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att 계열 호텔: Thompson Dallas 후기

Globalist, 2021-05-25 21:58:22

조회 수
2212
추천 수
0

안녕하세요.

 

하얏의 노예 Globalist 입니다. 글로벌리스트인 동안은 열심히 하얏 다녀서 후기도 올리고 할려고 하는데, 얼마나 다닐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ㅠ 우선 마모 게시판에는 아직 없는 Thompson Dallas 다녀온 후기입니다.

 

이 호텔은 작년 10월인가 11월에 오픈한 새 호텔이고, 위치는 달라스 다운타운에 있습니다. 탐슨은 하얏 새로 인수한 브랜드 중 하나인데요. 이번이 처음으로 가본 탐슨이여서 어떠한 위치에 있는지 궁금했는데.. 개인적으로 느낀건, 안다즈랑 비슷한 위치에 있는거 같았습니다. 안다즈가 젊고 모던한 느낌이라면, 여기는 젊지만 부티크(?) 하다? 라는 느낌이었습니다. 다시 말해서 여기도 젊은 느낌이 있지만, 인테리어가 모던하지는 않은거죠. 서비스 수준은 비슷한거 같아요. 

 

간단하게 총평하자면, 미국에서 가봤던 호텔중에 서비스가 탑이었습니다. 체크인부터, 방 인테리어, 조식, 서비스 다 좋았습니다. 제가 비록 고급 호텔들을 많이 다녀보진 않았지만, 미국에서 기대하기 어려운 수준(?)의 서비스를 받은거 같아요. (참고로 여기 있으면서, 비교 레퍼런스 되었던 곳이 파크하얏 시카고였습니다. )

체크인할 때부터 친절하게 필요한 설명과 내용을 다 알려주었고, 스윗도 알아서 업그레이드 해놨고요. 한가지 감동이었던건, 저희가 보통 가족단위로 다니고 스윗을 받으면 침대랑 소파베드 이용해서 잠을 자는데.. 체크인하던 분이 저희 가족을 다 보고선, 소파에서 자면 불편할거 같으니 엑스트라 베드를 넣어줄께 라고 먼저 말해주었습니다. ㅠㅠ 제가 파크하얏 시카고에선 소파베드 있냐고 물어봤었는데.. 소파베드는 없는데, 그냥 잘만할거야 라고 했거든요. 

그리고 한가지 더 좋게 봤던 것이, 호텔 건물안으로 들어갈때 항상 직원들이 문을 열어주었습니다. 심지어 제가 사람이 잘 안 다니는 옆문쪽으로 나갔다 들어온적이 있었는데, 그때도 절 보고 직원이 달려와 문을 열어주더군요. 아마 제 기억으론 한번도 제가 문을 열고 건물에 들어간 적이 없던거 같아요. 하여튼 모든스태프들이 다 친절했습니다.

 

한가지 인상깊었던 것은.. 제가 인테리어랑 디자인 같은거는 정말 하나도 모르지만, 방에 있으면서 느낀것이 인테리어 디테일에 정말 신경을 많이 썻구나 하는 느낌을 팍팍 받았습니다. 가구랑 소품 하나에 신경을 많이 쓴거 같은 느낌이 났습니다.

 

또 하나 인상 깊었던건, 조식이 아주 맛있었습니다. 음식 퀄리티가 좋았습니다. 팬더맥동안 여행 다니면서 느낀게, 호텔 조식 메뉴가 다 거기서 거기여서 아침 먹을때 별 감흥이 없었는데, 여기도 물론 메뉴 초이스는 다른 곳과 비슷했지만 퀄리티가 너무 좋아서 아주 만족했습니다. 여기에 catbird 라고 저녁 먹는 곳이 있는데, 인터넷에 보니 평이 아주 좋더라고요.

 

마지막으로 단점이라고 한다면.. 파킹이 발렛밖에 없다는거랑, 저희는 달라스를 한식 먹으러 가는데 캐롤튼이랑 좀 멀다는거 정도였고요. 그 이외에는 모든게 좋았습니다.

 

그럼 사진 나갑니다.

entrance.jpeg

 

로비인데요. 미국 호텔치고 로비를 잘 해놨습니다.

lobby.jpeg

IMG_2853.jpeg

 

 

저희가 받은 Thompson Suite 입니다.

livingroom1.jpeg

bedroom.jpegbedroom2.jpeg

livingroom2.jpeg

bathroom1.jpeg

bathroom2.jpeg
amenity.jpeg

 

수영장 입니다.

pool.jpeg

IMG_2844.jpeg

 

짐 옆에 게임룸도 있었고요.

gameroom.jpeg

 

조식 먹은 Nine at The National 식당입니다.

restaurant4.jpeg

restaurant2.jpeg

 

breakfast3.jpeg

 

 

breakfast2.jpeg

 

breakfast.jpeg

 

 

restaurant.jpeg

15 댓글

바이올렛

2021-05-25 22:02:54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달라스 살고있는데도 몰랐네요 ㅎㅎ

된장찌개

2021-05-25 22:04:36

와 멋지네요. 완전 현대식이 아닌 옛스럼이 느껴지지만 고급집니다. 기회되면 언제 가보고 싶네요. (물론 글로벌 리스트 먼저 달아야겠구요)

셔니보이

2021-05-25 23:17:45

와 리뷰 너무 감사합니다. 안그래도 달라스 호캉스 준비중이였는데! 다음주에 바로 잡고 가볼래요~ 스위트 업그레이드 받으신건가요? 아니면 예약을 그렇게 하신건가요? 

Globalist

2021-05-26 08:07:20

당연히 업그레이드죠 ㅎ

셔니보이

2021-05-26 22:35:22

답변감사합니다. 저도 globalist인데요 조식은 커버가 된다던데. 맞나요? 다음주에 잡고 가보려구요.

Globalist

2021-05-27 07:43:43

제가 갔을 때(1월)는 인당 30불씩 크레딧을 줬거든요. 그걸로 충분했고요. 근데 바뀌었을수도 있으니, 혹시 바뀌었으면 알려주세요.

케어

2021-05-25 23:26:02

감사합니다. 좋아보이네요. 사람이 붐비지도 않는것 같고요.

가보고 싶은데... 비싸네요. ㅜ.ㅜ 그래도 값어치 하는듯 싶습니다.

KoreanBard

2021-05-26 06:20:39

달라스 높은 건물에서 보이던 호텔 수영장이 바로 이곳이었군요. 후기와 정보 감사합니다. 꼭 한 번 가보고 싶네요 ^_^

shilph

2021-05-26 09:04:04

와우... 좋네요. 개인적으로는 저 수란이 어떻기 궁금합니다 ㅇㅅㅇ!!!

샌프란

2021-05-26 11:13:56

햐..레베르가 다르군요 TT

두리뭉실

2021-05-26 12:26:15

탐슨 뉴욕과 비슷한 느낌인데, 몇배는 크네요 ㅎ

밤의황제

2021-07-06 14:28:12

여기에 하루 숙박 계획을 잡고 있는데 하얏트 무료 숙박권을 쓰는게 좋을까요 아니면 아멕스 플렛에 새로 생긴 호텔 크레딧을 쓰는게 좋을까요?

뭘로 써야 잘 쓴건지 모르겠습니다.. 하얏트는 디스커버리스트에요...ㅜㅜ

Globalist

2021-07-06 15:22:22

가격이 그리 비싸지 않으면 fhr로 가세요. 무료숙박권은 더 좋은데서 쓰시고요.

밤의황제

2021-07-06 15:52:50

 글로벌리스트님의 조언을 따라 아멕스 크레딧 쓰기로 결정 했습니다.  감사합니다.

Skyteam

2021-07-06 19:20:34

뉴욕에도 탐슨이 있던데 어떨지 몰라 안 가봤는데 이걸 보니 뉴욕 탐슨도 기대되네요.

목록

Page 128 / 3178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모든 리퍼럴 글은 쪽지로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이상의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12846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11/1/21)

| 정보 144
ReitnorF 2020-06-24 50539
  공지

마모 공부하는 방법 옵션들 :-)

| 잡담 30
  • file
봉다루 2014-02-22 185317
  공지

회원 가입 중단 / 공지글 모음

| 필독 30
마일모아 2014-01-14 217971
  91504

업뎃: Hyatt 포인트로 온간 잡일(?)들 가능... (혹시나가 역시나)

| 정보-호텔 9
  • file
싸펑피펑 2021-02-10 3434
  91503

에어론체어가 가장 현명한 선택일까요?

| 질문-기타 31
해밀턴 2018-01-23 10224
  91502

아멕스 리퍼럴 보너스 포스팅 및 Xbox cloud gaming iOS 초간단 후기

| 잡담
바닐라맛초 2021-07-07 279
  91501

워싱턴 DC에 수영장이 있는 하얏, 메리엇 숙박권 사용 가능한 호텔 추천 부탁드려요~!

| 질문-호텔 31
리리코 2021-07-03 1772
  91500

백열등 브랜드 뭐가 좋나요?

| 질문-DIY 17
하이리 2021-07-02 1598
  91499

한 가정에서 차별로 다른 보험회사 가능한가요?

| 질문-기타 2
피카푸 2021-07-07 621
  91498

우연히 읽게된 권문현 콘래드 서울 호텔 지배인 인터뷰 나눠요

| 정보 10
bingolian 2021-07-06 2762
  91497

매리엇 무료 숙박권은 언제 적용되는건가요?

| 질문-호텔 9
Lumen 2021-07-04 1287
  91496

Dehumidifier 제습기 호스 설치

| 질문-기타 19
  • file
레몬트리 2021-07-05 1252
  91495

미국 -> 한국행 유나이티드 탑승 시 PCR 72시간 벗어난 검사 건 체크인 가능여부 문의

| 질문-기타 21
sdd 2021-06-30 1726
  91494

(타임쉐어 시리즈 1) 타임쉐어 강매 프로모션 하지 마세요!?!

| 잡담 141
  • file
얼마에 2019-02-21 10307
  91493

[업데이트] 삼성 냉장고 냉장실 팬 문제..DIY로 교체가 가능할지요

| 질문-기타 8
OP맨 2021-07-03 823
  91492

기상으로 인한 타공항 착륙, 아멕스 trip delay 보상 가능한가요?

| 질문-항공 2
위히 2021-07-06 927
  91491

대한항공 - 구매시한 남은 예약 건 제멋대로 예약 취소 된 황당한 경험담

| 후기-발권-예약 4
된다 2021-07-06 1451
  91490

포인트 숙박을 했는데 호텔에서 FNA를 써버렸습니다

| 질문-호텔 16
초보텍산 2021-07-05 2342
  91489

(UPDATE) 용돈을 현금으로 달라는 p2.. 줄까요? 말까요?

| 잡담 76
Scoopy 2021-07-05 6340
  91488

국도에서 차로 어린사슴을 박았는데 어떻게 처리해야할까요?

| 질문-기타 14
Puyol 2021-07-03 4273
  91487

1-485 이민국 비용(I-131,I-765 포함하여)

| 질문-기타 3
오목 2021-07-06 599
  91486

[사진없는 나이아가라 캐나다쪽 후기]

| 여행기 2
평생여행 2021-07-06 731
  91485

모기지 론 진행중인데, 클로징 비용이 꽤 비싸요. 낮출 수 있는 부분이 있을까요?

| 질문-기타 8
  • file
삐약이랑꼬야랑 2021-07-06 1184
  91484

PhD. Nurse Researcher로 전공을 바꿉니다.

| 잡담 7
MCI-C 2021-07-06 1925
  91483

▶ Hyatt 계열 호텔: Thompson Dallas 후기

| 후기 15
  • file
Globalist 2021-05-25 2212
  91482

기계식비데(Bidet Attachment) 구입 및 설치

| 정보-DIY 28
  • file
오하이오 2018-04-08 3074
  91481

(Update 6/9/21) 하얏, 매리엇, 힐튼, IHG 숙박권 쓰기 - 추천/비추천 호텔 공유

| 정보-호텔 47
24시간 2021-05-20 8511
  91480

로스앤젤리스 총영사관 통한 가족관계 증명서 우편 신청 가능한가요?

| 정보-기타 5
Nike 2021-07-06 558
  91479

Clubhouse 초대권 나눔은 이 글에서 해주세요. 아이폰만 가능. 나눔 요청은 금지. 규정 위반시 활동정지

| 나눔 986
마일모아 2021-02-09 16888
  91478

은퇴후기 : 어느새 은퇴한지 일년이 지났습니다.

| 잡담 55
잭울보스키 2021-07-03 6280
  91477

IHG Reward night 예약 어카운트에서 확인이 안됩니다

| 질문-호텔
숨pd 2021-07-06 272
  91476

mortgage낀 제 명의의 집을 추후에 LLC명의로 변경 가능할까요?

| 질문-기타 5
명이 2021-07-06 1093
  91475

비지니스 카드 추천

| 질문-카드 7
Sj2615sm 2021-07-04 1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