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콕에 온지 일주일 , 백수가 항상 바쁘다는 만고 불변의 진리 처럼  노는데 왜 바쁜지....

 

내일이면 한국은 설날이네요 다들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제가 문득 이글을 쓰게 된 이유는 며칠전 온 문자에 영감?을 받아서 잡담글 하나 올리고 다시 물러갑니다 놀아야죠 다시 신나게 ^^

 

조금 개인적인 내용이나 그런것들이 있어 공개 게시판이니 일부 내용은 나중에 펑하도록 하겠습니다

 

며칠전 제가 받은 문자는 대략 이러한 내용입니다

 

'xxx 대표님이 보내신 설 선물 문앞에 두고 가겠습니다' (저희 부부는 한국폰도 계속 유지를 하고 세계 어디에 있던 폰을 항상 두개를 지니고 다닙니다)

 

제가 강남 한구석탱이에 있는 한국집에 실제 머무는 경우가 많지는 않아 명절이면 선물을 보내오는 경우 그냥 문앞에 두고 가시라고 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번에는 미리 연락해 물어보지도 않고 집에 사람이 없으니 두고 간다고 문자가 왔네요

 

 

그러면서 제가 받았던 특이 했던 명절 선물들 몇가지들이 주르륵 생각이 납니다

 

문자 받은 설 선물은 대충 짐작이 갑니다 해마다 두번 설 추석때 어김없이 보내 오거든요

 

특이 했던 기억나는 선물들은

 

1. 아이들이 어릴때 한글 배우고 한국 사람이 먼저 되기 위해 한국서 학교 보낼때 였는데 크리스마스 시즌이면 항상 남산에 있는 그랜드하얏트서울 델리에 파는 진저브레드 쿠키하우스 커다란걸 보내오곤 했는데 한번도 다 먹은적은 없는거 같네요 너무 크기도 하고 실제 먹기보단 데코레이션인셈이니 ㅋ

 

2. 제일 인연이 오래네요 가족외에 제일 가족처럼 일가 모두와 가까운 사람중에 한명이 저겠네요 때로는 무서울때도 있습니다 너무 많은 사실을 알고 있는게...지난번 한번 자택 방문때 중국대사가 준거니 짝퉁 아니라 진짜 일겁니다 하고 제게 건내준 중국술. 술을 즐기지 않아 이거 아직 처치 곤란이네요.

 

3. 언젠가 작년인지 재작년인지 대통령과 함께 평양 방문 기업총수들이 했던 그때 평양 다녀오자 말자 명절 직전이었던거 같은데 자택 에서 연락이 옵니다 부회장님이 명절 선물 보내라고 급히 시키셨다고  한우 선물세트 급히 보내와서 부모님이 맛나게 구워드셨네요  에고 여기 일가 일도 많이 알고 있으니 참 입 자물쇠 채우고 지내기 만만치 않습니다

 

1,2,3번은 어디일까요 5개중 3개입니다 ㅎ

삼성,현대차,SK,LG,두산

 

  

이외에도 여러 선물들이 있었으나

 

제가 제일 기억에 남는건 어렸을때 받았던 세뱃돈들이네요 복주머니에 꼬깃 꼬깃 받은 돈 챙기며 아들로 남자로 태어나기 다행이라 생각하며 (아들들만 세뱃돈 많이 줬던 딸들은 제삿상 절하러 방안에 들어오지도 못하던) 나중에 얼마인지 사촌형들과 함께 얼마인지 세보며 형부터 동생까지 얼마씩 차이나게 받았는지 비교하며..  설날 오후부터 시작되어 밤새가며 화투 치며 다시 재분배 되던 그 재밌던 아련한 추억

한달여전 100세까지 사시던 친할머니가 돌아가시고 처음 돌아오는 설날이라 옛 생각이 더 나네요

 

여러분들의 설날 기억나는 선물들은 무엇인가요 기억나는 한국에서의 어렸을때의 설날 추억은 있으신지요 

 

 

 

 

 

7 댓글

후이잉

2020-01-24 00:41:14

보통 여기 있는 분들은 선물을 보내는 쪽이 아닐까요? ㅎㅎㅎ

그저 부럽습니다 ㅎㅎㅎ

메얼린

2020-01-24 03:26:31

3번은 저포함 아마 마모님들 아시는 분들은 아실거 같네요 그래서 그집 와이파이 비번은 뭘까요 ㅎㅎㅎㅎ

1, 2번은 추측하기엔 clue가 부족하네요 

그나마 추측하자면 뭔가 소박한 느낌의 1번은 두산 회장님이 떠오르고

2번은.. 중국쪽 출장이 잦으신 LG의 구씨 집안이 떠오르네요

아트님 직업이 참 궁금해지는데 후계자 한번 키워보시지 않으신가요? ㅎㅎ

대박마

2020-01-24 04:50:40

다른 건 관심없고....

줄서봄다.

초코칩쿠키

2020-01-24 08:10:34

제가 어릴 때 외환은행에서 만든 세계 각국 화폐 세트를 세배돈으로받았던게 아직도 좋은 기억이 납니다. 그 지폐 다 써보겠다고 다짐했었는데.. 아직 미국말고는 가보질 못했네요^^ 집 어딘가에 있을텐데 한번 찾아봐야겠습니다ㅎㅎ

으리으리

2020-01-24 08:18:25

저도 줄을 ㅋㅋㅋ

poooh

2020-01-24 12:11:03

줄이죠!

케어

2020-01-24 12:19:30

아트님도 새해복많이 받으세요.

저는 세뱃돈말고 딴걸 받아본적은 없는데

집안에 갈비세트 들어오면 좋아했던것 같긴해요...

목록

Page 571 / 3203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16343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1/11/22)

| 정보 152
ReitnorF 2020-06-24 55245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87546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21131
  78973

첫 비즈 카드 승인

| 후기-카드 8
마이무 2020-01-24 1078
  78972

술알못 뒤늦게 발견한 싸구려 아이리시 위스키 Jameson

| 후기 7
정혜원 2020-01-25 1723
  78971

델타 초저렴이 발권 후기

| 후기-발권-예약 12
  • file
에그베네딕트 2020-01-24 2735
  78970

3D 모델링(주로 Solid works)용 워크스테이션과 모니터 추천부탁드려요.

| 질문-기타 18
필리어스포그 2020-01-23 1165
  78969

[뒷얘기 on 8/20] [대박 오퍼?] 보아 알래스카 비즈카드 authorized user 한 명당 보너스 25,000 !!

| 정보-카드 58
  • file
유나 2018-06-25 6233
  78968

전설의 6 하드풀후 캐피탈원 또 질렀습니다

| 후기 1
주매상20만불 2020-01-25 1156
  78967

(블프맞이) 컴터 키보드좀 추천해주세요

| 질문-기타 18
달이랑 2019-11-07 1305
  78966

리프트 드라이버의 총기소지

| 잡담 1
RedAndBlue 2020-01-25 1852
  78965

알라스카 항공 마일리지 이용해서 JL발권시 북미 국내선 머리 붙이기 불가??!!

| 질문-항공 11
미키미키 2020-01-25 757
  78964

galaxy watch 좀 추천해 주세요

| 질문-기타 11
날씨맑음 2020-01-25 797
  78963

보잉 777X-9 시험비행 드디어 이륙

| 잡담 16
포테이토 2020-01-24 3257
  78962

가벼운 자동차 접촉사고 (보험사?)

| 질문-기타 11
초보여행 2020-01-24 673
  78961

Florida ST Augustine 맛집 정보 부탁드려요

| 질문-여행 4
트레이더 2019-12-27 606
  78960

[기사] 2020 년에 봐야 할 것- aㅏaㅏ 의 덕파커 앞길에 터뷸런스

| 정보-항공 10
us모아 2020-01-04 1294
  78959

<아멕스오퍼> Verizon Spend $500 get 10k or $100

| 정보-기타 119
연두부 2019-10-30 19068
  78958

뉴스: 대한항공 KAL 858 추정 동체 발견 (1987년 추락)

| 잡담 23
마일모아 2020-01-23 3813
  78957

(아멕스 오퍼) AT&T Fiber : $50/$50 up to 2 times, 2/7/2020까지

| 후기 63
  • file
심쿵 2019-12-09 3836
  78956

[업데이트] 가금류

| 잡담 28
  • file
오하이오 2020-01-23 2678
  78955

(1/22 업데이트) 사내정치....관심끄고 하라는대로 하는게 맞을까요?

| 잡담 25
딥러닝 2020-01-20 3363
  78954

신용카드 신청 고민 상담..

| 질문-카드 15
Tristate 2019-09-23 1861
  78953

MSC 크루즈 Status Match & 티어 후기 (Diamond/Black) 마적단 전원 가능

| 후기 3
kaidou 2020-01-18 1337
  78952

VS 마일로 ANA first (SFO-NRT/HND-ORD) 예약후기 + 질문

| 후기-발권-예약 6
부내투어 2020-01-24 1023
  78951

401k rollover 시 체크 우편

| 질문-기타 1
브라킴 2020-01-24 368
  78950

▶ [새해 복많으 받으세요] 내가 받아 보았던 특별했던? 명절 선물들 이야기

| 잡담 7
아트 2020-01-24 1673
  78949

차 사고로 Court Trial 예정- Plead not guilty 조언 부탁드려요

| 질문-기타 39
빛나는웰시코기 2020-01-15 2730
  78948

미국인이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 1위로 USPS 선정

| 잡담 44
fjord 2020-01-22 3298
  78947

freshly 라는 음식 배달 사이트 인데 저같이 요리 하기 귀찮아 하시는분들 . 좋을거같네요

| 정보-기타 13
참을인세번 2020-01-07 2205
  78946

피닉스에서 출발하는 세도나 하루 당일치기 여행 질문드립니다

| 질문-여행 15
abcd1234567 2020-01-23 915
  78945

대한항공 비행기 딜레이

| 잡담 7
ThinkG 2020-01-24 1402
  78944

AC에서 TR 다이아->Mlife 골드->하얏 Explorist 받기

| 정보-호텔 155
  • file
우찌모을겨 2019-01-14 8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