apple 공홈에서 산 폰 언락인가요?

| 질문-기타 25
노마드 2018-11-08 2255
  63624

스카이패스 카드 발전산 4만 받고 3만 더 !!!

| 자랑 28
  • file
Go백홈 2018-11-09 2364
  63623

컴퓨터 SSD 마운팅 키트

| 정보-DIY 26
  • file
오하이오 2018-10-21 1551
  63622

베이지역 고양이 입양: SFACC 입양비 무료 행사 (11/18까지)

| 정보-기타
  • file
냥창냥창 2018-11-11 280
  63621

Ravel의 Bolero

| 잡담 7
라이트닝 2018-11-10 512
  63620

데스크 의자 딜 없나요? wayfair 같은데서 15프로 쿠폰 + 아멕스 오퍼가 최선일까요?

| 질문-기타 2
폴폴 2018-11-10 846
  63619

남캘리 엘에이가격으로 자동차 리스하기

| 정보-기타 6
  • file
포도씨 2017-09-18 3341
  63618

마일 from Delta to 대한항공 (70% only)

| 질문-항공 9
불사질러 2018-11-10 2318
  63617

중요) 사파이어류 카드 소지시, 다른 사파이어 카드 신청 불가, 24개월 규정 (48개월 규정)

| 정보-카드 104
  • file
iJunDOTcom 2017-08-28 52132
  63616

Wayfair 10% 쿠폰

| 나눔 6
모릅니다 2018-11-10 242
  63615

처방전 renewal은 꼭 의사를 재방문해야 하나요?

| 질문-기타 22
걸어가기 2018-11-09 1428
  63614

아멕스 International Wire Payments 오퍼 타겟아닌듯

| 정보-카드 3
  • file
UR_Chaser 2018-11-10 672
  63613

아마존 오더 late shipment 늦은 배송 클레임시 받는 크레딧 $15 ?

| 후기 19
24시간 2018-11-10 9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