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그래도 보는 것 보다는 하는게 재밌는

오하이오, 2016-04-23 02:44:55

조회 수
1364
추천 수
0

wiffle_01.jpg

야구 시즌을 맞아 우리 동네 야구도 시즌을 시작했다.


wiffle_02.jpg

내야도 외야도 아닌 어중간한 위치에 어정쩡한 자세의 수비수들


wiffle_03.jpg

플라스틱 배트이다 보니 한 손에 쥐고 치는 타자까지


wiffle_04.jpg

엇듯 긴장감이 없어 보이지만 사소한 것에 목숨 거는 '중년 남자'들이 그럴리 없다.


wiffle_05.jpg

비록 고성이 오가지는 않지만 시합 내내 긴장을 놓지 않는다.


wiffle_06.jpg

매 경기 기록은 저장, 블로그에 공표하니 소리 없는 중년의 자존심 싸움이 생긴다.


wiffle_07.jpg

우린 좀 색다른 룰이 있다. 타격 처럼 피칭도 모든 선수가 한 이닝씩 돌아가면서 던진다.


wiffle_08.jpg

또 양 옆 농구대에 파울공이 들어가면 만루 홈런이다. (작년 가을 역대 두번째 '후프슬램' 이룬 투타자)


wiffle_09.jpg

경기 끝나고 사진 찍자니 폼 잡은 중년 '아재'들. "씨 유 넥스트 새터데이!"


*

야구 시즌이 기다려 지는 또 다른 이유는 우리 동네 맨손야구도 시작하기 때문입니다.

이 동네 모임이 만들어 진지 10년 째, 제가 가입한 건 9년째입니다.

대여섯명으로 시작해 지금은 30 여명, 매 주 10여명 안팍이 참가합니다.

저는 유일한 외국인으로 모임을 졸지에 '인터네셔널' 리그로 만들어 버리고,

성적도 제법 좋은 편이라 관심 받는 기분도 들어 매주 참가하는 편입니다..


위플(wiffle) 볼이라고 하는 구멍 뚫린 플라스틱 공은

어느 아빠가 아이에게 변화구 던지는 멋진 모습을 보여주려고 고안했다고 합니다.

저도 그런 아빠의 마음을 담아 즐겁게 열심히 '놀고' 있습니다!


10 댓글

이백쌀

2016-04-23 03:10:29

Wiffle 볼 하시는군요.

좀더 젊은층(?) 아재들은 소프트볼을 주로 하더라구요.

저도 작년 여름에는 동네 리그 참가하기도 했구요.


개인적로 야구를 좋아하지만 보는것 보다는 경기하는게 재미있고, 경기하는것 보단 연습하는게 더 재미있더라구요..

막상 경기하면 스윙도 몇번 할 기회가 없고 수비해도 공이 생각만큼 많이 안오기에...

오하이오

2016-04-23 03:44:24

진짜(?) 스포츠를 하셨네요^^ 저도 그렇네요. 하는게 더. (우리팀이 리그 챔피언시리즈라도 나간다면 모를까 ㅠㅠ) 


야구가 아무래도 투수 비중이 크다 보니 골고루 즐겁기가 쉽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우린 피칭도 돌아가면서 하는데, 잘 하는 선수만 무리하는 것도 없애고 두루 즐기기에 딱 좋은 룰인 것 같더라고요. 

재마이

2016-04-23 06:44:12

저도 지금 사는 동네에 5년정도 살고 있는데 다른 이웃분들과 그리 별 교류가 없습니다. 오하이오님은 이렇게 좋은 친구분들과 야구도 하시면서 재밋게 살고 계시니 부럽네요~

오하이오

2016-04-23 16:58:22

저도 사람 많나는 게 편하고 즐거워 하는 편은 아닌데, 게임을 통해 만나니까 뭔가 말해야 하는, 수다 떨어야 하는 부담도 없고 설령 대부분 대화도 공통의 관심사, 야구가 주다 보니 9년 동안 유지하게 됐습니다. 혹 주변에 찾아 보시면....

duruduru

2016-04-23 06:56:34

사진을 보니 전부 외타리타법을 구사하시나 봐요?

오하이오

2016-04-23 17:01:23

ㅎㅎㅎ 타법이랄께 뭐 있겠습니다만 다음에 제가 한번 그 타법을.

JSBach

2016-04-23 10:45:10

(아주) 옛날에 하던 '짬뽕 (혹은 찜뽕)' 비슷하군요.  물렁공과 반반한 돌 4개만 있으면 족했던...  그땐 야구 장비가 귀해서 그런 놀이를 했었을텐데, 이분들은 그런 이유는 아니겠죠?!   

오하이오

2016-04-23 17:05:54

그렇지 않아도 저도 초기에 짬뽕을 소개했습니다. 맨손 야구라는 점에서 같겠고 다만 타자가 공을 들고 손으로 쳤으니 진정한 맨손야구의 진수라고 자랑했던. 

말씀대로 장비가 없어선 아니고요, 인원수 제한도 없고 아주 케주얼 한 게임이고 안전하고^^  그래도 나름 전국대회도 있고 미국에선 나름의 규모도 있더라고요.  

최선

2016-04-24 03:10:26

친목도 되고 좋네요. 우리 동네도 한번 추진해야셌네요. 괜찮으시면 블로그라던지 룰에 대해서도 좀 알려주시면 안될까요? 이왕이면 아이들도 같이 넣는 조합으로 하는건 무리일까요? 동네에 아이가 하나인 부모들이 제법 많아서요.

오하이오

2016-04-24 06:46:14

위플볼의 공식적인 룰은 '만들기 나름'이라는 편리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저희도 10년 되면서 룰이 매해 추가되고 변경되기도 했는데요. 보통 야구를 토대로 시작했습니다. (블로그는 멤버들끼리 잡담도 주고 받는 사적인 공간이라 허락 없이 공개할 수는 없을 것 같습니다.)

 

우리는 일단 타자는 안타를 치고 나서 실제 베이스로 달리지 않고, 바닥에 그려진 1, 2, 3루 홈런 존 어디에 공이 떨어지는가에 따라 결정됩니다. 이런 면에서 거의 보드 게임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그리고 모든 선수가 돌아가면서 피칭을 하는 터라 흔히 말하는 '포볼' (hit by pitchl)은 없고 삼진은 있습니다. 


이렇듯 실정에 맞게 경기를 하면서 합의 하에 룰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누군가 제안된 룰은 '이론 세션' 모임 시간, 즉 바에서 맥주 마시는 날 찬반을 가립니다. 


공도 배트도 가벼워서 다루기 쉽고 안전해 아이들이 하기에도 좋습니다. 그렇지만 투구 실력을 쌓는다면 메이저리그 타자고 못치는 투수가 될 수 있습니다. ^^ 이게 또렇게 만만하지만은 않다는 것이지요. 제가 좋아하는 강추 위플 비디오, https://youtu.be/bYdR5kMzqJo


관련해서 어떤 질문이라도 있으면 답변해드리겠습니다. 쪽지나 댓글 부담 없이 남겨주세요.

목록

Page 1711 / 2961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일모아 게시판에서 정보 찾기 (Updated on 1/14/21)

| 정보 85
ReitnorF 2020-06-24 19638
  공지

중요 공지: 친구 추천 링크 게시, 활용 방법 변경

| 필독 55
  • file
마일모아 2018-01-12 83133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29
  • file
봉다루 2014-02-22 171053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199090
  37525

힐튼 예약 문의 (+ 매칭): 남해 힐튼

| 질문-호텔 6
사랑꾼 2016-04-24 1322
  37524

혹시 위스컨신 밀워키 사시는 분이나 사셨던 분 계세요? 집을 찾고 있습니다.

| 질문-기타 6
통키 2016-04-21 1630
  37523

[종료]체이스 체킹/세이빙 쿠폰나눕니다.

| 나눔 4
고고싱 2016-04-24 235
  37522

ANA 비지니스 발권 성공했습니다

| 후기-발권-예약 12
  • file
붕붕이 2016-04-23 1593
  37521

▶ 야구, 그래도 보는 것 보다는 하는게 재밌는

| 잡담 10
  • file
오하이오 2016-04-23 1364
  37520

10대 딸 차사주기

| 질문-기타 26
니니 2016-04-22 2837
  37519

Gopro heros 4 silver 패키지 학생할인하면 280불에 살수 있습니다.

| 정보-카드 10
백만마일모으자 2016-04-18 1328
  37518

AA 마일리지 - 유효기간 연장 방법 질문입니다

| 질문-항공 7
Wisdom 2016-01-22 3252
  37517

구직시 레퍼럴.

| 질문-기타 9
필리어스포그 2016-04-23 1500
  37516

mortgage comparison - 여러분이라면 뭘 선택하시겠어요?

| 질문-기타 8
크레오메 2016-04-23 1686
  37515

여러 분들은 어떤 차 사고 싶으세요?

| 잡담 51
A.J. 2016-04-20 4135
  37514

AA 발권 시 바클레이 카드를 안쓸때?

| 질문-항공 9
브라킴 2016-04-23 892
  37513

아시아나: 인천-삿포로 7월 1일부터 취항

| 정보-항공 8
  • file
마일모아 2016-04-22 1307
  37512

첫 두발 자전거

| 잡담 34
  • file
오하이오 2016-04-21 1664
  37511

인천공항 입국 심사 시간이 엄~~~~청 길어졌네요 ㅠㅠ

| 정보 75
Vons 2016-04-20 10481
  37510

[update] offer 받았습니다. 감사합니다.//직장에서 해고당했네요.

| 잡담 218
크레오메 2016-04-17 6971
  37509

엄마와 아들의 여행기_3 (산티아고, 혹독한 첫 날의 남미)

| 여행기 5
  • file
Han 2016-04-23 600
  37508

내가 보낸 택스가 잘 처리됐을까 확인하는 방법

| 정보-기타 13
히든고수 2016-04-22 1694
  37507

Tory Burch 아멕스오퍼+할인

| 정보-기타 36
  • file
나런 2015-09-30 2731
  37506

마적질은 변곡점 (tipping point)을 지난 것일까요?

| 잡담 80
마일모아 2016-04-19 6043
  37505

게시판에 맞지 않는 글 올려서 죄송합니다. (꾸벅)

| 질문-항공 3
DJCrew 2016-04-22 1146
  37504

Wells fargo credit card는 checking account가 있어야만 오픈이 되나요?

| 질문 8
카리스마범 2016-04-22 938
  37503

LA K-town 오늘 오후 맥주 나눔

| 나눔 3
faircoin 2016-04-22 808
  37502

오늘 부터 Amex MR 이 Etihad 로 전환 되네요

| 정보-항공 29
Hoosiers 2016-04-18 4113
  37501

저도 드디어 UR의 세계에 입문합니다~

| 잡담 5
gypsylife 2016-04-22 1046
  37500

비행기에 대한 불편한 진실 알고 계셨나요?

| 잡담 11
Germerius 2016-04-21 2646
  37499

Citi prestige 닫을시, 항공사 크레딧 사용처 추천 좀..

| 질문-카드 2
초보눈팅 2016-04-22 914
  37498

SFO-SJD 12월중순 발권 도움요청합니다

| 질문-항공
그대가그대를 2016-04-22 377
  37497

9월초 일본한국여행 작전짜는중에 조언부탁드려요

| 질문-항공 2
수파두파몽몽 2016-04-22 665
  37496

알래스카 다녀오신 분들~ 빙하크루즈 대신 마타누스카 빙하.. 후회할까요?

| 질문-여행 6
봉구 2016-04-21 11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