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eMoa
Search
×

게시판의 암묵적인 규칙들 (신규 회원 필독 요망)

bn, 2022-10-30 22:56:03

조회 수
51928
추천 수
0

신입 회원 가입이 열린 게 오랜만인 것 같습니다. 신입 회원 여러분 환영합니다. 여기 게시판에는 몇 가지 암묵적인 규칙들이 있는데 어디 잘 보이는 곳에 잘 적혀져 있지 않은 것 같아 몇 개 적어봅니다. 

 

0. 가입신청 공지 및 게시판 위에 공지라고 되어있는 글 한번이라고 흝어보기라도 하고 활동하세요. 

 

특히 https://www.milemoa.com/bbs/board/7691360#user_content_notice 에 있는 글 제목만 봐도 현재 적용중인  운영 규칙이 뭔지 대충 파악이 가능합니다. 

 

마모의 운영규칙은 사건이 한번 터질 때 마다 마모님이 운영지침을 내리는 방향으로 발전되어 왔습니다. 다행히 ReitnorF님이 한곳에 모아두셨으니 제목만이라도 읽으세요. 

 

특히 단톡방 홍보 및 모집 및 입장코드 요청은 금지되어있습니다.

 

가입 공지 보시면 아시겠지만 가입인사는 가입 인사 지정된 글타레에서만 하실 수 있습니다. 

 

밑에 5번 항목에서도 어느정도 설명이 되어있지만 마모에서는 평판 잘 쌓으시는게 중요합니다. 정보 공유 많이 하시고 후기 글 계속 쓰시고 뻘글이라고 계속 쓰시면 한두번 실수 해도 괜찮습니다만 평소에 밉상이던 회원이 실수하면...

 

1. 미리 감사합니다는 금지어입니다.

 

이게 금지인 이유는 글 올릴 때 미리 감사만 하시고 실제로 댓글 단 분들께 감사는 생략하지 말라는 취지입니다. 한두 번은 괜찮지만, 질문 글만 올리고 댓글 눈팅하고 피드백 없이 그냥 넘어가시다가는 어느 순간에 마모님이나 다른 회원들이 경고 댓글을 달아주실 겁니다.

 

2. 싸우거나 싸움에 불 지르지 마세요.

 

마모 게시판은 북미 한인 커뮤니티 중에 가장 청정한 편입니다. 싸우는 행위는 게시글/댓글로 막말하는 경우도 있지만 여기서는 "내 의견은 xyz인데 (근거 없음) 왜 내가 틀렸는지 증명해다오" 라던지 사람들이 계속 증명 자료 첨부해 가면서 설명하는데 답정너로 일부만 듣는다든지 막무가내로 본인 의견만 강조하는 행위도 포함됩니다.

 

3. 질문 하실 때는 최대한 자세하게 적어주세요.

 

애매하게 적어주시면 답변 달아드리기 애매합니다. 그리고 최소한의 검색은 해보시고 올리지 않으면 "어디까지 해보셨어요?"라는 얘기밖에 못 들으실 수도 있습니다. 물론 어떤 방향으로 알아봐야 할까요? 같은 질문은 환영입니다.

 

(댓글로 언급된 내용 추가) 비슷한 질문이 혹시 최근에 있었는지 한 번 정도만 검색해보는 것도 도움이 되는 것 같습니다. 물론, 검색해서 잘 못 찾는 경우도 비교적 흔하지만 의외로 많은 정보를 이렇게 해서 얻기도 합니다. 공지에 있는 정보 모음 글도 먼저 정독해보면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https://www.milemoa.com/bbs/board/7691360)

 

기존 회원분들도 글 올리신 분은 못 찾으셨을 수도 있으니 너무 기존에 있는 중복 질문이라고 너무 따지지 마시고 댓글 달아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4. 선을 너무 넘는 행위는 자랑하거나 권유하지 않습니다. 마모 게시판을 모니터링하는 사람들도 분명 존재합니다.

 

마적질이라는게 각종 카드나 프로그램 약관의 애매한 부분을 공략하는 것도 포함이라 사이트에서 명시적으로 금지된 건 아닌 것 같습니다. 근데 가끔 선을 매우 넘는 행위를 자랑하시거나 남에게 권유하시는 분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호텔 gm 개인 이메일을 게시글에 올려서 업글을 요청하면 해준다고 하던지, 시스템의 꼼수를 사용해서 실제 숙박하지 않고 티어 크레딧만 챙긴다든지. 이런건 at your own risk이고 실제로는 많이 하실 수도 있습니다만 본인들의 추억으로만 갖고 계시고 여기엔 올리지 맙시다.

 

5. 공식적인 등급은 없지만, 암묵적인 까방권 같은 비공식적인 등급은 있습니다.

 

제재받은 회원 외에는 공식적인 차등은 없습니다만 비공식적으로 우호 받는 회원은 존재합니다. 저야 그냥 댓글 다는 게 취미 같은 거라 그냥 물 흐르듯이 대충 댓글을 다는데요. 매번 사진과 후기를 정성들여 작성해주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반면에 아무런 정보를 나누어주시지 않는 분들도 많습니다. 물론 그런 분들도 많을 겁니다. 근데 그런 분 중에 오프라인에서 차마 못 할 말을 글로 하시는 분들이 있어요. 저도 여기서 활동한 시간은 길지 않지만 제가 보기에 거슬리는 행동이 자주 보이는 분들은 예외 없이 강퇴 처리되더라고요. 

 

물론 장기 열성 회원들도 거슬리는 행동을 하시면 제재당하거나 강퇴당할 수 있고 실제로도 정지당하시거나 강퇴당한 분들이 있습니다. 그래도 제 경험상 그런 분들에게는 좀 더 기회가 가는 느낌이에요. 

 

6. 개인정보 유출 혹은 이불킥 상황 때문에 글을 지우시고 싶으시면 그냥 지우거나 내용을 전부 "."으로 수정하지 마시고 민감한 부분만 수정해주세요. 

 

그냥 글을 지워버리면 시간 들여서 댓글 달았던 분들의 시간을 함께 무용지물로 만들게 되니까요. 그렇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댓글이 달린 글은 삭제할 수 없게 세팅이 되어있습니다. 만약 너무나 민감한 내용이라 삭제해야 하시면 마일모아님께 쪽지 보내면 조치를 해주실 수 있습니다. 

105 댓글

Comment Page Navigation

차차차333

2024-02-19 09:01:11

네 잘 알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마일모아

2024-02-19 12:50:33

토잉합니다.

레종데트르

2024-02-19 14:09:00

정독하였습니다~

ReachRich

2024-02-19 14:10:37

네 감사합니다!

yunoyuno

2024-02-19 14:47:56

정독햇습니다^^

105 댓글

Comment Page Navigation

목록

Page 1 / 6
Statu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마적단의 기초 | 검색하기 + 질문 글 작성하기 (v1.1 on 2023-11-04)

| 정보 33
  • file
ReitnorF 2023-07-16 25091
  공지

리퍼럴 글은 사전동의 필요함 / 50불+ 리퍼럴 링크는 회원정보란으로

| 운영자공지 19
마일모아 2021-02-14 74639
  공지

게시판 필독 및 각종 카드/호텔/항공/은퇴/기타 정보 모음 (Updated on 2024-01-01)

| 정보 180
ReitnorF 2020-06-25 166766
  105

애니메이션/ 만화책/ 웹툰, 더도 덜도 말고 딱 3개씩만 추천 해주세요

| 금요스페셜 194
24시간 2019-05-16 4738
  104

북캘리 베이지역에서 첫 집을 사려다가 배운 것들, 느낀 것들, 팁 등등... [bn edition]

| 금요스페셜 63
bn 2021-05-08 11077
  103

내 인생은 시트콤 (13): 선량한 쓸개가 운명하셨습니다

| 금요스페셜 15
bn 2022-08-05 3224
  102

BTS 라스베이거스 콘서트 라이브

| 금요스페셜
고은 2022-04-09 916
  101

내 인생은 시트콤 (12): 내가 하지도 않았지만 한국 부동산 투자 때문에 꼬인 세금보고 썰 풀어봄

| 금요스페셜 53
bn 2022-03-23 6068
  100

[2022 설문 조사] 성별, 나이, 거주지, 직업, 인컴, 학력, 신분, MBTI, etc

| 금요스페셜 43
  • file
24시간 2022-02-23 5684
  99

[연휴맞이] 가슴을 후벼팠던 중독성 높은 드라마, 영화

| 금요스페셜 253
24시간 2019-05-23 10434
  98

[금요일의 방탄1곡] Butter

| 금요스페셜 28
똥칠이 2021-05-21 1798
  97

내 인생은 시트콤 (10): 손톱깍기는 무서운 흉기입니다 part. 3 후일담

| 금요스페셜 16
bn 2021-06-12 2228
  96

고개를 갸우둥 하게 만드는 이상한 동요 리뷰

| 금요스페셜 53
bn 2021-05-15 3637
  95

[금요일의 방탄1곡] 아끼면 똥되더라고요

| 금요스페셜 19
똥칠이 2019-01-04 1688
  94

(경축- 아이유 로즈골드 오픈ㅋㅋ) IU - 아이유 - 이지금 - 이지은 - 李知恩 : 신곡 '삐삐'

| 금요스페셜 75
24시간 2018-10-26 2310
  93

내 인생은 시트콤 (9): 왜 Bn이 집 사는 이야기는 또다시 한편의 시트콤이 되었는가

| 금요스페셜 48
bn 2021-03-12 3464
  92

(2019 설문 조사) 마적단 성별/나이/거주 state/직업/인컴/학력/신분 외

| 금요스페셜 216
  • file
24시간 2019-04-03 9144
  91

(금요 가요) 가을하면 생각나는 노래 추천해주세요 -'거리에서' by 성시경(2006) 김광석(1988)

| 금요스페셜 83
24시간 2018-11-02 989
  90

[2020 설문 조사] '마모회원 알아보기' (성별/나이/거주지/직업/인컴/학력/신분, etc)

| 금요스페셜 85
  • file
24시간 2020-08-28 6208
  89

[금요스페셜] 벤자민 잰더, 조성진, 쇼팽, 양인모, Boston Phil

| 금요스페셜 30
  • file
TheBostonian 2019-04-12 1384
  88

[금요스페셜] 저도 요즘 유행이라는 "금|스" 도전, feat. Clara Jumi Kang

| 금요스페셜 52
TheBostonian 2018-11-09 4087
  87

<급 설문조사> 연회비 카드 (총 지출액/ 총 카드 수/ 계속 유지할 카드와 이유?)

| 금요스페셜 38
24시간 2020-07-16 3339
  86

내 인생은 시트콤 (7): 손톱깍기는 무서운 흉기입니다 part. 2 (feat. COVID-19)

| 금요스페셜 16
bn 2020-04-03 2609

Board Links

Page Navigation